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79781-179790 / 182,87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천자칼럼] 정실인사

    "조선왕조실록"의 백미는 사실을 그대로 기록한 뒤 특별한 경우 그 말미에 적어넣은 사관의 촌평이다. 그 가운데서도 특히 인물평은 압권이라 할만하다. "연현남 봉서방"이야기도 그중의 하나다. 문종때 곡산부원군 연사종의 아들 연경과 찬성 곽추의 사위 봉안국은 아버지와 장인의 덕으로 임금의 특은을 입어 벼슬을 한 인물들이다. 그들이 임금을 알현했다. 임금이 "네가 누구냐"고 묻자 연경은 "곡산군의 현남입니다"라고 했고, 봉안국은 "찬성의 ...

    한국경제 | 1997.01.27 00:00

  • [TV하이라이트] (25일) '꿈의 궁전' ; '사랑한다면' 등

    ... 담당으로 일하기 시작하고 실수로 최양곤과 부딪혀 재료를 엎지른다. 화가 난 최양곤이 야단치자 정민은 소리를 지르며 발작 증세를 보인다. "주말연속극" (MBCTV 오후 8시) = 옥순은 고미나 선생으로부터 정애의 버려진 아들 혁준이 교통사고를 내고 구치소에 있다는 말을 듣고는 할수없이 정애의 집 전화번호를 알려준다. 정애는 고미나의 예기치 않은 방무에 불안에 한다. 창환과 경환은 어릴적 고향 친구의 딸 윤주가 미국 유학에서 돌아오자 회사 해외개발실에 ...

    한국경제 | 1997.01.25 00:00

  • 귀순 김경호씨 4녀 김명순씨 아들 출산

    지난해 12월9일 귀순한 김경호씨 일가족중 4녀 김명순씨(29)가 22일 아들을 출산. 김씨는 이날 오후 5시25분께 서울 대방동 성애병원에서 제왕절개수술로 몸무게 3kg의 아들을 낳았다. 남편 김일범씨(29) 등 가족들은 "순산하게 돼 기쁘다"면서 "아이가 자유 대한민국에서 건전한 시민으로 자라도록 잘 키우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성애병원 김윤광 원장은 김씨 가족의 출산을 축하하는 뜻으로 산모의 수술비 등 병원비 일체를 받지 ...

    한국경제 | 1997.01.24 00:00

  • [장미섬우화] (21) 제1부 : 압구정동 지글러 <21>

    ... 것이다. "다음 면담시간을 기다려 보겠습니다. 안녕히 가십시오" 공박사는 신바람을 내면서 돌아서 가는 그의 구부정한 어깨를 보면서 측은함을 느낀다. 그에게는 사랑을 주고 받을 수 있는 가족이, 어머니가 필요한 것이다. 공박사는 갑자기 "몸 판 돈은 안쓴다"고 내동댕이칠 수 있는 어머니나 누나가 그에게 있어야 할 것이라고, 지영웅이 사뭇 자기 동생이나 아들인것 처럼 열성적인 관심을 기울인다. (한국경제신문 1997년 1월 25일자).

    한국경제 | 1997.01.24 00:00

  • '장바구니에도 정보화 바람' .. 주부수강생 학습열기 가득

    ... 등 강의를 수강한지 2개월여 만에 이웃 아주머니들 사이에서 "컴퓨터 도사"로 통하고 있다. 쇼핑센터에 갈때도 반드시 컴퓨터 유통점에 들러 새로나온 CD롬 타이틀을 장바구니에 담아오곤 한다. 그는 CD롬 타이틀로 4살바기 아들 한글.숫자공부를 시킨다. 꼬마는 동영상으로 제공되는 한글공부에 재미를 붙여 일찍 한글을 깨쳤다. 가계부도 컴퓨터로 쓴다. 최근에는 인터넷 검색에 재미를 붙였다. 그는 컴퓨터 교육프로그램이 너무나 고맙단다. 현재 주요 컴퓨터업체가 ...

    한국경제 | 1997.01.23 00:00

  • [TV하이라이트] (23일) '의학다큐' ; '형제의 강' 등

    ... KGB의 유리라는 중동 지역 공작 담당자였음을 알아내고 중동 지역의 미사일 구매자가 될 만한 나라들을 추린다. "수목드라마" (SBSTV 오후 9시50분) = 복만을 찾아간 복진은 준수를 정치인으로 만들겠다며 자신의 아들로 호적에 올리게 해 달라고 한다. 복만은 고함을 치며 거절하다가 복진의 집요한 설득에 마음이 흔들린다. 복진의 꼬임에 넘어간 복만은 몇 년 후 준수가 국회로 진출하면 자신이 나서 밀양에서 밀어주겠다고 허풍을 떤다. 이에 복진은 ...

    한국경제 | 1997.01.23 00:00

  • 북한 주민 8명 귀순 .. 소형 배 타고 서해로

    ... 구조된뒤 격렬비열도에서 수사관계자로부터 간단한 조사를 받고 해경 헬기편으로 오후 7시께 인천부두에 도착했다. 북한주민의 일가족이 배를 타고 서해안을 통해 귀순해오기는 이번이 처음이다. 귀순의사를 밝힌 김영진씨는 부인과 아들 2명, 유송일씨는 아들 1명, 딸 2명을 각각 동반하고 있다고 안기부는 밝혔다. 심문과정에서 김영진씨는 김일성의 처 김성애의 남동생인 김성갑 (전평양시 책임비서)과 사돈간이며 76년에는 사회과학원에 근무한 적이 있다고 말했다고 ...

    한국경제 | 1997.01.23 00:00

  • [새로나온책] (문학) '못다쓴 편지' ; '기계앵무새' 등

    못다쓴 편지 ( 김호기 저 을유문화사 간 6천원 ) = 93년 타계한 어머니 (소설가 한무� 93년 타계한 어머니 (소설가 한무숙)를 그리며 아들인 저자 (에너지자원기술개발지원센터소장)가 20여년동안 어머니와 주고받은 편지글을 모은 서한집. 기계앵무새 ( 김신용 작 세계사 간 6천5백원 ) = 94년 "고백"에 이은 작가의 두번� 94년 "고백"에 이은 작가의 두번째 장편소설. 부랑자인 "나"가 우연히 기억상실증에 걸린 "모짤트"란 ...

    한국경제 | 1997.01.23 00:00

  • '청소년 졸업/입학 선물...시류 따라 많이 변했다'

    서울 서초동에 사는 김정숙씨(40)는 요즘 행복한 고민에 빠져 있다. 중학교에 입학한 아들의 졸업선물을 무엇으로 할까 걱정 아닌 걱정을 하고 있다. 필기류 신발 옷등을 고르자니 세태의 흐름에 뒤떨어지는 것 같고.. 고민끝에 백화점 매장을 찾았다. 어떤 선물들이 졸업선물로 인기를 끌고 있는가 확인해 보기 위한 것이었다. 김씨의 고민은 의외로 쉽게 풀렸다. 백화점의 졸업 입학선물 코너에 몰려든 사람들이 너도나도 컴퓨터고르기에 열중이었다. ...

    한국경제 | 1997.01.22 00:00

  • [금융세무상식 ABC] '타익신탁' .. 신탁 원금/이자 수탁

    ... 타익신탁은 위탁자와 수익자가 다른 신탁, 즉 위탁자가 신탁행위를 하면서 신탁원본이나 신탁수익의 전부 또는 일부의 수탁자를 타인으로 하는 신탁을 말한다. 예컨대 아버지가 은행에 신탁상품을 가입하면서 그 신탁의 원본 또는 수익을 아들이 수령하게 하는 것이 대표적인 경우이다. 이때 아들은 아버지로부터 재산을 직접 받지는 않았지만 결과적으로는 직접 받은 것과 형태가 되기 때문에 증여세가 부과된다. 현재 직계존비속간의 증여는 5년간 합계해 3천만원 (미성년자는 ...

    한국경제 | 1997.01.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