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08901-208910 / 218,48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금융가레이더] 전북은행 ; 대한재보험 ; 보험개발원

    .전북은행은 금융소득종합과세에 대비한 절세형 상품으로 ''다이아몬드 특정신탁''을 개발, 14일부터 판매에 들어갔다. .대한재보험은 14일 94사업연도 사업실적과 회사개요를 담은 연차보고서 를 제작, 유관기관에 배포했다. .보험개발원은 16일부터 개정된 요율이 적용되는 화재보험 해상보험 특종보험 등 일반손해보험에 대한 요율서를 발간, 손해보험업계및 유관기관 에 배포. (한국경제신문 1995년 8월 15일자).

    한국경제 | 1995.08.15 00:00

  • 광주은행, 종합과세제외되는 '매니저신탁'/'센스신탁 개발

    광주은행은 15일 금융소득종합과세에서 제외되는 "매니저신탁"과 고수익상품인 "센스신탁"을 개발,16일부터 시판한다고 발표했다. 매니저신탁은 특정금전신탁의 일종으로 이자소득이 종합소득세에 합산되지 않고 분리과세로 납세의무가 종료되는 상품이다. 부부합산 금융소득이 4천만원이상인 사람이 이 상품에 가입하면 금융소득종합과세에 관계없이 종전과 같은 이자소득을 얻을수 있다. 실명의 개인이면 누구나 가입할수 있으며 신탁금액은 1억원이상 제한이 없다. ...

    한국경제 | 1995.08.15 00:00

  • [증시사랑방] 금융주의 상승배경

    ... 개편에 따른 업무영 역 확장으로 장기 수익성과 성장성이 부각되고 있어 금융주에 대한 관 심이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금융주가 상승하기 위해서는 시중유동성이 풍부해야 한다. 하반기 국내 시중자금은 96년 실시 예정인 금융소득 종합과세에 큰 영 향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최근 시중자금이 채권형 금융상품으로 이동되면서 채권금리가 속락세를 보이고 있다. 또한 금융권을 이탈한 자금증 약 1조원 정도가 주식시장으로 유입될 것으로 추정돼 증시의 단기 유동성은 ...

    한국경제 | 1995.08.15 00:00

  • 지난해 매출액 30억넘는 법인.개인사업자, 접대비내역 제출

    지난해 매출액 30억원이 넘는 법인과 개인사업자는 이달말까지 관할 세무서에 상반기중 접대비 지출내역을 제출해야한다고 국세청은 15일 밝혔다. 제출대상은 거래건당 10만원 이상의 접대비 지출명세서이다. 국세청은 이를 토대로 각 사업자가 접대비 지출한도를 초과했는지 여부와 신용카드 의무사용비율(대기업 50%,중소기업 30%)을 지켰는지 여부를 조사,법인세나 소득세 조사때 이를 활용하게된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8월 16일자).

    한국경제 | 1995.08.15 00:00

  • [광복 50년] 국민의식조사 결과를 보고 .. 이병두

    이병두 광복50주년은 국민소득 1만달러 시대를 여는 역사적으로 의미있는 해이다. 일본은 82년 이미 국민소득 1만달러시대에 돌입하여 13년이 지난 이 시점에는 세계에서 제일 가는 경제대국이 되었다. 일본이 1만달러 시대에서 경제대국이 될 수 있었던 것은 국민소득 1만달러시대에 나타나는 사회변화를 국민들이 슬기롭게 이겨낼수 있었기 때문이다. 일본은 80년대초 경제적인 재도약을 위해 규모를 중시하던 경제정책을 포기하고 질을 중시하는 경제정책을 ...

    한국경제 | 1995.08.15 00:00

  • 낚시어선업, 빠르면 내년 상반기중 첫선

    ... 있지않아 안전관리등에 문제가 있다고 보고 연안어선을 낚시객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제도화하기로 했다. 당정은 이에따라 오는 가을 정기국회에서 "낚시객의 어선이용에 관한 법 률"을 제정,낚시객의 안전을 도모하고 어촌관광활성화와 어가소득증대에 기여토록 할 방침이다. 당정이 마련한 법안에 따르면 낚시어선업은 당해 어선의 선적항을 관할 하는 시.도지사에게 신고만으로 영업할수 있다. 또 신고유효기간과 영업구역은 대통령령이 정하는 바에 의해 시.도지사가 정하도록 하되 ...

    한국경제 | 1995.08.14 00:00

  • [광복 50년] 경제변화 .. GNP 6,000배 증가, 개도국 모델

    ... 양적인 급성장의 이면에서 부문간 불균형과 부조리등이 함께 커오긴 했지만 최근들어 단행된 잇따른 개혁조치로 질적구조도 점차 개선돼 가는 추세다. 우선 외형의 성장을 보자.한나라 경제의 외형을 대표할 수 있는 지표인 GNP와 국민소득의 신장은 말그대로 상전벽해의 변화였다. 53년 당시 4백79억원(14억달러)이었던 GNP는 94년엔 3백2조8천6백70억원 (3천7백69억달러)으로 무려 6천3백23배가 늘었고 1인당 GNP는 67달러에서 무려 1백50배나 늘어 올해로 ...

    한국경제 | 1995.08.14 00:00

  • [광복 50년] 의식구조 조사 : 통일.."혼란있어도 통일돼야"

    ... 것으로 평가됐다. 연령별로는 20대이하는 통일비용부담을 하겠다는 의견이 51.4%로 평균보다 낮은 반면 50세 이상은 60.9%로 나타나 나이가 많을 수록 통일비용을 부담할 마음가짐이 돼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가구당 월평균소득별로는 3백1만원 이상인 경우 통일비용부담을 하겠다는 의견이 46.6%로 비용을 부담하기 싫다는 의견(53.4%)보다 낮았으나 1백만원 미만 가구는 61.0%가 비용을 부담하더라도 통일해야 된다고 답해 소득이 많을수록 오히려 통일비용을 ...

    한국경제 | 1995.08.14 00:00

  • [금리와 주가] 전문가 시각 : 김기안

    ... 주가상승을 어느정도의 시차를 가지고 선행하며, 둘째 금리의 절대 수준이 최근에야 주식과 금리상품의 수익률간에 교차관계가 발생할수 있는 수준으로 진입했으며 셋째 현재 나타나고 있는 금리의 급락현상이 경기상황등 기본적인 요인 보다는 금융소득 종합과세 임박이라는 재료에 더 큰 영향을 받고있다는 점을 들수 있다. 일반적으로 금융시장의 유동성은 주식시장의 추세를 결정하는 가장 중요한 요소중의 하나이며 이 유동성의 규모나 증감을 민감하게 나타내주는 지표가 실세금리라 ...

    한국경제 | 1995.08.14 00:00

  • [금리와 주가] 조마간 '뭉칫돈', 기관참여 본격화..활황기대

    ... 먼저 파악해야한다. 경기수축국면진입에 따른 기업자금수요감소로 금리가 떨어졌다면 단기적 으로 호재로 작용할수있지만 중장기적으론 주식시장에 악영향을 미칠수도 있다. 매출및 이익증가율이 둔화되는등 실적악화가 우려되어서이다. 또 금융소득종합과세실시를 앞두고 채권시장의수급불균형으로 금리가 떨어졌다면 금리급락에따른 증시자금유입효과가 늦게 나타날수있다. 그러나 기업의 설비투자가 일단락되고 경기연착륙이 진행되고있는 상황 에서 시중유동성호전으로 금리가 하락세를보인다면 ...

    한국경제 | 1995.08.1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