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50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최경주 인비테이셔널' 10월에 열린다

    ... 투어 인맥을 통한 유명 선수들의 출전 가능성도 높다. 특히 이 대회 직후 말레이시아에서 열리는 총상금 600만달러짜리 아시안투어 'CIMB 아시아 퍼시픽클래식'에 PGA투어 선수들이 대거 출전할 예정이어서 이들의 한국행에 큰 걸림돌은 없는 상태다. 특별 이벤트도 마련한다. 최경주는 "대회 시작 전 야간 스킨스 게임을 특별 이벤트로 열어 거기서 나오는 기금을 지역에 기부하고 싶다"고 말했다. 영종도=서기열 기자 philos@hankyung.com

    한국경제 | 2011.05.23 00:00 | 한은구

  • 최경주 "나누는 대회로 만들겠다"

    ... 기부해 그것으로 대회 치르는 지역에 발전 기금을 내는 등 좋은 일을 많이 할 생각"이라며 "지역 사회가 발전하고 소외된 이웃들의 마음을 따듯하게 해주는 대회로 치르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최경주는 "야간에 라이트를 켜고 하는 스킨스게임을 이 대회의 이벤트로 열 수도 있다"고 덧붙였다. 스킨스게임에는 어니 엘스(남아공), 애덤 스콧(호주) 등이 출전할 가능성이 거론되고 있다. 이날 미국으로 출국한 최경주는 이번 주말부터 열리는 PGA 투어 HP 바이런 넬슨 챔피언십과 ...

    연합뉴스 | 2011.05.23 00:00

  •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 인천공항 통해 입국

    ... 10시50분께 전용기 편으로 인천국제공항에 도착했다. 검은색 트레이닝복 차림에 모자를 눌러 쓴 우즈는 국제선 도착 B게이트 앞에서 잠시 포즈를 취한 뒤 곧바로 입국장을 빠져나갔다. 우즈가 한국을 찾은 것은 2004년 제주도 스킨스 게임 참가 이후 7년 만이다. 원래 우즈의 전용기는 이날 오후 중국 베이징을 떠나 오후 9시20분께 도착할 예정이었으나 중국에서 비행기가 늦게 이륙해 도착 시각도 미뤄졌다. 밤늦은 시간인데다 비행기가 예정보다 늦게 도착하면서 우즈를 ...

    연합뉴스 | 2011.04.14 00:00

  • '골프황제' 우즈, 방한기간에 '기술 전수'

    ... 골프 코리아는 22일 "우즈가 다음 달 14일 강원도 춘천에 있는 제이드 팰리스 골프클럽에서 레슨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우즈는 중국 선전(4월12일)과 베이징(4월13일)을 거쳐 한국으로 들어온다. 우즈의 방한은 2004년 스킨스게임 참가차 제주를 찾은 이후 처음이다. 이번 레슨은 나이키 골프 코리아가 초청한 주니어 골퍼 6명을 대상으로 하는 '주니어 클리닉'과 아마추어 골퍼들이 참가하는 '나이키 골프캠프'로 나뉘어 진행된다. 우즈는 오전에는 주니어 골퍼들에게 ...

    연합뉴스 | 2011.03.22 00:00

  • 우즈, 7년만에 방한…내달 골프캠프 행사

    ... 황제' 타이거 우즈(미국)가 내달 14일 한국을 방문해 팬들과 만난다. 나이키골프코리아는 우즈가 주니어 및 아마추어 골퍼들과 함께 하는 골프캠프 '메이크 잇 매터'를 마련한다고 8일 발표했다. 우즈의 방한은 2004년 제주에서 열린 스킨스게임 출전 이후 7년 만이다. 이번 행사는 우즈가 주니어와 아마추어 골퍼들에게 골프를 스포츠로 즐길 수 있도록 영감을 주고 격려하기 위한 프로그램.골퍼들은 온라인 미션 수행을 통해 나이키골프 캠프에 참여하거나 매장 구매를 통해 갤러리로 ...

    한국경제 | 2011.03.08 00:00 | 김진수

  • '골프황제' 우즈 4월 한국 방문

    ... 타이거 우즈(미국)가 4월14일 한국을 방문해 팬들과 만난다. 나이키골프 코리아는 우즈가 한국, 중국, 일본의 주니어 및 아마추어 골퍼들과 함께 하는 프로그램을 마련했다고 8일 밝혔다. 우즈의 방한은 2004년 제주에서 열린 스킨스게임 출전 이후 7년 만에 성사되는 것이다. 우즈와 함께하는 골프 캠프에 참가하려면 나이키골프의 "메이크 잇 매터(Make it Matter)' 홈페이지 (twtour.nikegolf.co.kr)에서 신청하고 온라인 상에서 다양한 미션을 ...

    연합뉴스 | 2011.03.08 00:00

  • 7년 만에 한국 다시 찾는 타이거 우즈

    ... 입국장은 북새통을 이뤘다. 그때 한국의 골프팬들을 흥분의 도가니로 몰아넣은 사나이가 바로 골프황제로 불리는 타이거 우즈(미국)다. 우즈는 한국남녀 골프의 간판스타인 최경주·박세리, 유럽의 골프 강호인 콜린 몽고메리와 제주 라온골프장에서 스킨스게임을 벌였다. 경이로운 스킬샷을 뽐내며 한국의 팬들을 매료한 것은 물론이다. 7년이 지난 뒤 우즈를 후원하는 나이키골프가 우즈의 방한 행사를 마련한다. 나이키골프 코리아 관계자는 8일 "우즈가 중국을 거쳐 내달 한국을 방문한다"며 "내달 ...

    연합뉴스 | 2011.03.08 00:00

  • thumbnail
    [골프야 반갑다] 필드 라운드 앞두고 예행연습?…이젠 스크린이 실전이다

    ... 매치플레이(두 명의 플레이어가 홀마다 승리자를 가리는 것),포섬 스트로크(4명의 플레이어가 2명씩 팀을 구성,각 팀별로 1개의 볼을 사용해 라운드하는 것),스킨스(각 홀마다 1위를 한 사람이 홀에 걸린 상금을 가져가는 것),신페리오(12개의 숨은 홀로 핸디캡을 산정해 라운드의 점수를 계산하는 것) 등을 통해 게임을 즐길 수 있다. 스트로크 방식에서 변화만 줘도 새로움이 추가된다. 시뮬레이션 골프 업체들은 큰 상금을 걸고 각종 이벤트를 진행한다. 이런 이벤트에 ...

    한국경제 | 2011.01.18 00:00 | 김진수

  • 골프 황제 우즈 "우승 못하니 2위 된 것"

    ... 있고 마르틴 카이머(독일), 필 미켈슨(미국) 역시 1위에 오를 가능성이 있다. HSBC챔피언스를 마치면 어머니 쿨티다가 태어난 나라 태국으로 이동해 통차이 자이디(태국), 폴 케이시(잉글랜드), 카밀로 비예가스(콜롬비아)와 함께 스킨스게임을 치른다. 이 대회는 태국 푸미폰 국왕의 84회 생일과 즉위 60주년을 기념해 열린다. 이후 우즈는 호주 마스터스, 셰브론 월드챌린지에 연달아 출전하며 시즌을 마감할 예정이다. 우즈는 "아직 올해 3개 대회가 더 남았다. 좋은 ...

    연합뉴스 | 2010.11.02 00:00

  • 골프황제 우즈, 내달 태국서 스킨스게임

    ... 방문했을 때 태국 국민의 환영에 깊은 감명을 받았다. 이제는 그들에게 보답해야 할 때다"라고 밝혔다. 우즈는 이날 아침 병상에 있는 푸미폰 아둔야뎃 태국 국왕을 방문한 뒤 폴 케이시(잉글랜드), 카밀로 비예가스(콜롬비아), 통차이 자이디(태국)와 함께 자선 스킨스게임(총상금 30만달러)에 참가한다. 스킨스게임에 참가하는 선수들은 태국 국왕의 쾌유를 비는 뜻으로 분홍색 셔츠를 입을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최태용 기자 cty@yna.co.kr

    연합뉴스 | 2010.10.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