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9651-179660 / 184,58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천자칼럼] 소니 창업주

    워크맨신화의 주인공 모리타 아키오 소니 명예회장이 세상을 떠났다. 1921년 양조장집 맏아들로 태어난 그는 클래식음악을 좋아하는 어머니 덕에 축음기와 음반더미 속에서 자랐다. 트랜지스터라디오와 워크맨의 개발, 소니뮤직과 픽처스 설립 모두 우연이 아닌 셈이다. 그는 누구보다 시대흐름을 빨리 읽고 적절히 대응할줄 아는 뛰어난 감각의 소유자였다. 53년 미국에 트랜지스터 공장을 세울 만큼 국제화경영에 앞장섰고, 79년 아무도 믿지 않은 워크맨사업을 ...

    한국경제 | 1999.10.04 00:00

  • [모리타 소니 창업자 별세] '메이드 인 재팬' .. 일대기

    ... 모친은 개화된 여성이었다. 서양고전음악을 좋아해 집안에는 축음기와 많은 레코드판이 있었다. 아키오가 음향기기사업을 생각한데는 이같은 배경이 작용했을지 모른다. 모리타는 중.고교시절 물리학에 재주를 보였다. 경제학을 하지 않는 아들에 대해 부친은 실망했지만 그는 물리학자의 길을 굽히지 않았다. 현대물리학으로 각광을 받던 오사카대학(당시는 제국대학)으로 진학했다. 전쟁은 그러나 모리타에게 학자의 길을 걷도록 허락하지 않았다. 그는 "B-29가 도쿄를 공습할 무렵 ...

    한국경제 | 1999.10.03 00:00

  • [부음] 배재식 전 서울대 법대학장 별세 .. 향년 70세

    ... 박사가 1일 별세했다. 향년 70세. 고인은 경남 김해 출신으로 서울대 법대 공법학과 교수, 미 하버드대 연구교수, 서울대 법대 연구소장, 국제인권법학회장 등을 지냈다. 유족으론 부인 김정희(가정법원 조정위원)씨와 아들 배영(내과의사), 영백(매일경제신문기자)씨, 사위 황순영(현대전자 이사)씨, 며느리 한은애 (내외경제신문기자)씨가 있다. 빈소는 서울대병원. 발인 5일 오전9시. 760-2011 ( 한 국 경 제 신 문 1999년 10월 ...

    한국경제 | 1999.10.03 00:00

  • [귄터 그라스 '노벨문학상 수상'] '독일의 양심'..작품세계

    ... 난쟁이를 택한 것이다. 양철북을 두드리며 현대인의 오만과 잔인성을 고발하는 오스카. 그가 북채를 들고 돌아다니며 슬프고도 우스꽝스럽게 일깨우는 대상은 바로 우리 자신이다. 폴란드 단치히(공식지명 그다니스크)에서 소시민의 아들로 태어난 그는 불우한 성장기를 보냈다. 열 두살 때는 창틀에서 잠을 잤고 열다섯살부터 정규교육을 못받았으며 열일곱살살에는 나치의 전차병으로 일선에 나갔다. 전선에서 부상당한 그는 청년시절을 미군 포로수용소에서 보냈고 패전후에는 ...

    한국경제 | 1999.10.01 00:00

  • 5대그룹에 과징금 794억원 부과...공정거래위

    ... 등을 밝혀낼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공정위는 지난2월 삼성SDS가 현재 장외시장에서 14만~15만원 가량인 자사의 주식 3백21만7천주를 주당 7천5백17원에 인수할수 있는 신주인수권부채권( BW)을 발행, 이건희 회장의 아들인 재용씨와 부진씨를 비롯한 세 딸, 삼성구 조조정본부의 이학수 본부장과 김인주 전무 등 특수관계인에게 넘겨 2백25억 원을 부당지원했다고 밝혔다. 또 현대계열 투신사가 펀드자금을 이용, 계열사 사모사채를 저리에 인수한 사례도 적발했다. ...

    한국경제 | 1999.10.01 00:00

  • [21세기 미스터 실버] (6.끝) '한국 노인 여가생활'

    서울 도봉구 창1동에 사는 김모(69) 할아버지. 잔병도 없어 동년배보다 건강한편이다. 아들집에 더불살이하는 김 노인에겐 TV가 유일한 낙이다. TV방영시간대엔 집에서 우두커니 앉아 시간을 때우는 게 고작이다. 1일 오전 12시 아침방송이 끝나고 TV에서 애국가가 울려퍼지자 할아버지는 마치 약속이나 있는 듯이 집을 나섰다. 그가 찾은 곳은 동네 노인정. 그는 한참 판이 벌어진 내기 바둑판을 기웃거렸다. 잠시후 호주머니에서 꼬깃꼬깃한 ...

    한국경제 | 1999.10.01 00:00

  • [노인의 날] 노후 설움...바로 당신의 미래 .. 설문조사

    ... (6.1%) 천식(5.1%) 등의 환자도 많았다. 부양실태 =자신이나 배우자의 생활비를 다른 사람이 일부 또는 전부를 부담하고 있는 노인이 10명중 7명(69.0%). 경제적 도움을 주는 사람은 장남부부가 46.8%, 장남 이외의 아들부부 20.4%, 딸과 사위가 16.4%였다. 자식 등의 경제적 부양에 대해 노인의 27.6%가 충분하다고 응답했다. 적당하다는 노인도 34.0%나 돼 61.6%가 그런대로 만족하고 있었다. 부족하다는 응답은 30.5%, 매우 부족하다는 ...

    한국경제 | 1999.10.01 00:00

  • [영화] (임준수 스크린 에세이) '식스 센스'

    ... 난해하다. 막판에선 기존의 스토리를 완전히 뒤엎어 관객들을 망연자실하게 하는 수법을 보인다. 영화적 기교에 관계없이 이 영화는 몇가지 매우 감동적인 인간상을 보여준다 귀신에 시달리는 소년의 절제있는 감정표출이 그렇고, 아들의 비정상 행동이 짜증스러워도 인내로써 그것을 극복해가는 엄마의 이성적인 대응이 그렇다. 특히 블루스 윌리스가 보여주는 전문가적 양심이 인상적이다. 심리치료사로서 환자에게 직무태만을 하지나 않았는지 자괴의 마음을 갖고 소년에 ...

    한국경제 | 1999.09.30 00:00

  • 아빠 구한 11세 소녀 .. 대만지진 화제

    ... 그러기를 수십차례, 마침내 아빠의 왼쪽 다리와 돌 다리에 끼어 있던 신문지더미를 빼내 틈을 만드는데 성공했다. 아빠를 구한 용감한 어린 소녀의 무용담이다. 이렇게 해서 밖으로 나간 부녀는 즉시 병원으로 옮겨졌다. 왕씨의 아들은 사망했으나 아내와 큰 딸은 차례로 구조됐다. 왼쪽다리 부상으로 휠체어 신세를 지고 있는 이원은 "신문지가 잘 안 빠져 한장씩 뜯어냈어요. 10cm 쯤 틈새를 만든 뒤 아빠 발을 빼냈는데 많이 아플 것 같아 슬펐어요"라며 ...

    한국경제 | 1999.09.29 00:00

  • [독서] 여성장관의 눈으로 본 한국사회 .. '평등과 나눔...'

    ... 이스라엘 총리에 대한 얘기도 털어놨다. 특히 김 대통령의 여성관에 대해 남다른 고마움을 표현했다. 김 대통령은 "하드웨어에서 소프트웨어 시대로 전환되는 21세기 여성의 시대를 앞두고 어머니의 권리가 아버지와 같아야 하며 딸의 권리가 아들과 같아야 한다"면서 남녀평등을 자주 강조했다고 전했다. 정책 대안을 제시할 때도 오랫동안 여성운동을 해온 자신보다 오히려 앞서 있었다고 고백했다. 이지적인 면과 인간적인 면모를 함께 지닌 이희호 여사에 대한 인상도 각별했다고 ...

    한국경제 | 1999.09.2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