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1-30 / 22,37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결국 대기업에 'SOS'…고용 선진국은 언제쯤?[이슈플러스]

    ... 의미입니다. 한국경제TV 송민화입니다. 양질의 일자리를 늘리기 위한 방안에 대해 전문가와 더 짚어보겠습니다. 스튜디오에 김용춘 한국경제연구원 고용정책팀장 모셨습니다. 저희가 리포트로도 살펴 봤지만, 현재 채용 시장이 양극화 얘기가 나올 만큼 기술이라든지 연구개발에 치우쳐 있는 것 같은데, 지금 상황에서 기업과 구직자가 같이 상생할 수 있는 방안이 있다면 어떤 게 있을까요? 우리나라 같은 경우에는 옛날에는 외국에서 기술을 가져와서 생산 위주로 했다면 ...

    한국경제TV | 2021.11.30 17:27

  • thumbnail
    [한상춘의 world View] 궁지 몰린 바이든, 산유국과 '원유 전쟁' 벌이나

    ...)’의 합성어로 각국 정부와 빅테크 기업 간에 힘 겨루기하는 현상을 말한다. 또 다른 하나는 디지털 콘택트 기업이 시장을 독점할 경우 국가와 기업, 그리고 국민 사이에서 나타나는 ‘K’자형 양극화 구조를 어떻게 해결할 것인가 하는 점이다. ‘빅테크’로 상징되는 디지털 콘택트 기업은 발전 정도에 따라 ‘횡재 효과’와 ‘상흔 효과’가 뚜렷하게 나타나고 소득 계층별로는 ...

    한국경제 | 2021.11.30 17:23 | 한상춘

  • thumbnail
    아파트 매매시장 양극화 '역대 최고'…상위 20%, 하위 20%의 9.3배 비싸

    전국에서 가격 상위 20% 아파트가 하위 20% 아파트보다 약 9배 비싼 것으로 나타났다. 전셋값은 7배가량 높다. 매매와 전세 시장이 역대 최고 수준의 양극화 현상을 보이는 셈이다. 30일 국민은행 월간 주택시장동향 시계열 통계에 따르면 전국 아파트 5분위 배율은 매매 9.3, 전세 7.4로 각각 조사됐다. 관련 조사를 시작한 2008년 12월 이후 월간으로 가장 높은 수치다. 5분위 배율은 고가 주택과 저가 주택 간 가격 격차를 나타내는 지표다. ...

    한국경제 | 2021.11.30 17:17 | 이혜인

  • thumbnail
    "2045년 잠재성장률 -0.56%"…한은 전 조사국장의 경고 [김익환의 BOK워치]

    ... 약화되면서 기업의 설비투자도 약화된다. 고령화로 노인 복지 지출이 확대되면서 재정수지가 악화되는 것도 성장여력을 갉아 먹는 요인으로 작용한다. 장 선임연구위원은 정부의 구조개혁이 절실하다고 입을 모았다. 그는 "소득 양극화를 완화하는 동시에 지역격차를 좁혀야 한다"며 "노동시장·교육 개혁도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코로나19로 빨라진 디지털화, 기후변화 및 글로벌지역주의에 대응하고 가계부채와 저출산고령화 ...

    한국경제 | 2021.11.30 13:08 | 김익환

  • thumbnail
    "코로나 여파에 2045년 한국 잠재성장률 마이너스 될 수도"

    ... 수준을 유지하면 한국의 잠재성장률은 지난해 2% 수준에서 2030년 0.97%, 2040년 0.77%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했다. 이들은 "코로나19 이후 예상되는 급속한 디지털화의 진전, 재택근무 확산 등 사회경제 규범의 변화와 사회 양극화 확대 등에 제대로 대응하지 못하면 성장 잠재력이 빠르게 약화할 수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노동이나 자본 투입 증대, 생산성 향상 등 생산요소의 투입량이나 효율성을 증대시키는 다양한 정책조합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국내 ...

    한국경제 | 2021.11.30 09:00 | YONHAP

  • thumbnail
    아파트 매매·전세시장 양극화 심화…고가 아파트 상승폭 커

    전국적으로 아파트 매매·전세 시장 모두 양극화가 역대 최대로 심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KB국민은행 월간 주택시장동향 시계열 통계에 따르면 전국 아파트 5분위 배율은 매매 9.3, 전세 7.4로 집계됐다. 이는 2008년 12월 관련 조사가 시작된 이래 월간으로 역대 가장 높은 수치다. 5분위 배율은 주택을 가격순으로 5등분해 상위 20%(5분위) 평균 가격을 하위 20%(1분위) 평균 가격으로 나눈 값이다. 고가주택과 저가주택 사이의 ...

    한국경제TV | 2021.11.30 08:49

  • thumbnail
    전국 아파트 매매·전세시장 양극화 심화…5분위 배율 역대 최고

    상위 20%가 하위 20%보다 매매가 9.3배, 전셋값 7.4배 높아 전국적으로 아파트 매매·전세 시장 모두 양극화가 역대 최대로 심화된 것으로 나타났다. 30일 KB국민은행 월간 주택시장동향 시계열 통계에 따르면 전국 아파트 5분위 배율은 매매 9.3, 전세 7.4로 집계됐다. 이는 2008년 12월 관련 조사가 시작된 이래 월간으로 역대 가장 높은 수치다. 5분위 배율은 주택을 가격순으로 5등분해 상위 20%(5분위) 평균 가격을 하위 ...

    한국경제 | 2021.11.30 08:16 | YONHAP

  • thumbnail
    호남 한복판서 '부동산·청년·언론개혁' 외친 이재명(종합)

    ... 고통받지 않게 하겠다. 자신 있다"고 말했다. 이 후보는 이어 '지역 청년을 위해 생각한 주요 공약은 무엇인가'라는 질문지를 고른 뒤 "너무 어려운 질문"이라며 "청년 문제를 해결하는 근본적 길은 성장 회복이다. 성장 회복의 방법은 양극화 극복과 공정성 확대"라고 강조했다. 그는 끝으로 '언론개혁 꼭 실천해 달라'는 요청을 소개하며 '가짜뉴스의 폐해'를 강조했다. 이 과정에서 5·18 광주민주화운동 당시 군사권력에 부역했던 일부 언론을 사례로 들기도 했다. 이 후보는 ...

    한국경제 | 2021.11.29 18:56 | YONHAP

  • thumbnail
    진주 포레스트 부영, KTX역 가깝고 공공기관 등 배후수요 풍부

    ... 민간임대주택 공급자인 부영주택은 주거복지를 최우선으로 서민 주거안정에 기여하고 있다. 지금까지 약 30만 가구에 달하는 아파트를 건설했고, 이 중 약 23만 가구의 임대주택을 무주택 서민을 위해 공급했다. 최근에는 부동산 양극화 및 경제의 전반적인 어려움을 고려해 전국 임대 단지의 임대료를 3년간 동결했다. 무주택 입주민과 상생하기 위한 취지다. 부영주택 관계자는 “경제적 어려움과 전세난이 겹치면서 경제적으로 어려운 무주택자를 위해 주거사다리 역할을 ...

    한국경제 | 2021.11.29 15:29 | 신연수

  • thumbnail
    경제단체 "과학기술력이 곧 국력…R&D·인재양성 적극 지원해야"

    ... 그러면서 차기 정부가 장기적으로 체계적인 교육 시스템을 구축해 창의적인 기술 인력을 양성하고, 우수 인재를 영입하기 위한 유인·보상체계를 마련하는 내용의 정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양 의원은 개회사에서 "저출산·고령화, 양극화, 경제 위기 등 국가적 난제를 극복하려면 산업과 과학기술이 대선의 주인공이 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는 "우리 대선에서는 과학 기술이 보이지 않는다"고 지적하면서 "그간 산업 기술 현장에서 취합한 숙원 과제를 각 당의 대선 후보 ...

    한국경제 | 2021.11.29 14:5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