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361-2370 / 2,5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승용차서 잠자다 사망, `운행중 사고' 아니다"

    ... 잠을 자다 전기배선 문제로 추정되는 엔진부근 화재로질식사한 서모씨의 유족들이 4개 보험사를 상대로 낸 보험금 청구소송에서 28일 "S보험사만 유족들에게 보험금 3천만원을 지급하라"고 28일 판결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서씨는 ... 대해 보험을 가입한 반면 나머지 보험사들과는 `운행중인 차량의 사고'에대해 보험을 가입했는데 사고 당시 서씨가 을 깨려고 시동과 함께 히터를 켜고 사이드 브레이크까지 당긴 채 잠을 잔 것은 운행을 위해서가 아니라 추위에 대비해 ...

    연합뉴스 | 2003.07.28 00:00

  • "승용차서 잠자다 사망, '운행중 사고' 아니다".. 서울지법

    ... 부장판사)는 28일 승용차 안에서 시동을 켜고 잠을 자다 화재로 숨진 서모씨의 유족들이 4개보험사를 상대로 낸 보험금 청구소송에서 "S보험사만 유족들에게 보험금 3천만원을지급하라"고 판결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서씨는 S보험사와는 `자동차를 ... 대해 보험을 가입한 반면 나머지 보험사들과는 `운행중인 차량의 사고'에대해 보험을 가입했는데 사고 당시 서씨가 을 깨려고 시동과 함께 히터를 켜고 사이드 브레이크까지 당긴 채 잠을 잔 것은 운행을 위해서가 아니라 추위에 대비해 ...

    연합뉴스 | 2003.07.28 00:00

  • "영업목적 과도한 자리 업무상재해" .. 서울고법

    성과급을 확보하겠다는 자발적 동기에 따라 자리에 참석했다고 하더라도 과도한 음주로 인해 사망했다면 업무상 재해로 인정해야 한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고법 특별5부(재판장 이우근 부장판사)는 21일 "남편이 지속적 음주와 과중한 스트레스를 견디다 못해 간경화로 사망했다"며 최모씨 부인이 근로복지공단을 상대로 낸 유족급여등 부지급처분 취소 청구소송에서 원심을 깨고 원고승소 판결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최씨의 B형간염과 업무 사이에 관련성이 불분명하나 최씨가 자동차판매 ...

    연합뉴스 | 2003.03.21 00:00

  • 영업목적 과다음주 '업무상 재해' 해당

    성과급을 더 많이 받기 위해 자발적으로 고객과 자리를 가지다 과도한 음주로 인한 질병으로 사망했더라도 이는 업무상 재해에 해당한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고법 특별5부(재판장 이우근 부장판사)는 21일 "남편이 지속적인 음주와 ... 스트레스를 견디다 못해 간경화로 사망했다"며 최모씨 부인이 근로복지공단을 상대로 낸 '유족급여 등 부지급처분 취소 청구소송'에서 원심을 깨고 원고 승소를 판결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사망자인 최씨의 B형 간염과 업무 사이에 관련성이 ...

    한국경제 | 2003.03.21 00:00

  • 대법 "퇴직금 산정시 통상 생활임금 반영돼야"

    ... 강신욱 대법관)는 10일 "평균임금 산정이 잘못돼 퇴직금을 덜 받았다"며 진모씨가 H사를 상대로 낸 장해보상 청구소송 상고심에서 원고 일부승소 판결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평균임금 산정기준이 ... 심리해보지도 않은 채 다른 방법으로 평균임금을 산정한 것은 잘못"이라고 밝혔다. 회사 주최의 등산대회에서 참석했다가 자리에서 크게 다쳐 2년간 휴직하다 퇴직한 진씨는 97년 4월 회사측이 휴직 기간이어서 일부 수당이 누락된 퇴직전 ...

    연합뉴스 | 2003.01.10 00:00

  • '백세주' 사용권 놓고 소송

    ... 92년부터 '백세주'를 판매하고 있는 ㈜국순당은 올초부터 같은 명칭의 약주를 판매하고 있는 ㈜백세주를 상대로 수원지법에 상호사용금지 가처분 신청 및 손해배상 본안소송을 제기, 법원은 지난달 중순 일단 가처분 신청을 받아들였다. ㈜국순당은 소장에서 "㈜백세주는 지난 4월부터 '신선 백세주'라는 을 만들어팔며 부정한 목적으로 생산 주체를 오인 시켜 왔다"며 "이는 상법과 부정경쟁 방지 및 영업비밀 보호에 관한 법률 등에 위반되는 행위"라고 밝혔다. ㈜국순당은 ...

    연합뉴스 | 2002.12.04 00:00

  • `롯데호텔 성희롱' 판결 특징

    법원이 롯데호텔 성희롱 소송 재판에서 회사측책임을 일부 인정한 것은 회사가 성희롱에 대해 예방조치는 물론 적극적인 보호의무를 다 해야 한다는 의지를 내보인 것으로 풀이된다. 또 회사의 책임범위를 근무시간 뿐 아니라 회사의 지배관리권이 ... 사실을 알았다면 회사도 이에 대한 책임이 있다고 인정했다. 재판부가 회사 접대자리에 거래처 남자간부들 새에 끼어 시중을 들고 반강제적으로 새벽까지 을 마셨다며 소송에 참여한 김모씨에 대해 회사측에 직장내 지위를 이용한 업무와 ...

    연합뉴스 | 2002.11.26 00:00

  • '롯데호텔 성희롱' 판결 특징

    법원이 롯데호텔 성희롱 소송 재판에서 회사측책임을 일부 인정한 것은 회사가 성희롱에 대해 예방조치는 물론 적극적인 보호의무를 다 해야 한다는 의지를 내보인 것으로 풀이된다. 또 회사의 책임범위를 근무시간 뿐 아니라 회사의 지배관리권이 ... 성희롱사실을 알았다면 회사도 이에 대한 책임이 있다고 인정했다. 재판부가 회사 접대자리에 거래처 남자간부들 새에 끼어 시중을 들고 반강제적으로 새벽까지 을 마셨다며 소송에 참여한 김모씨에 대해 회사측에 직장내 지위를 이용한 업무와 ...

    연합뉴스 | 2002.11.26 00:00

  • 사고 방지시설 미흡땐 국가 배상책임

    ... 10일 천문관측대회에 참가했다 바다에 빠져 숨진 서울대생 제모.김모씨의 가족 8명이 국가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에서 "피고는 100만-7천900만원씩을 지급하라"며 원고 일부승소 판결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수련원에서 바닷가로 ... 제씨와 김씨는 사고당일 을 먹은 상태에서 동료들에게 바닷가에 간다고 말한뒤 밖으로 나갔다가 이날 아침 익사체로 발견됐으며 가족들은 이에 국가를 상대로소송을 냈다. (서울=연합뉴스) 류지복 기자 jbryoo@yna.co.kr

    연합뉴스 | 2002.11.10 00:00

  • [프리즘] 송년회 과음 사고死 군인 '국가 유공자'로 인정

    ... 후 귀가하다 교통사고로 숨진 이모 소령의 미망인이 서울남부보훈청을 상대로 낸 국가유공자 비대상결정 처분 취소청구 소송에서 원고 승소를 판결했다. 재판부는 "피고는 이씨가 과음으로 도로에 쓰러져 있다 사고를 당했으므로 이씨에게 사고의 ... 주장하지만 사고 당일 송년회가 소속 부대의 중요한 행사였고 이씨의 부대 내 지위와 직책 등을 고려하면 부득이하게 만취 상태까지 을 마실 수밖에 없었던 점이 인정된다"고 밝혔다. 김태철 기자 synergy@hankyung.com

    한국경제 | 2002.11.04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