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63031-363040 / 379,76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조태현의 증시 파노라마] 외국인들 국내 주식시장 좌지우지

    ... 필요한 노예의 확보는 물론 황금과 은 등 엄청난 부를 손에 넣었고 이곳에서 실어온 대규모의 은때문에 유럽에서는 은의 가격혁명이 일어날 정도였다. 지나친 비약이기는 하지만 요즘 우리 증시에서 막강한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는 외국인들을 쳐다보면서 16세기 초반 중남미를 마음대로 요리했던 에스파니아인들을 떠올려 보기도 한다. 외국인들의 움직임이 주가에 결정적인 영향을 주고 이들의 동향분석이 장세전망의 가장 중요한 변수가 되어 버린 것이 요즘의 증시현실이기 ...

    한국경제 | 1998.01.19 00:00

  • [기관/외국인 매매동향] (17일) 투신/증권/연기금 매수우위

    ... 대우(36.2) 장기신용은행(16.9) 삼성전자(16.8) 현대상선(13.9) 순매도 = 조흥은행(27.0) 동서증권(20.0) 부국증권(19.6) 대림산업(13.3) 경기은행(12.5) 금호건설(12.2) 성원건설(9.9) 외국인은 이날 2백38억원어치를 사고 1백36억원어치를 팔아 1백2억원 순매수였다. 순매수 = 국민은행(15.4) 삼성중공업(15.1) 삼성전관(8.4) 대한해운(6.9) 쌍용정유(5.5) 조선맥주(5.4) 한화종합화학(5.1) ...

    한국경제 | 1998.01.19 00:00

  • 외국인 집중 매수 .. 동남아증시 '폭등'

    태국 주가가 오전장에 10%가량 폭등하고 인도네시아 주가도 7%오르는 등 동남아 증시가 외국인들의 집중 매수로 폭등세를 보이고 있다. 19일 방콕주식시장에서 종합주가지수는 경제개혁에 기대감으로 외국인 매수세가 급증하면서 오전장에만 9.7% 상승했다. 자카르타 주식시장에서는 인도네시아의 5개 시중은행이 합병키로 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개혁에 대한 국제금융계의 낙관론이 확산되면서 주가가 오전장에 8.7%의 폭등세를 보였다. 이밖에 필리핀(5.7%) ...

    한국경제 | 1998.01.19 00:00

  • [단신] 대한투자신탁 '금모으기 운동' 금융계외국인 동참

    금모으기 운동에 외국인들까지 동참하고 나섰다. 19일 대한투자신탁은 외국계 금융기관 임직원들로부터 대한투자신탁의 금모으기 행사에 참여하겠다는 의사를 밝혀와 이들을 동참시켰다고 밝혔다. 이번 금모으기 운동에 참여한 외국인은 HG아시아증권의 다니엘 하우드 전무(한국본부장, 클라인벤슨증권의 리처드 월라스 이사와 마크 닐 경제연구소장, 다이와증권 서울지점의 데루아키 이케다 차장 등이다. 다이와증권등 입주사들과 공동으로 벌이는 대한투신의 "경제살리기, ...

    한국경제 | 1998.01.19 00:00

  • [기관/외국인 매매동향] (19일) 외국인 15일째 '사자 우위'

    ... 신한은행(29.9) 광주은행(21.3) 삼환기업(18.5) 포항제철(17.9) 순매도 = 동아건설(78.7) 한전(43.4) 신화건설(25.3) 외환은행(23.5) 제일은행(22.0) 한일은행(20.9) 대한통운(15.7) 외국인은 이날 미국이 연휴임에도 불구하고 7백47억원어치를 사고 4백89억원어치를 팔아 2백58억원어치의 순매수를 기록, 15일째 매수우위를 지속했다. 순매수 = 대우중공업(2백51.5) 한전(48.1) LG화학(33.6) 국민은행(32.1) ...

    한국경제 | 1998.01.19 00:00

  • [이면우교수의 '신창조론'] (11) '국제화의 과제'

    ... 붙인 차가 지나가자 그는 그 뜻을 물었다. 그 뜻을 설명한 직후 차안의 젊은이는 침을 뱉으며 담배꽁초를 창밖으로 던졌다. 그가 본 위대한 한국인은 공중위생도덕이 부족하였다. 시내 호텔앞에서 택시 바가지요금에 항의하던 한 외국인은 필자에게 "이 나라를 찾아온 외국인을 이런 식으로 대하면 한국은 크게 발전하지 못할 것" 이란 말을 운전기사에게 통역해 달라고 하였다. 국제회의에서 자주 만났던 미국인 교수는 한국을 방문하였을 때 사람을 만나는 것이 부담스러웠었다고 ...

    한국경제 | 1998.01.19 00:00

  • [증권II면톱] "대웅제약, 경남에너지 인수"

    대웅제약이 경남에너지를 인수했다. 대웅제약은 19일 경남에너지 주식 25만주(8.39%)를 우호적인 외국인으로부터 취득, 보유지분을 16.10%에서 24.49%로 늘려 최대주주로 부상했다고 밝혔다. 대웅제약은 또 현재 18.97%로 최대주주인 가원과 경영진 6명으로부터 의결권을 위임받아 사실상 70%이상의 지분을 확보, 경영권을 완전 장악했다고 설명했다. 대웅제약은 지난 95년 12월 원진이 경남에너지의 경영권을 확보하기 위해 공개매수를 ...

    한국경제 | 1998.01.19 00:00

  • SK텔레콤에 첫 주주제안권 행사 .. 외국 3개 펀드

    국내최대의 정보통신회사인 SK텔레콤에 대해 외국투자펀드가 주주제안권 을 처음 행사한 것으로 밝혀졌다. 이는 IMF구제금융이후 외국인이 국내대기업에 경영감시를 위한 첫번째 시도 일 수도 있다는 점에서 비상한 관심을 끌고 있다. 19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코리아펀드 타이거펀드 오펜하이머펀드 등 3개 펀드는 지난주 중반 SK텔레콤에 보낸 제안서에서 내부거래시정,사외이사제 도입,해외투자때 주주동의를 얻도록 정관에 명기할 것 등을 3월 정기주총에 ...

    한국경제 | 1998.01.19 00:00

  • [오늘의 채권시황] 수익률 크게 올라 .. 3년채 연 24.50%

    ... 7백억원어치만 소화됐으며 현대자동차 현대상선 등 나머지는 너무 낮은 금리에 내놓아 발행사로 리턴됐다. 주요 매수세력은 투신권이었다. 다른 기관투자가들은 회사채수익률이 연 25.00%대까지 오를 것으로 보고 관망세를 보였다. 외국인들의 매수세도 찾아볼 수 없었다. 경과물들은 다소 활발하게 거래됐다. (주)대우가 연 26.00%에 현대전자는 연 24.50%에 거래됐다. 단기자금시장에서 하루짜리 콜금리도 전주말보다 0.55%포인트 상승한 연 24.60%를 ...

    한국경제 | 1998.01.19 00:00

  • 아시아 경제개혁 강요 '동서관계 부작용우려'..워싱턴포스트

    ... 금융위기에 대한 국제통화기금(IMF)의 가혹한 경제개혁 처방은 장기적인 "동서관계"에 심각한 부작용을 낳을 것이며, 변화를 강요한 미국의 대아시아 관계를 파멸시킬지도 모른다고 워싱턴포스트지가 18일 지적했다. 이 신문은 뉴욕의 외국인투자 전문가인 테레사 와이조미어스키의 기고문을 통해 "한국과 태국 인도네시아에 보낸 IMF 메시지는 "변화 아니면 고통" 이었다"면서 "그결과 일부 아시아인들은 서방국가들의 참여를 금융위기를 노골적으로 이용하려는 것으로 인식하기 ...

    한국경제 | 1998.01.19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