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1031-121040 / 121,6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큰손들 증시 참여 움직임 .. 주가 상승세따라

    ... 거액자금을 보유한 큰손들이 움직일 조짐 을 보이고 있다. 13일 증권거래소에 따르면 총선직후인 12일 일반인들은 일부 거액자금의 매 수세에 힘입어 248억원어치의 순매수를 보였다. 이달들어 총선거직전까지 1조1,000억여원을 순매도했던 일반인들이 순매수 세로 돌아선 것은 지난달29일 65억원의 순매수를 보인이후 약 보름만이다. 이는 거액자금을 보유한 큰손들이 총선거가 끝나자 저가건설주와 금리수혜 주등을 중심으로 12일부터 대량의 주문을 내고 있는데 따른것으로 ...

    한국경제 | 1996.04.13 00:00

  • "금융장세 열릴까" 투자자 관심 .. 기관 순매수 폭등

    ... "팔자공세"가 수그러든데 따른것으로 전문가들은 분석했다. 또 기관투자가들이 순매수를 유지한것도 이날 주가폭등을 부추겼다는게 전문가들의 진단이다. 우선 총선전의 불안심리로 인해 이달들어 지난10일까지 무려 1조1,722억원 어치를 순매도했던 일반인들이 대중주중심으로 매수세로 돌아선 것이 주가 폭등의 계기였다. 일반인들의 선호종목군인 건설 은행등 대중주가 그동안 주가하락폭이 컸기 때문에 기관투자가들도 이들종목을 사기에는 부담이 없었다. 전문가들은 일반인들이 ...

    한국경제 | 1996.04.12 00:00

  • 일반 순매도 1조원 넘어 .. 증안 우회개입 실망/총선후 불안

    정부의 증시부양책에 대한 실망감과 총선거이후의 장세에 대한 불안감으로 이달들어 일반투자가들이 1조원어치가 넘는 주식을 순매도한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증권거래소에 따르면 일반투자자들은 이달들어 9일까지 1조6,909억원 어치의 주식을 사들이고 2조7,211억원어치를 팔아 1조302억원의 순매도를 보였다. 이는 일반투자자들이 외국인의 주식투자한도확대와 정부의 증시부양책등을 매도기회로 삼은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특히 증안기금의 우회개입에 ...

    한국경제 | 1996.04.11 00:00

  • 주식형수익증권 수탁고 급감 .. 4월들어 3,000억원이상 이탈

    ... 대해 투신사 관계자는 주식시 장 간접투자자들의 향후 장세 전망이 비관적으로 기울어지고있기 때문이라고 풀이했다. 외국인 투자한도가 15%에서 18%로 확대된 지난 1일부터 이날 현재까지 일반 투자자들이 1조302억원어치의 순매도를 기록, 주식시장의 개인투자자와 더불 어 간접투자자들도 장세에 대한 자신감을 잃고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공사채형수익증권은 실세금리하락추세와 함께 증가세를 지속, 이 기간 동안 5,760억원이 불어났으며 연초부터는 4조8,563억원이 ...

    한국경제 | 1996.04.11 00:00

  • 개인투자자 팔자우위 외국인 한도확대 이후 심화

    ... 팔자우위가 외국인투자한도 확대이후에 더 심해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8일 증권거래소에 따르면 개인투자자들은 이달들어 6일까지 총 2조515억원 어치의 주식을 팔고 1조1,859억원어치의 주식을 사들여 8,656억원의 순매도 우위를 보였다. 개인투자자들의 이같은 순매도규모는 한도확대 직전인 지난달 마지막주에 기록했던 순매도 483억원보다 무려 1,692% 증가한 것이다. 개인투자자들의 순매도급증은 증시의 장기침체로 손실봐온 개인투자자들이 외국인투자한도확대와 ...

    한국경제 | 1996.04.08 00:00

  • 고객예탁금 3,447억 증가..4일, 4개월만에 2조3천억대 넘어

    ... 고객예탁금이 증가한 것은 외국인투자한도가 15%에서 18%로 확대된 지난1일 외국인들에게 주식을 대량매각한 개인투자자들이 매도자금을 인출 해가지 않았기 때문이다. 지난 1일 외국인들은 모두 6,554억원어치를 순매수한 반면 국내 개인 투자자와 기관들은 각각 5,283억원및 1,070억원어치를 순매도했었다. 앞으로 일반인들의 매도대금이 추가적으로 유입될 것으로 보여 고객예탁금 은 더 늘어날 전망이다. (한국경제신문 1996년 4월 5일자).

    한국경제 | 1996.04.05 00:00

  • 올해 시중실세금리 하락, 은행/투신이 주도

    ... 기관들의 공격적인 채권매수에 힘입어 시중실세금리는 작년말 11.93%에서 11.3%수준으로 낮아지는등 금리하락추세가 이어지고 있다. 반면 지난해말 적극적인 채권매매를 통해 금리하락을 부추겼던 증권사들의 경우 올 1.4분기에는 채권순매도를 보여 대조를 보였다. 이 기간동안 국내 32개 증권사들은 1조4,415억원의 채권을 순매도했다. 증권전문가들은 4.4분기에는 은행권 수신금리인하에 따라 자금유입이 둔화되고 투신사의 수탁고증대도 일단락되면 은행 투신의 매수세는 ...

    한국경제 | 1996.04.03 00:00

  • [오늘의 증시시황] 주가, 종목장세속 소폭 올라

    ... 종목장세가 연출됐다. 외국인과 기관투자가들의 대량매매는 일단락돼 관망세를 보여 거래량이 줄어들면서 대형주는 약세를 보였다. 종합주가지수는 소폭 상승해 5일연속 상승곡선을 그렸다. 3일 주식시장은 이틀간 6,961억원을 순매도했던 일반투자가들이 보유자금을 중소형주로 "사자공세"를 벌여 상승종목수가 무려 600개에 육박했다. 외국인들이 부활절연휴로 관망세로 돌아섰고 기관투자가들의 시장참여 비중도 낮아져 지수관련주는 보합세에 머물렀다. 이에 따라 ...

    한국경제 | 1996.04.03 00:00

  • [확대경] 재경원의 증시개입

    ... 매도금액이상 유지"원칙은 공식적으로는 업계 자율결의 또는 협조사항이었다. 그런데 외국인 투자한도 확대를 이틀 앞둔 지난달 말일부터 재정경제원이 기관투자들에게 순매수 원칙 준수를 강조하고 있다. 심지어 2일 증권가에는 지난 1일 순매도한 모기관이 엄중경고를 받았다는 설이 나돌기도 했다. 정부의 의중을 눈치챈 기관투자가들은 매매균형을 이루기 위해 사고 싶지 않은 종목도 울며 겨자먹기로 매수하고 있다. "일일 매매동향을 은행연합회에 보고하는 현실에서 순매도를 ...

    한국경제 | 1996.04.02 00:00

  • 어제 기관투자가 보유주식 매도에 치중

    ... 보유주식을 파 는 데 더 치중한 것으로 나타났다. 2일 증권거래소에 따르면 기관투자가들은 재정경제원의 순매수우위 지시에 도 불구, 총 5,032억원어치의 주식을 사들인 반면 6,102억원어치의 주식을 팔아 1,070억원의 순매도를 기록했다. 이날 기관들의 순매도우위는 지난 한주동안 431억원의 순매수를 보였던 것 과는 정반대로 기관들이 외국인투자한도 확대를 매도기회로 이용한 셈이다. 기관별로는 은행이 769억원어치를 사고 1,457억원어치를 팔아 ...

    한국경제 | 1996.04.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