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218,66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내년 질병청 예산 6배 증액…백신구매·방역에 4조8천억원 투입

    ... 입원치료 병상(281개) 유지비도 증액(33억원→37억원)됐다. 그 밖의 상시 감염병 관리를 위해 기존에 12세에만 접종하던 자궁경부암 예방을 위한 인유두종바이러스(HPV) 백신 접종 대상 연령을 12∼17세 및 18∼26세 저소득층까지 확대했다. 이에 따라 국가예방접종실시 예산도 올해 3천478억원에서 내년 3천749천억원으로 늘었다. 아울러 국산 mRNA(메신저리보핵산) 백신 기술 개발을 중심으로 보건의료 연구개발 및 인프라 강화 예산도 늘었다. mRNA ...

    한국경제 | 2021.12.03 18:31 | YONHAP

  • thumbnail
    <인터뷰> '잡스경제' 출간한 박철우 산업기술대 교수

    ... 가지 다른 국가운영철학을 담아 표현하는 경우가 많다 . 참여정부 때는 국가균형발전과 혁신성장으로 대표되며 이명박 정부에서는 지식기반경제와 녹색성장 , 박근혜정부에서는 창조경제 등을 제시한 바 있다 . 문재인정부에서는 초기 소득주도성장과 포용성장 등을 거쳐 한국판 뉴딜을 추진하고 있다 . 여러 정부의 일자리 정책은 국가의 발전 비전과 전략을 포괄적 측면에서 한마디로 요약해 정의된 것임을 알 수 있다 .“ - 일자리정책은 결국 양질의 일자리를 ...

    한국경제 | 2021.12.03 18:15 | 김낙훈

  • thumbnail
    "이민화의 벤처정신 어느때보다 절실…스타트업이 경제 이끌어야"

    ... 전문가와 국민이 평가하는 방법도 고려해 볼 만하다”고 말했다. 안현실 한국경제신문 AI연구소장은 이 명예회장이 강조했던 기업가정신 목표를 되새겨볼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안 소장은 “이 명예회장은 국민소득이 3만 달러로 가기 위해선 대기업을 넘어 벤처기업이 경제의 중심이 된 ‘기업가정신 2.0’이 필요하다는 지론을 갖고 있었다”며 “앞으로 스타트업이 본격적으로 경제의 중심에 자리잡고 벤처 ...

    한국경제 | 2021.12.03 17:56 | 김동현/김진원

  • thumbnail
    코로나19 백신 접종 1년…인류사 최고속 보급 속 빈익빈 여전

    ... 전달하는 등 저개발국을 위한 코로나19 백신 공급에 나서고 있지만, 더 비싸게 구매 가능한 부유한 국가에 밀리는 등의 이유로 공급 목표에 한참 못 미치고 있다는 것이다. AFP에 따르면 세계은행(WB) 분류 기준에 따른 저소득 국가의 백신 접종은 100명당 9회분에 불과하고, 아프리카의 경우 18회분이었다. 반면 세계 평균은 104회분, 고소득 국가는 149회분이었다. 백신 접종 상위 50개국 가운데 39개국은 부유한 국가였다. 아랍에미리트의 접종 ...

    한국경제 | 2021.12.03 17:54 | YONHAP

  • thumbnail
    이재명 "국민 동의없이 어떤 일도 하지 않겠다"

    ... 한옥마을에서 시민들과 거리를 걷다가 한 즉석연설에서 "그게 지배자가 아닌 일꾼인 대리인의 자세"라며 이같이 밝혔다. 최근 '국민들 뜻이 우선'이라며 전국민 재난지원금을 철회한 데 이어 국토보유세, 그리고 자신의 대표 브랜드인 기본소득 공약 철회 가능성까지 언급한 것을 염두에 둔 발언으로 풀이된다. 그는 "비록 이재명이 내 신념에 부합해서 주장하는 정책들이 있다 하더라도 국민이 이해 못 하고 동의 못 하면 하지 않는 게 옳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저는 지금까지도 ...

    한국경제 | 2021.12.03 17:25 | YONHAP

  • thumbnail
    세입 4.7조 증액…종부세 7600억 더 걷는다

    ... 따르면 내년 정부의 총 국세 수입은 343조3839억원으로 예측됐다. 정부가 지난 9월 338조6490억원의 국세 수입 예산안을 제출한 지 석 달 만에 4조7349억원 늘었다. 정부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소상공인 등에게 종합소득세 등을 내년으로 미뤄주는 등 지원을 해준 영향이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종합소득세 증가액이 7997억원을 기록했다. 법인세는 1조1570억원 더 걷힐 것으로 봤다. 부가가치세도 1조4246억원 증액됐다. 반면 유류세 인하 영향으로 ...

    한국경제 | 2021.12.03 17:24 | 강진규

  • thumbnail
    이재명 "삼성이 기본소득 제안해 달라"…대선에 기업까지 끌어들이나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3일 삼성경제연구소를 찾아 “삼성에서 기본소득을 얘기해보면 어떻겠냐”고 제안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에게도 똑같이 제안했다고 밝혔다. 기본소득이 수요를 창출해 기업에도 도움이 될 것이란 취지지만, 특정 기업인에게 공약을 지지해달라고 직접적으로 요구한 것 자체가 ‘기업 압박’이라는 지적이 나온다. 이 후보는 이날 서울 서초동 삼성경제연구소에서 열린 연구원들과의 간담회에서 ...

    한국경제 | 2021.12.03 17:22 | 고은이/박신영

  • 삼성 찾아가 '기본소득' 꺼낸 이재명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가 3일 삼성경제연구소를 찾아 “삼성에서 기본소득을 얘기해보면 어떻겠냐”고 제안했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에게도 똑같이 제안했다고 밝혔다. 기본소득이 수요를 창출해 기업에도 도움이 될 것이란 취지지만, 특정 기업인에게 공약을 지지해달라고 직접적으로 요구한 것 자체가 ‘기업 압박’이라는 지적이 나온다. 이 후보는 이날 서울 서초동 삼성경제연구소에서 열린 연구원들과의 간담회에서 ...

    한국경제 | 2021.12.03 17:19 | 고은이/박신영 기자

  • thumbnail
    [사설] '억강부약'인가 '경제성장'인가, 이재명 입장 분명히 해야

    ... 후보가 이 문제에선 보다 책임감을 가질 필요가 있다. 최근 그의 발언과 공약을 보면서 의문을 표하는 유권자가 적지 않다. 강한 어조로 본인이 말해온 주요 공약을 뒤집는 듯한 행태가 이어지고 있어서다. 논란을 부른 국토보유세, 기본소득 같은 핵심 공약을 놓고 말이 왔다갔다 하는 게 그렇다. “국민이 원치 않으면”이라는 단서를 달았지만, 철회 가능성을 강하게 내비쳤다. 그러면서도 삼성경제연구소를 방문해선 삼성에 시행을 권유한 것을 보면 여전히 ...

    한국경제 | 2021.12.03 17:16

  • thumbnail
    국민연금공단, 2021년 연금문화 대상 수상

    ... 선정해서 포상하는 제도다. 국내 공적연금과 고령화 제도 발전과 관련한 다양한 연구 과제를 발굴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공단은 전했다. 공단은 공적연금, 국민연금 재정 추계 등의 주제로 공동 세미나를 꾸준히 주최해왔으며, 노후소득보장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국민노후보장패널 학술대회'를 2년마다 개최하고 있다. 권문일 공단 연구원장은 "학술적 연구와 공유가 복지정책 수립 및 지속가능성 제고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공단은 앞으로도 연금제도와 기금운용 발전을 ...

    한국경제 | 2021.12.03 16:55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