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40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골대 넘어져 중학생 숨진 풋살장 사고…공무원 등 무죄

    부산 해운대구가 관리하는 풋살장에서 넘어진 골대에 머리를 다쳐 중학생이 숨진 사고와 관련해 공무원 등 관계자들이 법원에서 무죄 판결을 받았다. 22일 부산지법 동부지원에 따르면 형사4단독 서근찬 판사는 업무상과실치사 혐의로 기소된 해운대구 공무원 A씨와 풋살장 시공자 B씨 등 4명에게 지난 16일 무죄를 선고했다. A씨 등은 2019년 7월 부산 해운대구 한 풋살장에서 중학생 C군이 골대를 잡고 매달린 뒤 골대가 무너지는 사고로 숨지면서 풋살장 ...

    한국경제 | 2021.06.22 09:41 | YONHAP

  • thumbnail
    주물공장서 60대 노동자 거푸집에 깔려 사망

    ... 직육면체 형태의 철골 자재로 무게는 약 100kg에 이르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운반용 장비에 실린 거푸집이 중심을 잃고 A 씨를 향해 쓰러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이에 대해 경찰 관계자는 "공장 관계자들을 상대로 업무상 과실 여부를 수사할 예정"이라며 "안전 수칙 준수 여부도 추가로 조사할 방침"이라고 설명했다. 김정호 한경닷컴 객원기자 newsinfo@hankyung.com

    한국경제 | 2021.06.21 18:21 | 김정호

  • thumbnail
    인천 주물공장서 홀로 작업하던 60대 거푸집에 깔려 숨져

    ... 장비를 조작해 거푸집을 운반용 '대차'로 옮기는 작업을 한 것으로 조사됐다. 해당 거푸집은 직육면체 형태의 철골 자재로 무게는 약 100㎏에 이르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운반용 장비에 실린 거푸집이 중심을 잃고 A씨를 향해 쓰러진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공장 관계자들을 상대로 업무상 과실 여부를 수사할 예정"이라며 "안전 수칙 준수 여부도 추가로 조사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21 17:54 | YONHAP

  • thumbnail
    "태아·자녀 산재보상법, 모든 피해자에 소급적용 돼야"

    ... 이렇게 되면 과거의 피해자들은 보험급여를 지급받지 못하게 된다"며 "보험급여를 모든 피해자에게 소급적용하는 내용을 개정법에 포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어머니뿐만 아니라 아버지의 유해 요인 노출로 인한 자녀의 건강손상도 업무상 재해로 보는 내용 역시 개정법에 담아야 한다"며 "자녀의 건강손상 보험급여에는 휴업급여, 유족급여, 부모 돌봄 휴업급여도 포함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앞서 송옥주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위원장은 태아 장애를 산업재해로 인정하는 내용을 담은 ...

    한국경제 | 2021.06.21 11:03 | YONHAP

  • thumbnail
    3차 회식 후 귀가하다 교통사고 사망…"업무상 재해"

    법원 "1·2차 회식과 별도지만 업무상 회식에 해당" 회식 후 귀가하던 중 교통사고로 사망한 노동자에게도 업무상 재해가 인정돼야 한다는 법원 판단이 나왔다. 21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행정법원 행정8부(이종환 부장판사)는 사망한 근로자 A씨의 유족이 "유족급여와 장례비용을 지급하지 않기로 한 결정을 취소해달라"며 근로복지공단을 상대로 소송에서 원고 승소로 판결했다. A씨는 지난 2018년 12월 말 회사 송년회를 마치고 버스를 타고 귀가했다. ...

    한국경제 | 2021.06.21 06:01 | YONHAP

  • thumbnail
    가상화폐 사업자의 거래 참여 제한…일부 예외 인정될까

    특금법 시행령 개정안 입법예고 업계 "업무상 불가피하게 환전 필요한 경우도" 가상화폐 사업자가 자기 거래소를 통해 거래하는 것을 금지하는 특정금융정보법 시행령 개정안을 두고 업계에서 일부 경우는 예외로 인정해줄 필요가 있다는 목소리가 나온다. 수수료로 받거나 비거주자로부터 세금 납부를 위해 원천 징수한 가상화폐를 환전할 필요가 있다는 이유에서다. 금융위원회는 거래소들이 정식으로 의견을 내면 이를 토대로 예외 조항이 필요한지 검토할 계획이다. ...

    한국경제 | 2021.06.20 06:11 | YONHAP

  • thumbnail
    "정인이 보호 소홀"…담당 보호기관 2차 고발

    ... 입양아 정인이 사건과 관련해 학대 아동의 보호 책임 소홀을 이유로 서울 강서아동보호전문기관 담당자들을 경찰에 재차 고발했다. 19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협회는 이날 강서아보전 관장과 팀장 등 `정인이 사건`에 관여한 7명을 유기치상·업무상과실치상 혐의로 전날 서울 강서경찰서에 고발했다. 협회는 "피고발인들은 학대 피해 아동을 보호할 의무가 있는데도 작년 5월부터 10월까지 3차례나 아동학대 신고가 된 피해 아동 `정인이`를 보호하지 않고 유기해 아동이 신체적 상해와 ...

    한국경제TV | 2021.06.19 20:31

  • thumbnail
    "'정인이 사건' 보호기관 고발 왜 안 받아주나" 아동학대방지협회, 2차 고발

    ... 책임을 소홀히 했다며 서울 강서아동보호전문기관 담당자들을 경찰에 고발했다. 이번이 두번째다. 첫번째 고발에 대해 '혐의없음' 조치를 받은 것에 대한 대응이다. 협회는 강서아보전 관장과 팀장 등 7명을 유기치상·업무상과실치상 혐의로 전날 서울 강서경찰서에 고발했다고 19일 밝혔다. '정인이 사건'에 관여한 책임자들이다. 협회는 "피고발인들은 학대 피해 아동을 보호할 의무가 있는데도 작년 5월부터 10월까지 3차례나 아동학대 ...

    한국경제 | 2021.06.19 20:05 | 안혜원

  • thumbnail
    아동학대방지협회, '정인이 보호책임 소홀' 보호기관 2차 고발

    ... 16개월 입양아 학대 사망사건(정인이 사건)과 관련해 학대 아동 보호 책임을 소홀히 했다며 서울 강서아동보호전문기관 담당자들을 경찰에 재차 고발했다. 협회는 강서아보전 관장과 팀장 등 '정인이 사건'에 관여한 7명을 유기치상·업무상과실치상 혐의로 전날 서울 강서경찰서에 고발했다고 19일 밝혔다. 협회는 "피고발인들은 학대 피해 아동을 보호할 의무가 있는데도 작년 5월부터 10월까지 3차례나 아동학대 신고가 된 피해 아동 '정인이'를 보호하지 않고 유기해 ...

    한국경제 | 2021.06.19 19:37 | YONHAP

  • thumbnail
    "사회에 숙제주고 간 아들, 행복하길"…눈물 속 이선호씨 장례

    ... 시작해야 하고, 지게차가 동원되는 작업은 반드시 신호수를 배치해야 한다. 그러나 당시 이씨가 투입된 작업은 사전에 계획된 바 없이 즉흥적으로 이뤄진 것으로 조사됐다. 이 때문에 이씨는 안전관리자나 신호수가 없는 현장에 안전모 등 기본적인 안전 장비도 갖추지 못한 상태로 투입됐다가 변을 당했다. 경찰은 지난 15일 업무상 과실치사 등 혐의로 동방 관계자 등 5명을 형사 입건했고, 이 중 지게차 기사 A씨를 구속해 조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9 11:38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