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7241-37250 / 39,21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2005 수능] 성적 등급.표준점수로 표시..'수능개편방안 특징'

    ... 최소화하자는 것이다. 특히 수리영역에 대해서는 수준별로 시험을 볼 수 있도록 3개중 하나를 선택하게 했다. 제3안은 시험을 두번 칠 수 있도록 하고 있어 7차 교육과정의 정신을 비교적 잘 살렸다는 평가다. 제3안의 수능I은 쉬운 시험이다. ... 학생이 조기에 적성과 진로에 맞춰 집중 이수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제4안은 대학에서 학업할 수 있는 기본능력을 측정하는 일반학업능력시험과 학업성취도를 측정하는 교과목 선택시험으로 이원화했다. 또 제5안은 미국식이다. 교육과정과 ...

    한국경제 | 2001.10.22 17:42

  • [2005 수능] 수능 2번 보는 방안 배제못해 .. '어떻게 바뀌나'

    현재 중3학생이 치르는 2005학년도 대학입학 수학능력시험은 현행 수능을 보완한 방안과 수능을 Ⅰ,Ⅱ로 나눠보는 이원화방안이 유력하게 검토되고 있다. 또 실업계고교의 활성화를 위해 2005학년도 수능 선택과목에 실업계열 과목을 ... 수능을 한번 보는 방안으로 현 수능 보완안(제1안)과 교과영역별 단일선택시험안(제2안)등 2가지가 제시됐다. 또 수능을 두번 보는 방안으로는 △기본교과공통시험과 선택과목선택시험안(제3안) △일반학업능력시험과 교과목선택시험안(제4안) ...

    한국경제 | 2001.10.22 17:40

  • [2005 수능] '7차 교육과정이란'

    7차 교육과정의 도입 취지는 전국민이 똑같은 초·중·고 과정을 거쳐 대학에 가는 이른바 '붕어빵 교육'에서 벗어나자는 데 있다. 국민으로서 갖춰야 할 기본소양은 공통적으로 가르치는 대신 일정 학년 이상의 학생들에게는 각자 적성에 맞는 심화과정을 선택할 수 있는 자율권을 부여하자는 것이다. 초등학교 1학년∼고교 1학년까지 10년간은 '국민공통 기본 교육과정'에 속하는 10개 과목을 학생 수준별로 교육하고 고교 2·3학년은 '선택중심 교육과정'...

    한국경제 | 2001.10.22 17:40

  • [2005 수능] 現 기본틀 유지 일부 보완..'5개 시안 주요 내용'

    ... 없어지지만 자연계는 A형,인문계는 B형식이 될 게 뻔하다. 고3 말에 한번 수능을 치른다. 영역마다 보통시험과 심화시험으로 나뉜다. 수험생들은 학업 수준에 따라 보통과 심화형을 조합해 선택할 수 있다. 보통시험은 국어 수학 사회 ... 수능Ⅱ를 치른다. 수능Ⅰ은 고2때 2번,고3때 2번 등 연2회씩 총 4회까지 봐 좋은 성적을 고를 수 있다. 수능Ⅰ은 기본능력과 학업적성을 측정하기 위한 대학입학 최저자격시험이 된다. 수능Ⅱ는 고교 2∼3학년의 선택과목에 1학년 ...

    한국경제 | 2001.10.22 17:39

  • '누드교과서' 수험생에 인기 .. 서울대생 제작 수능참고서

    (주)이투스(대표 김문수)의 누드교과서가 수능을 앞둔 수험생들에게 마무리 학습용교재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22일 이투스에 따르면 지난 8월 고3 수험생용 누드교과서가 첫 발간된 이후 2개월여만에 판매량 10만권을 돌파했다. 누드교과서는 서울대 재학생들이 만든 교육벤처기업인 이투스그룹이 수학 과학탐구 등 9개 과목을 수험생들이 이해하기 쉽게 풀어놓은 교과서.수험생들에게 인기가 높은 것은 고3 학생들이 가려워하는 부문에 대해 이해하기 쉽게 서술하는 ...

    한국경제 | 2001.10.22 16:13

  • 수능시험 개편안 공청회 격론

    수능개편연구위원회가 22일 개최한「대학수학능력시험 2005학년도 개편시안」공청회의 토론자로 참석한 교수와 교사, 학부모 등 각계 인사들은 위원회가 제시한 5개 수능제도 변경안을 놓고 격론을 벌였다. 이들은 현재 시행되고 있는 ... 수험생의 혼란을 최소화할 수 있는 제1안이 가장 무난하다"고 말했다. 한편 동구여상 조 웅 교장은 이어 열린 실업계 수능신설방안에 대한 토론에서 "일반 학업능력시험수능Ⅰ은 일반계와 실업계 구분없이 동일하게 응시하도록 하되,교과목선택 ...

    연합뉴스 | 2001.10.22 15:57

  • 학습지, 본격적인 광고공세 시작

    학습지 광고경쟁이 불을 뿜고 있다. 학습지 시장의 최대 성수기인 겨울방학을 2개월여 앞두고 본격적인 광고공세가 시작됐다. 국내 학습지 시장규모는 연간 4조원(초등학생 3조원,유아학습지 8천억원,수능관련시장 8백억원순)에 달한다. 경제위축에도 아랑곳없이 올해도 평균 13% 가량의 성장이 예상된다. 지난해 매출 6천5백억원으로 업계 선두를 지킨 대교(눈높이)는 전형적인 '맏형광고'로 기선제압을 노리고 있다. 제품의 특성 대신 기업이미지와 브랜드를 ...

    한국경제 | 2001.10.22 15:38

  • 수능개편안에 다양한 의견

    현재 중3 학생들이 치르게 될 2005학년도 수능개편시안과 관련, 학부모단체와 교원단체, 입시학원들은 개편시안 뿐만 아니라 제도개편 자체에 대해서도 다양한 견해를 나타냈다. 먼저 학부모단체들은 대체로 부정적 반응을 보였다. ... 2002학년도 대입제도가 시행도 되기 전에 새로운 대입제도 개편안을 거론하는 것은 '조령모개식' 정책"이라며 "대입시험과 관련된 근본적 국가 정책을 분명히 하고 현실적 이견을 고려해중장기적인 국가정책을 추진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

    연합뉴스 | 2001.10.22 14:34

  • 네오위즈 세이클럽, 수능시험 이벤트

    네오위즈의 채팅 사이트 세이클럽이 다음달 수능시험을 앞두고 23일부터 선배들의 시험노하우 공개, 부적판매 등 다양한 이벤트을 연다. 세이클럽은 1,300여만명의 이용자 중 수험생이 80만명에 달해 이같은 행사를 기획했다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한정진기자 jjha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10.22 11:53

  • 교사들,"수능1회에 미비점 보완했으면"

    현 중3생이 치르게 될 2005학년도 수학능력시험에 대한 논의가 진행중인 가운데 일선교사들은 대체로 현재의 틀을 크게 훼손하지않는 범위에서 미비점에 대한 보완을 원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선 교사들은 수능개편연구위원회가 내놓은 수능 방안중 수능시험을 I, II로나눠 두번 보는 방안보다 현행 수능 1회의 틀을 선호하는 분위기다. 반포고 이옥근(영어담당) 학생부장은 "수능을 두번보는 것은 결국 학생들의 학업부담을 가중시키고, 사교육 의존도를 ...

    연합뉴스 | 2001.10.22 11: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