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78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독일, 코로나19 사망자 8만명 추모…대통령 "잊지 않을 것"

    ... 슈타인마이어 독일 대통령은 이날 추모사에서 "코로나19 사망자들을 그리워하고 잊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오전 베를린 빌헬름 황제 추모 교회에서 열린 공동 예배에는 슈타인마이어 대통령과 앙겔라 메르켈 독일 총리, 볼프강 쇼이블레 연방하원 의장, 라이너 하제로프 연방상원 의장, 슈테판 하바르트 독일 연방 헌법재판소장 등 5부 요인이 모두 참석했다. 이어 콘체르트하우스에서 추모식이 거행됐다. 슈타인마이어 대통령은 추모사에서 "팬데믹(세계적 대유행)이 사람들의 ...

    한국경제 | 2021.04.19 00:32 | YONHAP

  • thumbnail
    독일 기민당대표에 라셰트 당선…메르켈 뒤 이을지 주목

    ... 이에 대체로 다수파인 기민당 내에서 총리 후보가 나왔다. 하지만 이번에는 다를 수 있다는 분석도 나온다. 총리 차기 주자로 슈판 장관과 함께 선두를 달리는 마르쿠스 죄더 기사당 대표가 총리 후보로 직접 나설 가능성도 있다. 기민·기사당 연합 내 원로로 꼽히는 볼프강 쇼이블레 연방하원 의장이나 랄프 브링크하우스 원내대표 등은 슈판 보건장관 등을 후보로 거론하고 있다. 신현보 한경닷컴 기자 greaterfool@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1.16 20:59 | 신현보

  • thumbnail
    포스트 메르켈 체제 윤곽…독일 기민당대표에 아르민 라셰트

    ... 선출돼 왔다. 하지만, 이번에는 당 대표가 된다고 기민·기사당 연합의 총리 후보 자리가 보장되는 것은 아니라는 게 정치권의 분석이다. 여론조사에서 총리 차기 주자로 슈판 장관과 함께 선두를 달리는 마르쿠스 죄더 기사당 대표가 총리 후보로 직접 나설 가능성도 있다. 기민·기사당 연합 내 원로로 꼽히는 볼프강 쇼이블레 연방하원 의장이나 랄프 브링크하우스 원내대표 등은 슈판 보건장관 등을 후보로 거론해왔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1.16 20:15 | YONHAP

  • thumbnail
    포스트 메르켈체제 곧 윤곽…현행 기조 유지 vs 우클릭 개봉박두

    ... 것은 아니라는 게 정치권의 분석이다. 여론조사에서 총리 차기 주자로 슈판 장관과 함께 선두를 달리는 마르쿠스 죄더 기사당 대표가 총리 후보로 직접 나설 가능성도 있다. 기민·기사당 연합 내 원로로 꼽히는 볼프강 쇼이블레 연방하원 의장이나 랄프 브링크하우스 원내대표 등은 '제4의 후보'도 거론하고 있다. 이는 슈판 보건장관이 될 가능성이 있다. 이같이 기민당 대표 선거 결과를 섣불리 예단할 수 없는 가운데, 정치권 안팎에서는 메르츠 후보가 ...

    한국경제 | 2021.01.13 01:06 | YONHAP

  • thumbnail
    독일, 미 의회 난입 계기 연방의회 건물 경비 강화

    ... 난입 사건을 계기로 연방의회 건물에 대한 경비를 강화한다. 독일 내에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한 방역조처에 반대하는 극우성향의 폭도가 공격적이고, 폭력적인 행동에 나설 수 있다는 우려가 제기됐다. 볼프강 쇼이블레 연방하원 의장은 10일(현지시간) 연방하원의원들에게 쓴 서한에서 "베를린 경찰이 연방의회 건물 주변의 경찰 경비인력 배치를 늘렸다"고 밝혔다고 빌트암존탁이 전했다. 쇼이블레 의장은 미 의회 난입사건과 관련, "외무부로부터 사건 경위와 ...

    한국경제 | 2021.01.10 18:59 | YONHAP

  • thumbnail
    [특파원 시선] '시위권 존중' 독일…허용하면 방역무시 딜레마

    ... 물리적으로 거리 유지가 쉽지 않은 점도 있었다. 지금까지 시위의 폭력적인 양상도 극우단체 회원들이 유발해왔다. 독일에서는 코로나19 확산 사태 이후 인명 보호를 위한 기본권 제한의 수위를 놓고 논쟁이 벌어져 왔다. 볼프강 쇼이블레 연방하원 의장은 지난 4월 말 인명 보호를 최우선시한다는 이유로 이외의 가치들을 부차적으로 취급하는 등 기본권을 제한해서는 안 된다고 경고하기도 했다. 그러나 코로나19 통제 반대 집회에 대해선 기본적인 방역 수칙이 지켜지지 ...

    한국경제 | 2020.11.09 07:07 | YONHAP

  • thumbnail
    베를린서 코로나19 감염 늘자 하원 "의원들 마스크 착용해야"

    독일 수도 베를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자 연방하원이 의사당 내 의원들의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했다. 6일 현지언론에 따르면 볼프강 쇼이블레 하원의장은 이날부터 내년 1월 17일까지 의원들이 전체회의실 뿐만 아니라 의원실에서도 마스크를 착용하도록 했다. 위반시 과태료는 5천 유로(683만 원)에 달한다. 예외적으로 타인과 1.5m의 간격을 두고 자리를 잡을 경우에만 마스크를 벗을 수 있다. 연설자와 회의 주재자도 ...

    한국경제 | 2020.10.06 22:47 | YONHAP

  • thumbnail
    박의장, 스웨덴·독일서 '한반도 대면외교' 마치고 귀국(종합)

    ... 빠르게 사과 성명을 발표했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직접 사과를 했다"고 강조한 바 있다. 박 의장은 스웨덴에 이어 독일에서도 '통일 행보'를 이어갔다.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1일까지 프랑크-발터 슈타인마이어 연방 대통령, 볼프강 쇼이블레 하원의장, 디트마어 보이드케 상원의장 등 독일 정계 고위 인사들과 연쇄 접촉했다. 박 의장은 통독 30주년 기념 주간이었던 방문 기간 "북한이 남북관계 개선보다 북미 관계 개선을 원하는 것으로 보이지만, 한국을 통하지 않고 미국과 ...

    한국경제 | 2020.10.03 22:47 | YONHAP

  • thumbnail
    박의장, 순방 마치고 귀국…스웨덴·독일서 '한반도 대면외교'

    ... 빠르게 사과 성명을 발표했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직접 사과를 했다"고 강조한 바 있다. 박 의장은 스웨덴에 이어 독일에서도 '통일 행보'를 이어갔다. 지난달 30일부터 이달 1일까지 프랑크-발터 슈타인마이어 연방 대통령, 볼프강 쇼이블레 하원의장, 디트마어 보이드케 상원의장 등 독일 정계 고위 인사들과 연쇄 접촉했다. 박 의장은 통독 30주년 기념 주간이었던 방문 기간 "북한이 남북관계 개선보다 북미 관계 개선을 원하는 것으로 보이지만, 한국을 통하지 않고 미국과 ...

    한국경제 | 2020.10.03 07:00 | YONHAP

  • thumbnail
    "그분 취미는? 이력은?"…박의장, 유럽서 '선물외교'

    ... 주로 도자기·자개 등 전통 공예품이나 시계 같은 제품들이었다. 박 의장은 이와 달리 상대방의 기호와 삶의 이력을 따져보고, 되도록 그에 어울리는 선물을 주는 편이다. 1일 국회에 따르면 박 의장은 전날 베를린에서 회동한 볼프강 쇼이블레 독일 하원의장에게 책을 한권 선물했다. '협약'이라는 제목의 이 책은 독일 통일 당시 내무부 장관이던 쇼이블레 의장이 통독 과정을 기술한 것으로, 1992년 한국에 '나는 어떻게 통일을 흥정했나'라는 이름으로 출간됐다. 박 ...

    한국경제 | 2020.10.01 09: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