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20 / 88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김수지·서연정 KLPGA 하이원 여자오픈 2R 선두…임희정 컷 탈락

    ... 줄인 끝에 공동선두에 합류했다. 1라운드에서 6언더파 66타를 쳐 1위에 올랐던 이기쁨(28)은 1오버파 73타로 잘 버텨 공동 3위(5언더파 139타)로 3라운드를 맞는다. 최민경(29)과 허다빈(24), 유해란(21), 안선주(35)가 선두에 1타 뒤진 공동 3위 그룹에 가세했다. 시즌 4승을 노리는 박민지(24)는 4타를 잃는 바람에 중간합계 2오버파 146타, 공동 46위로 간신히 컷을 통과했다. 대회 3연패에 도전한 임희정(22)은 1오버파 ...

    한국경제 | 2022.08.20 10:53 | YONHAP

  • thumbnail
    몸살로 기권하려던 이기쁨, 6언더파 맹타로 첫 우승 발판(종합)

    ... 성적으로 마무리해서 좋다. 오늘은 아이언을 잘 쳐서 1m 안쪽의 버디를 많이 잡아냈다"고 자평했다. 그는 "지금 샷 감각이 좋아서 체력만 잘 관리한다면 좋은 성적으로 마무리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은근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안선주(35), 이효린(25), 허다빈(24), 오지현(26), 고지우(20)도 5언더파 67타를 쳐 공동 2위 그룹에 포진했다. 시즌 4승을 노리는 박민지(24)는 버디 3개와 보기 1개를 묶어 2언더파 70타로 무난한 첫날을 보냈다. ...

    한국경제 | 2022.08.18 18:22 | YONHAP

  • thumbnail
    조은혜, KLPGA 대유위니아·MBN 여자오픈 1R 4타 차 단독 선두

    ... 퍼트가 살아나니 샷도 덩달아 좋아져서 이렇게 좋은 성적 낼 수 있었다"며 "앞으로 이틀이 남았으니 차분히 하던 대로 연습하고 준비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디펜딩 챔피언' 이소미는 이날 버디만 5개를 기록하며 5언더파 67타로 안선주(35), 박보겸(24)과 함께 공동 2위에 올랐다. 올 시즌 우승이 없는 이소미는 이번 대회서 타이틀 방어와 함께 시즌 첫 승까지 '두 마리 토끼'를 잡겠다는 각오다. 모처럼 상위권으로 1라운드를 마친 안선주와 박보겸도 시즌 첫 ...

    한국경제 | 2022.08.12 17:47 | YONHAP

  • thumbnail
    최예림, KLPGA 투어 제주삼다수 마스터스 2R도 선두

    ... 박결(26)과 지한솔(26)도 공동 2위다. 대상 포인트 1위이자 2019∼2020년 이 대회 우승자인 유해란(21)은 박현경(22) 등과 공동 6위(7언더파 137타), 직전 대회인 호반 서울신문 위민스 클래식 우승자 조아연(22)은 안선주(35) 등과 공동 12위(4언더파 140타)에 자리했다. 이번 시즌 3승의 박민지(24)는 이날 타수를 줄이지 못한 가운데 장하나(30) 등과 공동 45위(1오버파 145타)로 반환점을 돌았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8.05 18:30 | YONHAP

  • thumbnail
    멘탈 트레이닝으로 부진 탈출 송가은 "일기에 '잘했다' 쓸래요"

    ... 이번 대회 목표는 우승보다는 내가 한 단계 성장하는 것이었다"는 송가은은 "첫 우승 때는 따라가는 처지라 부담이 없었는데 이번에는 내 할 일에 집중하면서 압박감을 이겨내 한층 성장한 느낌"이라고 자신을 칭찬했다. 송가은은 대선배 안선주(35)의 조언도 큰 힘이 됐다고 공개했다. 같은 체육관을 다니는 안선주는 이날 경기에서 앞서 만난 송가은에게 "2타차를 지킨다고 생각지 말고 네 위에 누가 있으니 쫓아간다고 생각하라"고 조언했다. 송가은은 "우승이 너무 하고 싶어 욕심도 ...

    한국경제 | 2022.07.10 18:02 | YONHAP

  • thumbnail
    파4홀서 무려 9타…박결에게 2벌타 안긴 '악몽의 벙커'

    ... 최종합계 1오버파 217타 공동 22위가 그의 최종 성적이 됐다. 선수로서는 억울할 법한 ‘스탠스 개선 벌타’는 종종 일어나는 일이다. 2014년 여자골프 메이저대회 브리티시 여자오픈 3라운드에서 벌타를 받은 안선주(35)가 그랬다. 당시 선두 다툼을 벌이던 안선주는 18번홀에서 벙커샷을 하다가 모래를 수차례 밟았다. 안선주는 “모래가 워낙 부드러웠고 셋업을 하는 과정에서 많이 흘러내렸다”며 “의도적인 것이 ...

    한국경제 | 2022.07.03 17:27 | 조희찬

  • [표] 최근 10년간 LPGA 투어 한국(계)선수 우승 일지

    ... 브리티시 여자오픈 │ │ │ │ 로레나 오초아 인비테이셔널(5승) │ │ │ 김효주 │ 파운더스컵 │ │ │ 이민지 │ 킹스밀 챔피언십 │ │ │ 전인지 │ US여자오픈 │ │ │ 최운정 │ 마라톤 클래식 │ │ │ 안선주 │ 토토 클래식 │ ├──┼───────┼──────────────────┤ │2016│ 김효주 │ 퓨어실크-바하마 클래식 │ │ │ 장하나 │ 코츠 챔피언십 │ │ │ │ HSBC 위민스 챔피언스 │ │ │ │ 푸본 챔피언십(3승) ...

    한국경제 | 2022.06.27 05:03 | YONHAP

  • thumbnail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 2022] 안선주, '깔끔한 스윙'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 2022' 2라운드 경기가 25일 경기도 포천시 포천힐스CC에서 열렸다. 대회에 출전한 안선주가 1번 홀에서 티샷하고 있다. 포천힐스CC=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연예 | 2022.06.25 10:46 | 변성현

  • thumbnail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 2022] 안선주, '페어웨이 중앙을 노린다'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투어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 2022' 2라운드 경기가 25일 경기도 포천시 포천힐스CC에서 열렸다. 대회에 출전한 안선주가 1번 홀에서 티샷하고 있다. 포천힐스CC=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연예 | 2022.06.25 10:45 | 변성현

  • thumbnail
    前 우승자도 8타 만에 탈출…'복병' 1번홀서 쓴맛 본 선수들

    ... 빠뜨렸다. 다시 친 네 번째 샷마저 코스 밖으로 보낸 그는 7번째 샷 만에 그린에 공을 올린 뒤 쿼드러플 보기로 겨우 탈출했다. 한편 이날 포천힐스CC는 단 한 개의 이글만 허락했다. 주인공은 KLPGA투어·일본여자프로골프(JLPGA)투어 통산 35승에 빛나는 안선주(35)다. 이글은 10번홀(파5)에서 나왔다. 안선주는 홀로부터 약 113야드 거리에서 친 세 번째 샷을 그대로 홀 안에 넣으면서 이글을 낚았다. 포천힐스CC=조희찬 기자

    한국경제 | 2022.06.24 17:42 | 조희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