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091-5100 / 5,17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노 前대통령 검찰 출석] 모른다…기억에 없다…때론 장황하게…10시간 내내 자기방어

    ... 표정이었다"고 분위기를 전했다. 이어 노 전 대통령은 오후 1시45분께 1120호 특별조사실로 발길을 옮겼다. 1120호는 노 전 대통령의 형 건평씨가 조사를 받았던 곳으로 VIP들의 무덤으로 불리고 있다. 노 전 대통령은 조사책임자인 우병우 중수1과장과 간단한 인사를 나눈 뒤 조사실에 마련된 소파에 앉았다. 또 담담하게 우 과장 등과 이야기를 나누며 담배 한 개비를 피웠다. 우 과장은 "상의를 벗고 편안히 조사에 임해 달라"고 정중하게 노 전 대통령에게 요구했다. 노 ...

    한국경제 | 2009.05.01 00:00 | 이해성

  • 대검, 盧 전 대통령 30일 소환조사

    ... 투자금"이라는 입장을 견지할 것으로 알려졌다. 노 전 대통령은 이날 오전 경남 김해 봉하마을을 출발, 육로를 통해 대검 청사에 도착하면 사무국장의 안내에 따라 중수부장실에서 차를 마신 뒤 형 건평씨가 조사받았던 1120호 특별조사실에서 우병우 중수1과장 등으로부터 변호인 입회 아래 신문을 받는다. 검찰은 노 전 대통령을 재소환하지 않는다는 방침에 따라 최대한 신속하게 신문을 한다는 방침이지만 조사량이 방대해서 본인 동의를 얻어 오후 10시 이후 심야 조사할 가능성이 ...

    연합뉴스 | 2009.04.30 00:00

  • thumbnail
    檢, 盧 오늘 소환…봉하마을 출발

    ... 500만 달러는 퇴임 후 알았지만 정상적인 투자금"이라는 입장을 견지할 것으로 알려졌다. 노 전 대통령은 대검 청사에 도착하면 사무국장의 안내에 따라 중수부장실에서 차를 마신 뒤 형 건평씨가 조사받았던 1120호 특별조사실에서 우병우 중수1과장 등으로부터 변호인 입회 아래 신문을 받는다. 검찰은 노 전 대통령을 재소환하지 않는다는 방침에 따라 최대한 신속하게 신문을 한다는 방침이지만 조사량이 방대해서 본인 동의를 얻어 오후 10시 이후 심야 조사할 가능성이 ...

    연합뉴스 | 2009.04.30 00:00

  • 검찰 소환 盧 "죄송합니다"…상경 중

    ... 500만 달러는 퇴임 후 알았지만 정상적인 투자금"이라는 입장을 견지할 것으로 알려졌다. 노 전 대통령은 대검 청사에 도착하면 사무국장의 안내에 따라 중수부장실에서 차를 마신 뒤 형 건평씨가 조사받았던 1120호 특별조사실에서 우병우 중수1과장 등으로부터 변호인 입회 아래 신문을 받는다. 검찰은 노 전 대통령을 재소환하지 않는다는 방침에 따라 최대한 신속하게 신문을 한다는 방침이지만 조사량이 방대해서 본인 동의를 얻어 오후 10시 이후 심야 조사할 가능성이 ...

    연합뉴스 | 2009.04.30 00:00

  • 檢 "盧, 100만弗 혐의 대체로 부인"

    ... 전해졌다. 노 전 대통령은 검사의 질문에 "맞다", "아니다" 또는 "기억이 없다"고 단답형으로 대답하다 법적 평가 등 자신이 해명하고 싶은 부분에 대해 간혹 길게 답변하는 식의 진술태도를 보이고 있다고 검찰은 전했다. 주임검사인 우병우 중수1과장이 신문을 하는 가운데 직무관련성 부분은 김형욱 검사, 100만 달러 의혹 부분은 이주형 검사가 배석했으며 문재인 변호사가 노 전 대통령을 도왔다. 또 중수부장과 홍 기획관이 조사상황을 모니터로 지켜보며 실시간으로 질문 ...

    연합뉴스 | 2009.04.30 00:00

  • thumbnail
    [노 前대통령 검찰 출석] 담배 한개비 피우고 상의 벗고…盧, 예상대로 적극 방어

    ... 전했다. 중수부장실에서 차를 제공한 검찰 직원은 "차 온도는 미지근한 정도로 따뜻했다"고 전했다. 노 전 대통령은 1시40분께 중수부장실을 나와 형 건평씨가 조사받았던 특별조사실 1120호로 향했다. 노 전 대통령은 조사책임자인 우병우 중수1과장과 간단한 인사를 나눈 뒤 조사실에 마련된 소파에서 담배 한 개비를 피운 것으로 알려졌다. 우 과장이 "상의를 벗고 편안하게 조사에 임해 달라"고 요구하자 노 전 대통령은 이를 받아들이고 조사석에 앉았다. 문 변호사는 노 전 ...

    한국경제 | 2009.04.30 00:00 | 김상철

  • 검찰, 盧전대통령 소환…'600만弗' 집중추궁

    ... 대통령은 봉하마을을 떠나기 전 "국민에게 면목이 없다"고 심경을 밝힌 이유를 묻는 취재진에 "면목없는 일이죠"라고만 했으며 후속 질문에 "다음에 하시죠"라고 짤막하게 대답하고 나서 대검청사로 들어갔다. ◇특별조사실서 본격 신문 = 우병우 대검 중수1과장 등 수사팀은 오후 1시40분께부터 1120호 특별조사실에서 문 변호사의 입회하에 노 전 대통령에 대해 본격적인 신문을 시작했다. 조사에 앞서 이인규 대검 중수부장은 노 전 대통령을 중수부장실에서 맞이해 차를 함께 ...

    연합뉴스 | 2009.04.30 00:00

  • 盧 혐의 부인-권 여사 재소환 검토(종합)

    ... 사실을 알았는지도 질문했다. 검찰은 노 전 대통령을 돌려보낸 뒤 권 여사를 재소환해 정 전 비서관이 박 회장으로부터 받은 현금 3억원과 건호ㆍ정연씨에게 송금한 생활비에 대해 조사하는 방안을 검토 중이다. 이날 신문은 주임검사인 우병우 중수1과장과 세 명의 수사 검사가 번갈아 참여했으며 이인규 중수부장과 홍 기획관이 조사 상황을 모니터로 지켜보며 실시간으로 지휘하는 한편 임채진 검찰총장도 자정까지 청사에 남아 수사 내용을 보고받았다. 중수부 수사팀은 5월1일 ...

    연합뉴스 | 2009.04.30 00:00

  • 검찰 "盧 할 말 다 하고 있다"

    ... 협조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고, 노 전 대통령은 "검찰의 사명과 정의감도 이해한다. 다만 조사과정에서 서로간의 입장을 존중해 달라"고 답했다. 조사실에 도착한 노 전 대통령은 담배를 피운 뒤 오후 1시40분부터 주임검사인 우병우 중수1과장과 배석한 김형욱 검사로부터 조사를 받고 있으며 문재인 변호사가 노 전 대통령을 돕고 있다. 검찰은 박연차 태광실업 회장으로부터 노 전 대통령 측에 건네진 600만 달러의 `포괄적 직무 관련성'을 따지기 위해 대통령의 직무와 ...

    연합뉴스 | 2009.04.30 00:00

  • [盧소환] 답변태도 `초반 적극적'

    ... 오후 검찰에 출석한 노무현 전 대통령은 신중한 태도를 견지하되 자신의 주장을 적극적으로 펼치며 조사에 응하는 것으로 전해졌다. 검찰에 따르면 오후 1시40분께부터 조사를 받기 시작한 노 전 대통령은 2시간가량 지난 시점까지는 우병우 중수1과장과 김형욱 검사의 신문에 순조롭게 진술하고 있다. 조사의 첫 부분은 박연차 태광실업 회장이 노 전 대통령 측에 건넨 돈이 포괄적인 뇌물인지를 판단하기 위해 대통령의 지위 및 권한과의 연관성에 집중돼 있는데 노 전 대통령이 ...

    연합뉴스 | 2009.04.30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