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95821-495830 / 523,3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21세기 소비산업 CEO] 홍부선 <해태유통 대표>

    "할인점이 득세를 한다고 하지만 주부들과 가까운 거리에서 제값을 받고 파는 슈퍼마켓은 여전히 인기를 누릴 것으로 봅니다" 할인점 전성시대에 할인점을 거부하고 전국에 체인화된 슈퍼마켓으로 승부를 거는 해태유통의 홍부선 대표이사 부사장의 영업전략이다. 홍대표가 이런 승부수를 던질수 있는 것은 업계에서 매장을 가장 많이 갖고 있는데 있다. 해태유통은 전국에 75개의 슈퍼마켓과 대형슈퍼마켓인 2개의 슈퍼마트를 운영중이다. 내년에는 유통업...

    한국경제 | 1997.06.23 00:00

  • 산지농장 지정 농산물 직거래 .. LG유통

    ... 산지지정농장으로 선정, 시금치 열무 얼갈이 등 엽채류를 싼값에 구매하기로 했다고 23일 밝혔다. LG유통은 지난 94년 6월 강원도 평창군 청옥산 6백마지기농장을 산지지정 농장으로 선정한 이래 서귀포 감귤농장 등 6개 산지지정농장을 선정해 산지 직구입을 늘리고 있다. LG유통은 산지직거래를 확대해 농민들의 판로를 제공하고 소비자에게 우수한 식품을 싼 값에 공급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6월 24일자).

    한국경제 | 1997.06.23 00:00

  • [서치라이트] 일 미쓰코시-다이마루백화점 '적과의 동침'

    ... 아니다. 70년대초 다이마루와 마스사카야, 이세탄과 마쓰야등이 업무제휴를 맺었으나 별다른 성과를 거두지 못하고 자연 소멸돼버렸다. 미쓰코시와 다이마루가 ''적과의 동침''을 선언한 것은 지난 94년12월. 당시 버블경제 붕괴에 따른 소비침체로 백화점업계는 극도의 매출부진에 시달렸다. 가격파괴를 무기로 한 할인점의 등장과 할인점들이 집적된 파원센터라는 신업태까지 가세해 백화점간 경쟁이 아나라 업태를 초월한 대경쟁시대에 직면한 것이다. 지금은 외국자본의 공세로 ...

    한국경제 | 1997.06.23 00:00

  • 선양주조, 홀로서기 준비 .. 매각협상 결렬...'증류식' 개발

    ... 겨냥한 증류식 소주 신제품을 조만간 선보이기로 했다. 이를 위해 5억원을 들여 노후화된 생산라인을 자동화시설로 교체하는 한편 대전시 서구 오동 소재 3만5천평 부지에 증류식 소주공장을 새로 건립키로 했다. 선양은 또 소비자들의 입맛이 저도주로 옮겨가는 추세에 맞춰 기존 소주제품 의 알코올도수를 대폭 낮추고 브랜드별로 소비층을 차별화하는 전략을 구사 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지난해 신제품으로 내놓은 고급소주 "황진이"는 25도에서 20도로, 주력제품인 ...

    한국경제 | 1997.06.23 00:00

  • 티존코리아, 협력사 선정 본격화 .. 컴퓨터 유통 전문

    현대전자의 일본 아도전자의 합작 컴퓨터전문유통업체인 티존코리아는 뉴텍컴퓨터 현주컴퓨터등 중소 PC업체를 납품업체로 선정하는등 본격적인 협력업체 선정작업에 들어갔다. 이 회사 관계자는 ''소비자가 원하는 모든 종류의 PC와 관련제품을 티존코리아에서 구매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며 ''보다 많은 중소기업에 참여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오는 7월4일 계동 현대그룹 대강당에서 사업설명회를 열 계획''이라고 23일 밝혔다. 그는 ''삼성전자 삼보컴퓨터 ...

    한국경제 | 1997.06.23 00:00

  • [Y-파일] (신세대 창업만세) 이은조 <밀레니엄소프트 대표>

    ... 문화적 보편성을 갖는 것이 중요하다"고 말한다. 많은 자본이 들어가지 않지만 전세계적으로 널리 유포된 테트리스같은 게임을 만들겠다는 얘기다. 하지만 아직 이 회사가 넘어야할 장벽은 많다. 먼저 불법복제문제가 심각하다. 소비자들의 인식이 바뀌어야 한다는 것이다. 여기에 마진폭이 소비자 가격의 20~30%에 불과한 유통구조의 낙후성도 개선돼야 한다는 지적이다. 적어도 5천만원에서 1억여원이 들어가는 게임투자비를 감안하면 이같은 문제가 여전히 개발업자의 ...

    한국경제 | 1997.06.23 00:00

  • [Y-파일] (신세대 문화 엿보기) '압구정동 로데오거리'

    97년 6월말 저녁 9시 압구정동 로데오거리. 90년대 초반 이 일대를 오렌지식으로 물들이며 사치향락과 과소비의 대명사로 떠올랐던 그들이 모습은 온데간데 없다. 로데오거기의 그 거리의 지배자인 신세대의 모습에서 엄숙하게 무언가를 기다리는 듯한 정적마저 느낄수 있다. 낯선 상표가 붙은 옷을 걸치고 외국의 한적한 고급주택을 연상케하는 카페에서 가볍게 맥주를 즐기는 그들을 발견할 수 있을뿐. 물론 한때의 힙합패션을 한 10대 소년들을 발견하는 ...

    한국경제 | 1997.06.23 00:00

  • [경제I면톱] '불황 여파...세금이 안 걷힌다'..4월까지 23조

    ... 세수추계를 알수 있으나 최근 몇년간의 추세로 볼때 3조~4조원의 세수결함이 예상된다고 밝혔다. 세목별로는 소득세가 3조9천1백75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6% 줄어든 것을 비롯해 법인세는 2조6천1백93억원으로 31.7% 특별소비세 1조2백50억원으로 13.3% 주세 4천6백83억원으로 25.7% 증권거래세 8백61억원으로 25.1% 교통세는 1조5천21억원으로 6.4% 농특세는 3천6백2억원으로 49.6%가 각각 감소했다. 이처럼 세수에 ...

    한국경제 | 1997.06.23 00:00

  • [테크노피아를 연다] (31) 박기준 <전력연구원/박사>

    올해 우리나라의 최대 전력공급능력은 평시기준으로 3천8백15만9천kW이다. 예년의 소비추세로 볼때 최대 수요량은 3천6백12만1천kW. 지난해보다 못하지만 5%선의 전력예비율은 유지할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그러나 폭염으로 인해 냉방용 전력소비가 급증할 경우 최대 전력소비량은 3천7백82만1천kW까지 치솟아 전력예비율 0.9%의 아슬아슬한 외줄타기 곡예를 할 것으로 우려되고 있다. 최악의 경우 전력공급 중단사태까지 초래될수 있다는 뜻이다. ...

    한국경제 | 1997.06.23 00:00

  • 충청지역 백화점 불공정행위 기승 .. 허위 과장광고 등 적발

    ... 되는데다 수도권지역 대형백화점 및 대형 할인매장들의 신규진출이 잇따르면서 지역백화점들이 상권수성과 매출신장을 위해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동양백화점은 여성의류를 염가판매하면서 이를 할인판매하는 것처럼 소비자를 오인시켰으며 실질적으로는 20% 할인판매하면서 광고전단 에는 30% 할인하는 것으로 허위과장광고를 했다. 세이는 지난 4월 봄정기바겐세일동안 여성의류를 30% 할인특매한다고 광고했으나 실제로는 할인특매를 하지 않았고 정상거래가 ...

    한국경제 | 1997.06.2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