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4671-124680 / 125,1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기관매매주문동향] (22일) 금융주 처분 경향 다소 짙어

    ... 3.4분기 경제성장률이 9.9%로 예상보다 높게 나왔으나 향후 경제전망에 대한 불안감을 떨쳐버리지는 못하고있다. 핵심우량주를 치고받았으며 이날 강세를 보인 금융주를 처분하는 경향이 다 소 짙었다. 외국인들은 매물을 늘려 순매도 규모가 늘어나는 양상을 보였다. 한국투신 80억원어치의 매수주문에는 현대증권 태영 삼성전자 엘지화재 삼성화재 한국전력 금강 한화화학 조흥은행 한일은행등이 포함됐다. 70억원규모의 매도주문에는 포항제철 현대자동차 삼환기업 기아자동차 ...

    한국경제 | 1995.11.22 00:00

  • [증권I면톱] 외국인자금 증시이탈 가속화 .. 순유출 기록

    ... 한국은행에 따르면 외국인의 주식투자용자금은 이달들어 4억9천4백만 달러가 들어오고 6억8천4백만달러가 나가 모두 1억8천9백50만달러(약1천4백 60억)의 순유출을 기록했다. 외국인주식투자한도가 확대된 7월이후 외국인들이 순매도를 보이고 있는 달은 이번이 처음이다. 더욱이 외국인들의 주식투자자금 유출도 시간이 흐를수록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달들어 10일까지 순유출규모는 2천5백만달러에 불과했으나 10일부터 15 일까지는 6천4백만달러로 ...

    한국경제 | 1995.11.22 00:00

  • 비자금 파문에 계속 "휘청" .. 침체증시 어디로...

    ... 거래량회전율이 0.2%를 밑돌아 장세가가장 취약했던 지난 4월(평균 0.25%)보다 시장기조가 더 취약한 것으로 분석되고있다. 특히 미국주식시장의 유례없는 호황으로 외국투자가들이 이달들어 20일까지 2천33억원어치의 주식순매도를 기록하는등 이머징마켓에서 자금을 빼갈 조짐이 감지되고 있다. 이에 따라 지수하락에도 불구하고 일반인들의 실망매물은 끝없이 흘러 나오고 기관들은 짙은관망세로 일관하고있다. 실제로 이날 모투신사의 외수퍼드에서 핵심우량주를 대량 매도하는 ...

    한국경제 | 1995.11.21 00:00

  • 투신사-매도우위, 일반투자자-매수우위 전환...비자금 이후

    ...이후 최초로 투신사들은 매도우위로 일반투자자들은 매수우위로 돌아선 것으로 밝혀졌다. 20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지난주(13일~18일)중 투신사들은 1천9백93억원어치 의 주식을 사들이고 2천86억원어치의 주식을 팔아 93억원의 순매도를 기록,비 자금파문이후 주간위로는 처음 주식을 순매도했다. 반면 일반투자자들은 지난주중 1조4천3백5억원어치를 사들이고 1조5천29억 원어치의 주식을 팔아 비자금파문이후 처음으로 7백25억원어치의 순매수를 기 록했다. 투신업계관계자들은 ...

    한국경제 | 1995.11.20 00:00

  • [기관매매주문동향] (17일) 장세개입 자제 모습

    ... 국내투신사들은 최근 단기급락했던 우량대형주를 저가매수하면서 종목별로 매도에 나서는 전략을 구사했다. 그러나 전체매매규모는 전반적으로 줄어들어 최근의 증시침체에 따라 투자심리가 크게 위축된 것으로 파악됐다. 외국인들은 이날 99억원의 순매도를 기록해 지속적인 매도우위를 보였다. 한국투신은 1백39원어치 사자주문과 1백21억원어치의 팔자주문을 내 매매 균형을 보였다. 사자주문에는 LG전자 한국이동통신 삼성화재 삼성전자 대우증권 영풍산업 한전 신한은행 한일은행 ...

    한국경제 | 1995.11.17 00:00

  • 삼성전자 주식, 장중 한때 외국인 투자한도 발생

    삼성전자주식에서 장중한때 외국인투자한도가 발생했다. 이는 외국인들이 삼성전자주식을 지난달 26일 삼성전자의 DR(주식예탁증서) 발행이후 최소한 61만주이상 순매도한 것으로 풀이된다. 15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이날 삼성전자주식은 장중에 지난 94년 12월1일 외국인 투자한도 확대이후 처음으로 1만3천4백주의 외국인 투자여유분이 발생했다. 이날 발생한 외국인투자 여유분은 장후반들어 외국인들의 매수주문이 들어오면서 곧바로 없어졌으나 최근들어 ...

    한국경제 | 1995.11.15 00:00

  • 11월들어 기관투자가들 전망 크게 엇갈려

    ... 채권수익률이 하향 안정추세를 보이고 있어 주식투자에 눈을 돌리고 있다고 지적했다. 증권업계의 한관계자는 비자금파문에도 불구하고 투신사들과 은행들이 오히려 순매수규모를 늘리고 있는 것은 이들이 현재의 비자금정국을 낙관적 으로 보고있는 반증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이기간동안 개인투자자들과 외국인들은 각각 1천94억원및 8백32억원 어치의 주식을 순매도해 매도고삐를 늦추지 않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경제신문 1995년 11월 15일자).

    한국경제 | 1995.11.14 00:00

  • [증권I면톱] 증권사 보유채권 대량 매각 .. 올들어 최고

    회사채 발행물량이 많아지고 비자금파문이 장기화됨에 따라 증권사들이 상품으로 보유하고 있는 채권을 대량으로 팔고있다. 14일 증권업계에 따르면 지난6일부터 11일까지 한주동안 전국32개증권사들 이 매각한 상품채권의 순매도 규모는 올들어 가장 많은 3천4백29억원어치인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상위18대 증권사들의 상품채권 순매도 규모만해도 무려 3천8백30억원 에 달하며 10대 증권사의 상품채권 감소분도 2천5백억여원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돼 ...

    한국경제 | 1995.11.14 00:00

  • [증권I면톱] 외국인자금, 잠재 매수세로 대기 .. 한은 집계

    최근 외국인들이 하루 평균 1백억원대의 순매도를 기록하고 있지만 실제자금유출은 15%대에 불과해 이들 매도대금이 잠재매수세로 대기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13일 증권업계와 한국은행에 따르면 외국인들이 매도세를 보인 지난달 24일 이후 11일 현재까지 외국인 순매도금액은 모두 1천4억원규모로 집계됐다. 반면 같은기간동안 외국인 주식투자자금은 4억1천3백만달러가 들어왔고 4억3천3백만달러가 빠져나가 순유출금액은 2천만달러(약 1백60억원)로 ...

    한국경제 | 1995.11.13 00:00

  • [1면톱] 비자금 한파, 주가 22 P 폭락 .. 증시유입 조사설

    ... 드러내고 있다. 또 고객예탁금은 기업들에 대한 검찰조사가 본격화된 지난주이후 1천 5백억원 이상 빠져 주식시장의 수요기반을 급속하게 약화시켰다. 외국인들도 비자금파문이 장기화될 것에 대비, 최근 1주일동안 1천억원 어치 이상의 순매도를 보이는 등 국내증시에서 한발짝 물러서려는 움직임을 뚜렷히 하고 있다. 증시전문가들은 이같은 주식시장상황이 비자금파문의 해결이 본격적으로 가시화될 때까지는 지속될 것이라면서 노씨의 사법처리여부가 예상되는 이번주가 최대 고비가 될 것이라고 ...

    한국경제 | 1995.11.13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