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821-830 / 88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호주여자오픈] 웹, 세 번째 우승컵

    ... 끼지 못하다가 마지막 날 뒤늦게 3타를 줄이면서 순위를 끌어올렸으나 선두를 추격하기에는 역부족이었다. 신지애는 "코스에 빨리 적응하지 못한 것이 흠이었다"면서 "해외 대회는 참가하면 참가할수록 배우는 것이 많다"고 말했다. 안선주(20.하이마트)가 합계 이븐파 288타로 공동 7위에 올랐고, 박희영(20.이수건설)은 합계 2오버파 290타로 공동 10위에 턱걸이해 한국 선수는 3명이 톱 10에 들었다. 지은희(22.LIG-김영주골프)가 합계 3오버파 291타로 ...

    연합뉴스 | 2007.02.04 00:00

  • [호주여자오픈골프] 웹, 우승 `눈앞'

    ... 따돌리고 단독 선두를 유지했다. 통산 3번째 우승을 노리는 웹은 홈 팬의 열렬한 응원 속에서 버디 6개와 보기 2개로 4타를 줄이며 성원에 화답했다. 그러나 마수걸이 우승에 나선 `한국 원정대'의 추격은 매섭지 못했다. 안선주(20.하이마트)가 보기 6개와 버디 4개를 묶어 2오버파 74타를 쳐 합계 이븐파 216타로 공동 4위에 올랐으나 웹과는 10타차로 우승 가능성에서 더욱 멀어졌다. 안선주는 "그린도 어렵고, 바람도 갈피를 잡지 못하겠다"면서 "코스가 ...

    연합뉴스 | 2007.02.03 00:00

  • [호주여자오픈골프] 박희영.양희영, 첫날 공동 5위

    ... 티샷이 벙커에 빠져 보기를 하면서 주춤했다가 마지막 18번(파4)홀에서 두 번째 샷을 깃대 1m에 갖다 붙여 다시 버디를 추가하는 뒷심을 발휘했다. 양희영은 "오늘처럼만 치면 될 거 같다"면서 우승 욕심을 감추지 않았다. 안선주(20.하이마트)도 2언더파 70타를 치면서 공동 8위에 올라 국내파를 포함한 한국 선수는 모두 3명이 첫날 '톱10'에 들었다. 호주의 `영파워' 켐프가 보기 없이 버디만 6개를 솎아내 6언더파 66타로 단독 선두에 나섰고 웹은 이글을 ...

    연합뉴스 | 2007.02.01 00:00

  • 한국여자프로골프 새해 판도 호주에서 미리 본다

    ... 50만호주달러)에 출전한다. 작년에 한국여자프로골프에 새내기로 데뷔해 상금왕과 다승왕, 신인왕 등 상이라는 상은 모조리 휩쓴 신지애(19.하이마트)와 `베스트 스윙'의 박희영(20.이수건설), `얼짱' 최나연(20.SK텔레콤), 안선주(20.하이마트), 그리고 `베스트 드레서' 홍란(21.이수건설)과 `효녀 골퍼' 김소희(25.빈폴골프) 등 간판 스타들이 총출동한다. 또 작년 호주에서 열린 LTE 투어 ANZ레이디스마스터스에 아마추어 자격으로 출전해 `여자 ...

    연합뉴스 | 2007.01.30 00:00

  • 패션업계 '서브 브랜드' 붐

    ... 패션업체들이 점점 신규 브랜드 론칭을 꺼리는 것은 막대한 마케팅 비용에 대한 부담 때문이다. 업계 관계자들은 새로운 패션 브랜드를 하나 만들어 시장에 안착시키는 데 평균적으로 300억원가량의 마케팅 비용이 드는 것으로 보고 있다. 안선주 예신퍼슨스 마케팅팀장은 "이미 널리 알려진 브랜드를 확장해 다른 종류의 옷에 서브 브랜드화할 경우,같은 인지도를 만드는 데 비용은 10분의 1로 줄어든다"고 말했다. 차기현 기자 khcha@hankyung.com

    한국경제 | 2006.12.24 00:00 | 차기현

  • [여자골프 결산] 무서운 10대들, KLPGA 접수

    ... 막을 내린 2006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는 그 어느 때 보다도 강한 10대 돌풍이 몰아쳤다. 올 시즌 KLPGA가 주최한 15개 대회에서 탄생한 우승자는 12명. 이 가운데 신지애(18.하이마트)와 박희영(19.이수건설), 안선주(19.하이마트), 최나연(19.SK텔레콤) 4명이 만 스무살을 넘기지 않은 10대들이다. 우승자 12명 중 절반을 넘지 않는 숫자지만 이 10대들은 7개 대회를 휩쓸면서 시즌 내내 초강세를 이어갔다. 작년이 11개 대회의 우승자가 ...

    연합뉴스 | 2006.11.26 00:00

  • [오리엔트차이나오픈골프] 신지애, 중국서 시즌 3승 우승

    ... 상금왕, 신인왕을 확정지은 신지애는 KLPGA 사상 처음으로 중국에서 열린 대회를 우승하면서 올해 최고의 선수임을 다시 입증했다. 9언더파 279타를 친 최나연(19.SK텔레콤)이 2위를 차지했고 마지막날 5타를 줄이며 뒷심을 발휘한 안선주(19.하이마트)가 6언더파 282타로 서보미(25)와 함께 공동 3위에 올랐다. 박희영(19.이수건설)과 조영란(19.하이마트)은 4언더파 284타를 기록하며 공동 5위에 이름을 올렸다. 전날 코스레코드를 세우며 2위와 ...

    연합뉴스 | 2006.11.19 00:00

  • KLPGA 중국대회 16일 개막

    ... 미국을 포함해 132명이 출전하는 이번 대회에 한국은 38명이 참가, 우승을 노린다. 특히 KLPGA 상금왕과 대상, 신인상을 사실상 확정지은 신지애(18.하이마트)를 포함한 박희영(19.이수건설), 최나연(19.SK텔레콤), 안선주(19.하이마트)의 `10대 4인방'은 강력한 우승 후보들이다. 중국 선수들은 실력이 한 수 아래인데다 유럽과 미국 국적의 선수들도 그다지 위협적이지 않아 이번 대회는 중국에서 벌이는 `한국 잔치'가 될 가능성이 크다. 오른쪽 손목이 ...

    연합뉴스 | 2006.11.14 00:00

  • 한국 남녀 프로골프 상금왕 경쟁 분수령

    ... 대회 우승 상금을 받아도 상금 누계가 2억원에도 못미쳐 역전은 불가능하다. 하지만 상금왕 경쟁에서 한발 비켜선 선수들이라고 해서 여자 대회 사상 최고액인 우승 상금을 포기할 턱이 없다. 문현희와 최나연(19.SK텔레콤), 안선주(19.하이마트), 송보배(20.슈페리어), 김혜정(20.LIG-김영주골프), 홍란(20.이수건설) 등이 신지애와 박희영의 아성에 도전한다. 한편 이 대회는 여자대회로서는 드물게 4라운드 72홀 경기로 치러져 체력 안배와 경기 ...

    연합뉴스 | 2006.11.07 00:00

  • 한국-미국 여자골프 신인왕 맞대결

    ...서 우승컵을 들어올린 이지연은 여세를 몰아 2연승을 노린다. 이들에 맞서는 국내파 가운데 2004년 이 대회에 아마추어로 출전해 우승했던 박희영(19.이수건설)이 상금 랭킹 2위에서 선두 탈환을 노리고 있고, 올해 1승씩을 챙긴 안선주(19.하이마트)와 최나연(19.SK텔레콤), 송보배(20.슈페리어)도 승수를 보태겠다는 다짐이다. 송보배와 최나연은 작년 이 대회에서 공동 2위를 했다. 한편 블루헤런골프장은 페어웨이 공략이 어렵고 그린도 쉽지 않은 편이다. 코스 ...

    연합뉴스 | 2006.10.1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