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7261-37270 / 37,54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대학수학능력 준비 고졸 직장인 크게 늘어

    대입제도의 변화로 대학수학능력시험이 도입되면서 대학 진학을 준비하는 고졸 직장인들이 크게 늘어나고있다. 이는 수학능력시험이 고교3년 전과정에 걸친 암기 위주의 학력 고사와는 달리 종합적인 사고능력을 중점 평가,사회경험이 풍부한 직장인들이 과거 학력고사에 비해 상대적으로 유리하다고 판단하고 있기 때문이다. 또 일반수험생들이 급격한 제도변화로 혼란을 겪고있는 반면 직 장인들은 변화에 대한 영향이 적고 입시과목수도 줄어 학습시간이 절대적으로 ...

    한국경제 | 1993.10.22 00:00

  • 교육부,일선학교 안전사고 예방 철저 지시

    교육부는 20일 최근 서해훼리호 침몰사고등 각종 대형 안전사고가 잇따라 발생함에 따라 시도교육청 부교육감회의를 열고 일선학교에 서의 안전사고예방을 철저히 하도록 지시했다. 교육부는 또 다음달 16일 실시되는 제2차 대학수학능력시험 시험관 리에도 만전을 기하라고 당부했다.

    한국경제 | 1993.10.20 00:00

  • 94학년도 전문대 모집인원 18만9천여명...교육부 확정

    ... 특별선발하는 정원외특별전형제도도 94학년도부터 첫도입돼 1백18개 전문대에서 실시된다. 전형별 선발기준을 보면 일반전형의 경우 내신과 수능시험성적으로 뽑는 대 학이 1백16개교, 내신과 면접만을 반영하는 대학이 김천 경성 동우전문대등 3개교, 내신과 수능, 적성검사로 선발하는 대학이 숭의여전등 8개교이며, 내 신, 수능과 실기고사를 치르는 대학은 서울예전 1곳이다. 모집인원을 계열별로 보면 공업계가 9만1천8백85명으로 총모집인원의 48.5% ...

    한국경제 | 1993.10.16 00:00

  • 94학년도 전문대 입시 특징..산업체 위탁교육제 첫 도입

    ... 명지실전등 3개교가 1~2등급 이리농공전 대구보전등 14개교가 1~3등급 웅진전문 1개교가 1~4등급 원주전문대등 91개교가 1~5등급 등이다. 이가운데 이리농공전등 20개교는 내신성적만으로 선발하고 원주전문대등 66개교는 내신과 수능성적을 함께 반영한다. 또 경기실전등 11개교는 내신과 면접으로,고대병원보건전문대등 3개교는 내신과 적성검사로, 배화여전등 8개교는 내신 수능 면접으로 선발하며 경민전문대는 내신 면접 적성을 신입생 선발기준으로 채택했다. ...

    한국경제 | 1993.10.16 00:00

  • 94학년도 전문대 신입생 18만9천2백52명 확정...교육부

    ... 개설한 대학은 87개교 이며 전체 신입생 모집인원의 13.6%인 2만5천8백38명을 선발한다. 일반전형을 실시하는 전문대중 내신성적과 대학수학능력시험만으로 신입 생을 뽑는 대학은 1백16개교이며 내신성적과 면접고사로 선발하는 대학은 김천전문대.경성전문대.동우전문대등 3개교이다. 이밖에 내신성적+수학능력시험+적성검사로 선발하는 대학은 삼육간호전 문대,숭의여전등 8개교,내신성적+수학능력시험+실기고사는 서울예전 1개 교이다. 한편 교육부는 ...

    한국경제 | 1993.10.15 00:00

  • 2차 수학능력시험 6만여명 새로 응시...교육부 집계

    오는 11월16일 실시되는 제2차 대학수학능력시험의 지원자수는 지난 8 월20일 치러진 1차시험 때보다 많은 74만7천8백1명으로 11일 최종집계됐 다. 2차시험에는 1차시험에 지원하지 않았던 6만5백98명이 새로 응시원서 를 냈다. 재학생의 경우 1차 때보다 2만4천6백82명이 줄어든 반면, 재수생과 검 정고시 출신은 각각 2만7천6백73명, 2천1백42명씩 늘어났다. 이런 변화는 대입을 포기했던 하위권 재수생들과 전문대에 진학하려는 ...

    한국경제 | 1993.10.13 00:00

  • 수능시험 74만7천명 지원...1차때보다 5천여명 늘어

    오는 11월16일 실시되는 제2차 대학수학능력시험 지원자는 지난 8월20일 치러진 1차시험 때보다 5천1백33명 늘어난 74만7천8백1명으로 최종집계됐 다. 교육부는 11일 마감된 2차 대학수학능력시험 응시원서 접수결과 1차시험 ... 다 늘어났으며 강원, 경남북, 충남 등 농촌지역에서는 지원자가 오히려 줄 어드는 추세를 보였다. 지난 1차시험 때는 74만2천6백68명이 지원해 71만6천3백26명이 응시했으 나, 2차시험의 경우 지원자 대부분이 응시할 것으로 ...

    한국경제 | 1993.10.12 00:00

  • 제2차 수능시험 70만명선...4시현재 69만8천6백명

    오는 11월16일 치러지는 제2차 대학수학능력시험의 지원자는 지난 1차때(74만1천5백38명)보다 다소 줄어든 70만명선이 될것으로 보인다. 11일 교육부가 잠정집계한 원서접수현황에 따르면 접수마감시간을 1시간 앞둔 오후4시현재 ... 임박한 막바지 지원자수를 감안할때 70만명을 다소 넘을 것으로 전망된다. 이가운데 65만1천6백79명은 지난 1차시험 응시자가 재접수한 것이며 나머지 4만6천9백41명은 2차시험에 첫 지원한 것으로 나타났다. 교육관계자는 "성적 ...

    한국경제 | 1993.10.11 00:00

  • 소득증가는 쥐꼬리, 소비는 고수준..통계청 분석

    ... 교통통신비는 월10만4천원으로 27.6%나 급증했다. 외식비는 90년대 들어와 점차 감소를 보이고는 있으나 18.6%로 여전히 높은 수준을 보여 가족중심의 소비패턴을 엿보게 했다. 지난해 2.4분기에 34.8%나 늘어났던 과외비는 수학능력시험이 실시된 탓에 증가율이 9.1%로 크게 둔화됐다. 한편 가구당 월평균 가처분소득(소득에서 비소비지출을 뺀 금액)은 1백28만2천원으로 비소비지출이 상대적으로 높게 나타남에 따라 소득증가율보다 낮은 7.6% 증가에 ...

    한국경제 | 1993.10.08 00:00

  • 월 139만원 벌어 106만원 지출...2분기 도시근로자가계

    ... 교통통신비는 월10만4천원으로 27. 6%나 급증했다. 외식비는 90년대 들어와 점차 감소를 보이고는 있으나18.6%로 여전히 높은 수준을 보여 가족중심의 소비패턴을 엿보게 했다. 지난해 2.4분기에 34.8% 나 늘어났던 과외비는 수학능력시험이 실시된 탓에 증가율이 9.1%로 크게 둔화됐다. 한편 가구당 월평균 가처분소득(소득에서 비소비지출을 뺀 금액)은 1백28만 2천원으로 비소비지출이 상대적으로 높게 나타남에 따라 소득증가율보다 낮 은 7.6% 증가에 ...

    한국경제 | 1993.10.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