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4711-124720 / 126,5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분석과 전망] 외국인 '증시과열론' 들먹 .. 차익실현 권고

    ... 캠벨 해리스 자딘플레밍증권 서울지점장 =추가상승세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800선은 단기 저항선으로 작용할 전망이다. 최근 한국주가는 외국인보다는 기관투자가들에 의해 크게 좌우되고 있다. 지난 26일 외국인이 순매도를 보였는데도 기관투자가들은 대거 순매수를 기록, 상승세를 보였다. 주식투자 자금이 넘쳐나기 때문이다. 기업수익도 올해엔 크게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저금리 덕분이다. 구조조정도 원활히 진행되고 있다. 제일은행 매각건도 조만간 ...

    한국경제 | 1999.04.27 00:00

  • [주간 장세읽기] (선물/옵션) 조정 마무리양상...상승 기대

    ... 정도를 유지, 상승에 대한 기대가 계속되는 양상이었다. 급등과 조정, 반등이 이어지며 거래량은 하루평균 8만계약을 넘는등 활발한 모습이었다. 외국인은 1천6백계약의 순매수를 보인 반면 투자신탁은 2천8백계약의 매도 우위로 순매도포지션이 7천2백계약으로 늘어났다. 이번주에도 선물6월물은 추가상승이 이어질 것으로 전망된다. 단기급등에 따라 기관투자가들이 차익매물을 내놓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해외시장강세, 풍부한 증시대기자금, 금리의 하향안정화등 시장강세를 ...

    한국경제 | 1999.04.26 00:00

  • 은행권도 '사자' 본격 가세...107억원어치 순매수

    3조원 이상의 단위형 금전신탁을 판매한 은행권이 주식매수에 돌입했다. 26일 은행들은 1천89억원어치를 사고 9백82억원어치를 팔아 1백7억원어치의 주식을 순매수했다. 지난 12일부터 단위형 금전신탁을 판매한 이후 은행들은 대부분 순매도에 치중해 왔다. 조흥은행의 한 펀드매니저는 "주식을 편입하는 성장형과 안정성장형 금전 신탁에서 전장에 주식을 신규 편입했다"며 "투신사나 뮤추얼펀드처럼 대단히 적극적이지는 않지만 다른 은행의 단위형 신탁도 ...

    한국경제 | 1999.04.26 00:00

  • [선물/옵션] (22일) 장중한때 3.30P 내려

    ... 89.30에 마감됐다. 투신권이 신규매도에 일부 나서면서 급락세를 부추겼다. 그러나 장후반 현물주가의 하락폭이 대폭 축소되자 선물매도세력이 대거 환매수에 나서면서 장마감 무렵 강보합까지 회복되기도 했다. 이날 투신권은 신규로 1천3백계약을 순매도 했지만 1천1백계약을 환매수해 전체적인 순매도규모는 2백3계약으로 전날보다 대폭 줄었다. 외국인들은 콜옵션을 2천67계약 순매도했다.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4월 23일자 ).

    한국경제 | 1999.04.22 00:00

  • [증권II면톱] 은행, 주식투자 몸사리기 .. 증시 변동 심해

    ... 따르면 지난 12일부터 판매를 시작한 은행단위형금전신탁은 지난 17일까지 2조3천3백55억원의 자금을 끌어모았다. 은행단위형신탁은 그러나 주식투자엔 극히 소극적이다. 은행들은 지난 12일부터 19일까지 9백91억9천만원어치의 주식을 순매도 했다. 단위형신탁중 일부가 주식매입에 나서고 있지만 매도물량이 훨씬 많은 상황이다. 은행들은 당초 판매액의 16.7%가량을 주식으로 운용한다는 계획을 세웠 었다. 이처럼 은행신탁의 주식투자가 미미한 것은 워낙 시장이 큰 ...

    한국경제 | 1999.04.22 00:00

  • [선물/옵션] (21일) 6월물 큰폭 하락 89.50 기록

    ... 가격은 전날보다 2.50포인트 하락한 89.50에 마감했다. 전날 최저가였던 90.90선이 무너지면서 큰 폭의 하락세로 이어졌다. 신규 매매기준으로 외국인이 1백59계약, 투신사가 2천94계약, 증권사가 8천5백44계약을 순매도했다. 전문가들은 이날 현물시장이 폭락하자 손실을 줄이기 위해 외국인과 기관이 적극적인 헤지전략을 구사한 것으로 파악했다. 옵션시장에서 외국인은 신규매매기준으로 콜을 3천3백여 계약 팔고, 풋을 3천9백여 계약을 샀다. 전문가들은 ...

    한국경제 | 1999.04.21 00:00

  • [주식시황] (21일) 우량주 폭락...'휘파람주가' 급제동

    연일 상승 휘파람을 불던 주가에 급제동이 걸렸다. 21일 종합주가지수는 전날보다 27.17포인트 추락한 743.26을 기록했다. 거래대금은 5일만에 4조원대 아래로 내려섰다. 외국인들이 순매도로 돌아선데다 투신사들의 매수강도가 급격히 떨어졌다. 이들의 선호종목인 대형우량주가 약세를 보이면서 주가를 사정없이 끌어 내렸다. 대우중공업 구조조정과 관련, 대우조선노조의 파업으로 노동계의 불안감이 다시 커졌다. 금리하락속도를 조절할 필요가 있다는 ...

    한국경제 | 1999.04.21 00:00

  • [주식시황] (20일) 주도주 교체...일반인도 "웃자"

    ... 보도는 매수세를 부추겼다. 그러나 9백억원을 웃돈 프로그램매도물량은 주가의 발목을 잡았다. 또 일본 홍콩 등 아시아시장이 약세를 보이고 있다는 바깥뉴스도 악재로 작용했다. 그동안 주식을 듬뿍듬뿍 사들이던 기관투자가들은 순매도로 돌아섰다. 특징주 =대우그룹주가 전날에 이어 강세를 이어갔다. 15개 대우그룹 계열사중 대우 대우자판 등 7개종목이 가격제한폭까지 뛰었다. 대량의 거래량도 동반했다. 경기회복에 대한 기대감이 반영되면서 제지및 유화업체들이 초강세를 ...

    한국경제 | 1999.04.20 00:00

  • [먼데이 머니] 증권 길라잡이 : (테마별 투자종목) '기관..'

    ... 그렇다고 기관들이 이런 종목을 마냥 사들이는 것만은 아니다. 어느정도 시세가 나면 이익을 실현하고 다른 유망종목으로 갈아타는 경향을 띠고 있다(포트폴리오 재구성). 그런 측면에서 이전에 많이 샀던 종목이더라도 어느 시기에는 순매도하는 경우가 적지 않다. 현대전자 외환은행 하나은행 현대건설 삼성물산 국민은행 등이 대표적인 예다. 펀드의 수익률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는만큼 이익을 크게 내기 위해 철저한 순환매 양상을 보이고 있는 것이다. 지난 주부터는 ...

    한국경제 | 1999.04.19 00:00

  • [주가 '폭등'] '폭등 증시 누가 무엇을 사들이나'

    ... 않은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했다. 실제 국내 기업들의 향후 실적이 크게 개선되느냐도 외국인의 추가 매수세 를 이끌어 내는 변수로 작용할 전망이다. 기관투자가 사고 또 사고 =국내 기관투자가들은 지난해 5조4천억원어치를 순매도했고 올 2월까지도 순매도를 기록했다. 하지만 3월엔 1천9백억원, 이달들어서는 7천7백30억원어치를 순매수했다. 대부분 투신사들이 순매수했다. 19일 투신사들의 순매수규모는 2천4백5억원에 달했다. 이같은 국내 기관투자가들의 ...

    한국경제 | 1999.04.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