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1,24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서천 장항읍 도선장 인근에 야외 미술관 조성…작품 36점 전시

    ... 7점 등 총 36점이 전시됐다. 특히 과거 장항읍과 군산이 하굿둑으로 연결되기 전 배를 타고 군산으로 등교하는 학생과 출퇴근하던 직장인이 이용하던 도선장을 모티브로 만든 도선장 갤러리는 낡은 목재 울타리를 철거하고 아연각관과 스테인리스 강판을 사용해 미술 작품을 번갈아 전시할 수 있는 구조로 제작했다. 군은 많은 작가의 노력이 배어있는 작품에 QR코드를 부착하고 '공공미술 프로젝트 홈페이지'와 연동되도록 했다. 노박래 군수는 "이번에 조성한 야외 미술관이 장항읍의 ...

    한국경제 | 2021.05.13 14:31 | YONHAP

  • thumbnail
    보호무역주의 지속…1분기 한국 겨냥 수입규제 5건 추가

    ... 5건이었다. 작년 1분기 기록(7건)보다는 2건 적다. 신규 수입규제 내용을 보면, 터키와 유럽연합(EU)이 열연강판과 고용성수지에 대한 반덤핑 조사를 시작했다. 파키스탄은 냉간압연코일·강판에 대한 반덤핑 조사를 개시했으며, 필리핀은 ... 평판 강판(세이프가드), 남아프리카공화국 철강(세이프가드), 미국 4급 담배 및 알루미늄 시트(반덤핑), 인도 냉연강판스테인리스 압연강판(반덤핑), 중국 아디프산(반덤핑) 등이다. 한국에 대한 수입규제 건수는 지난 2017년 ...

    한국경제 | 2021.04.25 06:21 | YONHAP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고맙다 현대비앤지스틸'…애드스테인리스 신용도 상향 전망

    ... 기사는 04월21일(16:13) 자본시장의 혜안 ‘마켓인사이트’ 에 게재된 기사입니다≫ 스테인리스 가공 업체 애드스테인리스의 신용도가 현대비앤지스틸과 탄탄한 영업 관계 덕분에 상향 조정될 전망이다. 한국신용평가는 ... 오를 가능성이 높아졌다는 의미다. 현대비앤지스틸과 긴밀한 영업 관계, 재무부담 경감 추세를 반영한 결과다. 애드스테인리스는 현대비앤지스틸로부터 공급받은 스테인리스 냉연강판을 가공해 다수의 수요처에 납품하고 있다. 원재료 중 70% 안팎을 ...

    마켓인사이트 | 2021.04.22 08:45

  • thumbnail
    대양금속, 1분기 매출액 전분기 대비 큰 폭으로 상승할 것으로 예상

    ... 인상과 제품 가격 후반영 등의 요인으로 다소의 매출 감소를 보인 바 있다. 그러나 전문 경영인을 영입하고 코로나로 인한 매출 감소에 철저히 대비하는 등 안정적인 위기 관리 능력으로 영업이익을 실현했다. 1973년 창사 이래 스테인리스강 분야에만 전념해 온 고광택 스테인레스 냉연 강판 전문 제조업체, 대양금속은 지난 47년 동안 국내 시장 상위권을 주도하며 세계 30개국에 1억달러 이상을 수출하고 있다. 대양금속 관계자는 "올해 1분기 매출이 상승폭을 키우며 ...

    한국경제TV | 2021.04.01 15:30

  • LG하우시스 車소재부문 매각 무산

    ... 유지하고 있지만 사업성이 악화하며 2018년부터 영업적자로 돌아서 매각설이 지속적으로 제기됐다. 지난해에는 매출이 8585억원으로 8.7% 감소했으며 영업손실은 453억원으로 107.8% 증가했다. 현대비앤지스틸은 현대자동차그룹 내에서 스테인리스 냉연강판을 생산하는 계열사다. LG하우시스의 사업부를 인수해 친환경 자동차 관련 소재 부문으로 사업을 다각화하려는 시도라는 관측이 많았다. 이 회사는 스테인리스 냉연강판 사업 매출이 전체의 95% 이상을 차지해 사업 다각화 필요성이 ...

    한국경제 | 2021.04.01 01:51 | 서기열

  • thumbnail
    [마켓인사이트]엘지하우시스 사업부 인수하는 현대비앤지스틸, 신용도 흔들리나

    ... 내 전략적 중요성 제고 등을 기대할 수 있다"며 "다만 이런 투자 성과의 발현을 통해 실질적인 이익창출능력 개선을 이룰 지는 중장기적인 관점에서 확인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현대비앤지스틸은 본업인 스테인리스 냉연강판 사업에 매출의 95% 이상이 집중돼 있다. 한편 엘지하우시스는 적자 사업 매각으로 이익창출능력이 개선될 것으로 점쳐졌다. 정 연구원은 "매각 대상인 자동차 소재, 산업용 필름 부문은 2016년 이후 전방 수요의 ...

    마켓인사이트 | 2021.02.08 09:16

  • thumbnail
    '현대비앤지스틸' 52주 신고가 경신, 단기·중기 이평선 정배열로 상승세

    ◆ 차트 분석 - 단기·중기 이평선 정배열로 상승세 추세선으로 보면 현재 단기·중기 이평선이 정배열 상태로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그래프]현대비앤지스틸 차트 분석 ◆ 기업개요 현대비앤지스틸은 스테인리스 냉연강판 제조 및 유통업체로 알려져 있다. 한경로보뉴스 이 기사는 한국경제신문과 금융 AI 전문기업 씽크풀이 공동 개발한 기사 자동생성 알고리즘에 의해 실시간으로 작성된 것입니다.

    한국경제 | 2021.01.28 10:23 | 한경로보뉴스

  • LG하우시스 車소재 사업부…현대비앤지스틸이 3400억에 인수

    ...업용필름 사업부는 2019년 매출 9403억원, 영업손실 218억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3분기까지 6107억원의 매출을 올렸지만 351억원의 손실을 기록하며 적자 폭이 더욱 확대됐다. 현대비앤지스틸은 현대자동차그룹 내에서 스테인리스 냉연강판을 생산하는 계열사다. 이번 인수로 기존 사업 외 LG하우시스가 꾸리던 자동차용 원단, 경량화부품, 자동차부품, 산업용필름 등으로 사업 영역 확장에 나설 예정이다. 해당 사업부 인수 이후 친환경 차량 소재 부문에 특화해 투자를 ...

    한국경제 | 2021.01.25 19:50 | 차준호

  • thumbnail
    오승현 전무·배명직 대표 '1월의 엔지니어상'

    ... 전달해 동작을 제어하는 부품)를 국산화해 국내 건설기계산업 경쟁력을 끌어올렸다. 세계 최초로 일체형 골격 형태의 중형 굴착기용 MCV를 개발하고 상용화하면서 굴착기 제조 원가를 20% 이상 절감했다. 배 대표는 국내 처음으로 스테인리스강판의 흑색 처리 기술을 확보했다. 1985년 회사 창업 이후 40여 년간 표면처리 한 분야에만 몸담으며 초음파 도금, 크롬을 사용하지 않는 도금 기술 등의 특허를 냈다. 이해성 기자 ihs@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1.11 17:09 | 이해성

  • thumbnail
    1월 엔지니어상에 두산인프라코어 오승현·기양금속공업 배명직

    ... 국산화해 우리나라 건설기계 산업 경쟁력 향상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굴착기 MCV는 각 작동 부위에 유압을 전달해 장비 이동과 작업 동작을 제어하는 부품이다. 중소기업 부문 수상자인 배 대표는 국내 최초로 전해법을 통해 스테인리스 강판의 흑색 처리기술을 개발한 점을 인정받았다. 스테인리스 강판은 은백색이라는 고정관념을 깨고 흑색을 포함해 다양한 색상의 강판을 구현했다. 대한민국 엔지니어상은 산업 현장의 기술혁신을 장려하고 기술자를 우대하는 풍토를 조성하고자 ...

    한국경제 | 2021.01.11 12:00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