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6,65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개그맨 서동균 오늘 백년가약…신부는 "10살 연하 개인사업가"

    원로 코미디언 고(故) 서영춘의 아들이자 개그맨 겸 배우 서동균(50)이 오늘 결혼식을 올렸다. 16일 개그맨 박성호에 따르면, 서동균은 전날 10살 연하의 비연예인과 백년가약을 맺었다. 서동균과 KBS 개그맨 동기인 박준형은 전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결혼식장 사진을 올리며 소식을 전하기도 했다. 서동균은 지난 1월 한 언론과의 인터뷰를 통해 한 개인 사업가와 교제 중임을 밝히며 5월 결혼할 예정이라고 말한 바 있다. 조시형기자 js...

    한국경제TV | 2021.05.16 13:18

  • thumbnail
    개그맨 서동균, 10살 연하 신부와 백년가약

    원로 코미디언 고(故) 서영춘의 아들이자 개그맨 겸 배우 서동균(50)이 오늘 백년가약을 맺었다. 16일 개그맨 박성호에 따르면, 서동균은 전날 10살 연하의 비연예인과 결혼식을 올렸다. 서동균과 KBS 개그맨 동기인 박준형은 전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결혼식장 사진을 올리며 소식을 전하기도 했다. 서동균은 지난 1월 한 언론과의 인터뷰를 통해 한 개인 사업가와 교제 중임을 밝히며 5월 결혼할 예정이라고 말한 바 있다. 1997년 KBS ...

    한국경제 | 2021.05.16 13:10 | YONHAP

  • thumbnail
    '한중 문화교류의 해' 중국 베이징서 한중 수묵 작품 특별전

    ... 갖가지 형상이 바뀌어 새로워진다는 의미를 담은 '만상경신'(万象更新·모든 것이 새로워지다)이라는 주제로 '한중 수묵 교류전'을 열었다. 오는 8월 14일까지 열리는 이번 특별전에는 한국인 최초로 중국 국가박물관에서 초대전을 연 원로 화가 민경찬 선생을 비롯해 중국 문화부 상무부부장과 중국문학예술계연합회 당 서기를 지낸 가오잔샹(高占祥) 선생 등 양국 작가 9명이 작품 33점을 선보인다. 이날 진행된 개막식에는 장하성 중국 주재 한국대사, 추궈훙(邱國洪) 전 ...

    한국경제 | 2021.05.13 16:01 | YONHAP

  • thumbnail
    국기원 명예이사장에 정세균 전 총리 선임

    윤웅석 전 연수원장은 재선임 국기원은 12일 서울 강남구 국기원에서 2021년도 제4차 임시이사회를 열고 정세균 전 국무총리를 명예이사장으로, 이수성 한민족원로회 공동의장이자 전 국무총리를 고문으로 각각 선임했다. 송봉섭 고문은 재선임됐다. 곽영훈 세계시민기구 총재와 권기식 한중도시우호협회 회장은 자문위원으로 활동한다. 명예이사장, 고문, 자문위원은 국기원 정관에 따라 이사장이 추천해 이사회 동의를 얻어 선임한다. 재적 이사 21명 중 17명이 ...

    한국경제 | 2021.05.12 19:05 | YONHAP

  • thumbnail
    김영나 前관장 '자랑스런 박물관인상'

    김영나 전 국립중앙박물관장(사진)이 한국박물관협회가 박물관·미술관 발전에 공헌한 인물에게 주는 ‘자랑스런 박물관인상’ 원로 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자랑스런 박물관인상’ 중진 부문은 김종헌 배재학당역사·배재대학교박물관 관장과 이용미 청주 우민아트센터 관장에게 돌아갔다. 젊은 부문 수상자는 김승태 김포 덕포진교육박물관 학예실장이며, 특별공로상은 ‘1도 1뮤지엄’ ...

    한국경제 | 2021.05.11 17:54

  • thumbnail
    '5·18의 기억, 5·18을 말하다'…원주서 제41주년 기념행사

    ... 이날 행사는 5·18 당사자와 옹호자, 계승자들이 한자리에 모여 '5·18의 기억, 5·18을 말하다'라는 주제로 5·18 토크가 열린다. 당시 재야운동으로 5·18에 참여한 이창복 6·15 남측위 상임대표 의장과 서재일 영강교회 원로 목사, 조명자 민주화실천가족운동협의회 창립위원, 김설이 민주화운동 유가족, 박인균 강원도의원, 김금주 통일교육원 통일교육위원, 김진희 전 강원도의원 등이 5·18 정신에 관해 토론한다. 18일부터 22일까지는 한지테마파크에서 ...

    한국경제 | 2021.05.11 14:04 | YONHAP

  • thumbnail
    첫 한국인 사제 김대건부터 막내신부까지 누적 6천705명

    ... 한국인 사제 김대건 안드레아 신부부터 올해 2월 22일 사제품을 받은 윤홍민 안드레아 신부까지 한국인 누적 사제 수는 6천705명이다. 이중 선종일이 확인된 사제는 645명, 환속한 545명을 빼면 현재 생존해있거나 활동하는 원로·현역 사제는 5천515명이다. 올해 3월 1일 기준 한국교회 소속으로 외국 국적을 보유한 외국인 사제는 123명이었다. 한국천주교회 역사는 1784년 이승훈이 세례명 베드로로 세례를 받으며 시작됐다. 한국천주교회 사제 인명록은 ...

    한국경제 | 2021.05.11 11:27 | YONHAP

  • thumbnail
    자랑스런 박물관인상 원로 부문 김영나 前국립중앙박물관장 수상

    중진 부문 수상자에 김종헌·이용미, 젊은 부문에 김승태·박우량 선정 한국박물관협회는 박물관·미술관 발전에 공헌한 인물에게 주는 '자랑스런 박물관인상' 원로 부문 수상자로 김영나 전 국립중앙박물관장을 선정했다고 11일 밝혔다. 김 전 관장은 국립중앙박물관이 지속해서 성장하고 발전할 토대를 구축하고, 다양한 사업을 추진해 관람객 수 증가와 우리 문화 홍보에 기여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자랑스런 박물관인상' 중진 부문은 김종헌 배재학당역사·배재대학교박물관 ...

    한국경제 | 2021.05.11 09:50 | YONHAP

  • [사설] KDI 원장 선임 둘러싼 무수한 뒷말…홍장표 사양해야 마땅

    ...rsquo;밖에는 쓸 줄 모른다는 건 익히 알려져 있지만, 그렇다 해도 정치색이 뚜렷하고 무엇보다 명백히 실패한 정책 입안자를 한국의 대표 국책연구기관 수장에 앉히려 한다는 사실에 아연실색하는 이들이 많다. KDI에 재직했던 원로 학자 19명이 공동성명을 통해 “망국적 경제정책 설계자가 KDI 수장으로 거론된다는 것 자체가 국민을 우롱하고 무시하는 처사”라며 공개 반대했을 정도다. 이런 논란 탓인지 전임 원장이 3월 말 퇴임했지만 ...

    한국경제 | 2021.05.10 17:51

  • thumbnail
    "한국 민주주의, 바이러스 감염…경제활력 잃고 외교는 엉망"

    ... 피폐해졌다”고 현 시국을 진단했다. 이날 토론회의 명칭은 ‘만민토론회’, 주제는 ‘대한민국, 어디로 가야 하나’였다. 명칭에서 보듯이 토론회는 진보 진영과 중도, 보수를 아우르는 원로 지식인이 주축이 돼 마련했다. 토론회를 주도한 인물은 김 전 장관과 주대환 제3의길 발행인이다. 김 전 장관은 현 정부 출범 이후 소득주도성장, 공공부문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등 편향된 노동정책 등에 날 선 비판을 해 왔다. 주 ...

    한국경제 | 2021.05.10 17:35 | 백승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