전체뉴스 5291-5300 / 5,9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대구경선 의미와 전망] "대통령 친인척비리 청산해야"..李후보 공식언급

    ... 정치개혁에 대해 연설할 시간이 없어 말을 못했지만 평소생각"이라고 강조했다. 이 고문은 또 대북문제와 관련,"퍼붓는 정책은 안하겠다"면서 "무조건적인 지원은 안된다"고 말했다 노무현 고문은 이 고문측이 좌익활동을 하다 옥사한 장인문제를 거론한 것과 관련,"평생 가슴에 한을 묻고 살았던 아내가 아버지 일로 또다시 눈물을 흘려야 하느냐"면서 "그게 죄인가"라며 선거인단에 애절하게 호소,눈길을 끌었다. 대구=김병일 기자 kbi@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04.05 17:17

  • 민주당 대구경선 노무현 1위

    ... 종합득표에서도 1천503표(11.8%)로 3위를 기록했다. 이같은 대구 경선 결과는 그간의 이념공방과 언론발언 파문에도 불구, 대구지역표심이 노무현 후보를 선택한 것으로 받아들여져 주목된다. 이날 투표에는 당원과 대의원, 일반국민 선거인단 등 총 3천396명의 선거인단가운데 1천832명이 참여, 투표율은 54%로 지금까지의 9개 지역 경선에서 가장 낮았으며, 유효표는 1천824표, 무효표는 8표였다. 민주당은 6일 수도권 지역의 표심 향배를 가늠해볼 수 있는 인천에서 10번째 ...

    한국경제 | 2002.04.05 14:53

  • 민주당 '슈퍼3연전' 개막

    민주당은 5일 대구에서 대선후보 선출을위한 9번째 지역경선을 실시함으로써 인천(6일) 대구(7일)를 포함해 이른바 '슈퍼3연전'을 개막했다. 이번 징검다리 연휴기간에 펼쳐지는 이들 세지역 경선은 선거인단이 1만여명으로 총 선거인단 7만명의 15%를 차지하는 데다 영남권 및 첫 수도권 경선이 포함됐다는 점에서 선두다툼을 벌이고 있는 이인제(李仁濟) 노무현(盧武鉉) 후보간 승부의최대 분수령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들 세지역 경선은 또 이, 노 후보간 ...

    연합뉴스 | 2002.04.05 00:00

  • [민주경선 '슈퍼3연전'] 1위 고수냐 역전이냐

    민주당 대선후보 경선의 분수령이 될 대구(5일) 인천(6일) 경북(7일)지역의 주말 3연전을 앞두고 이인제 노무현 두 후보측은 4일 치열한 막판 득표전을 벌였다. 전체 선거인단의 15.5%(1만8백88명)가 몰려 있는 이들 지역에선 대체로 노 후보가 앞서는 것으로 각종 여론조사 결과 나타났다. 이 후보측은 이들 지역 판세를 '대구 열세,인천 접전,경북 우세'로 보고 있다. 인천의 경우 충청지역 출신이 많고,경북은 지구당 위원장 16명 가운데 ...

    한국경제 | 2002.04.04 17:33

  • 여 TK지역 `연대설' 제기

    ... 지지서명을 계기로 `연대설'이 흘러나오고 있어 관심을 끈다. 경북 지구당위원장 16명중 10명이 이인제(李仁濟) 후보에 대한 지지서명을 한데다 이 후보측에선 대구 위원장 11명중 6명도 지지를 약속했다고 주장, 이들 위원장의 표심이 선거인단 투표 결과에 어떻게 나타날지 주목된다. 특히 이같은 지지서명을 계기로 당 주변에서는 이 지역에 영향력을 갖고 있으나 이미 경선에서 중도사퇴한 김중권(金重權) 고문과의 연대설이 제기되고 있으나 김고문측은 이를 부인하고 있다. 현재 ...

    연합뉴스 | 2002.04.04 00:00

  • [표] 야 대선후보 경선일정

    │ 날 짜 │ 대 회 │ 장 소 │선거인단수(명) │ ├─────┼───────────┼──────────┼────────┤ │ 4월3일 │ 선거일 공고 │ │ │ ├─────┼───────────┼──────────┼────────┤ │ 4월4,5일 │ 후보자 등록 │ │ │ ├─────┼───────────┼──────────┼────────┤ │ 4월13일 │ 인천대회 │ 인천 실내체육관 │ 2,393 (1,222) │ ├──...

    연합뉴스 | 2002.04.04 00:00

  • 김민석 '호쾌한 패자'에 사의

    ... 선거과정에서 보여준 강렬한 의지와 열정, 결과가 나온 후의 호쾌한 풍모는 경선을 더욱 아름답게 했다"며 "이 선배는 패자가 아니라,모두의 가슴에 희망의 싹을 심어준 진정한 승리자"라고 추켜세웠다. 석패한 이 의원은 지난 3일 선거인단에게 "아름다운 경선이었습니다. 머리 숙여 감사드립니다"라는 내용의 휴대전화 메시지를 보낸데 이어 '낙선사례'를 겸한 선거홍보물에서 "경선을 성공적으로 치러낸 우리 당이 자랑스럽다"며 "우리는 한마음으로, 본선에서 이기는 방법을 찾기 ...

    연합뉴스 | 2002.04.04 00:00

  • 여 '슈퍼3연전' 득표전 치열

    ...주당 경선의 최대 분수령이 될 '슈퍼 3연전'이 하루 앞으로 다가오면서 선두 다툼을 벌이고 있는 이인제(李仁濟) 노무현(盧武鉉)두 후보 진영의 막판 득표전이 치열하게 전개되고 있다. 대구(5일).인천(6일).경북(7일) 세 선거구는 전체 선거인단의 15.5%(1만888명)가 몰려 있어 지금까지의 주말 대회전 가운데 가장 규모가 크고, 세곳 경선의 결과에 따라 `노풍'의 대세 확정, 또는 이 후보의 경선 추동력 유지 여부가 판가름날 것이기 때문이다. 특히 대구.경북 지역에서 ...

    연합뉴스 | 2002.04.04 00:00

  • 야 대선후보 경선전 시작

    ... 총재로 당을 이끌어 온 이 전 총재가 대세론을 내세우며절대우세를 장담하는 가운데 영남주자 및 개혁후보론을 내걸고 경선전에 뛰어든 최병렬 이부영 부총재 등 다른 주자의 선전여부가 최대 관심사가 되고 있다. 또 모집당원 형식의 국민선거인단(5만명중 2만5천명)의 참여율과 이들의 선택에도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경선은 오는 13일 인천을 시작으로 울산, 제주, 강원, 대구.경북 등 전국 11개시.도별로 순차 개최되며 후보는 내달 9일 서울대회에서 확정된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2.04.04 00:00

  • [여 '슈퍼3연전' D-1] 노무현

    ... 후보에 역전, '노풍(盧風)'을 대세로 굳히기 위한 총력전에 들어갔다. 이를 위해 노 후보는 4일 경북 포항지구당을 방문하는 등 3일째 대구.경북 공략에 나서 이 후보의 이념공세를 `색깔론'으로 일축하고 본선경쟁력에 의한 선택을 선거인단에 요청하는 등 막판 득표전을 벌였다. 노 후보는 "이념대결 시대가 끝난지 언젠데 아직도 색깔시비냐"며 "이회창 대세론 때문에 2년동안 시달려왔으나 이제는 내가 15-20% 포인트 차로 이회창씨를 이기는 것으로 여론조사가 나오는 ...

    연합뉴스 | 2002.04.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