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43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교황, 2차 대전 때 슬로바키아의 유대인 학살 비판…"창피한 일"(종합)

    지병 수술 후 첫 해외 순방…"유럽, 경제 회복 과정서 연대해야" 슬로바키아를 방문한 프란치스코 교황은 13일(현지시간) 2차 세계 대전 당시 현지에서 벌어진 유대인 학살이 창피한 일이라며 계속되는 반유대주의를 비판했다. 교황은 ... 형태를 규탄하기 위해 단결하자"고 목소리 높였다. 슬로바키아는 2차 대전이 진행됐던 1939년부터 1945년까지 가톨릭 신부였던 요제프 티소가 이끄는 나치 괴뢰 정부가 통치했다. 티소 정권은 반(反)유대 법에 서명하고 이들의 국외 ...

    한국경제 | 2021.09.14 03:05 | YONHAP

  • thumbnail
    교황, 헝가리 극우 오르반 총리 40분 대면…종교·환경문제 논의(종합)

    ... 함께했다. 면담은 약 40분간 진행됐으며 구체적인 내용은 공개되지 않았다. 다만 교황청은 성명을 통해 "헝가리 가톨릭교회의 역할, 환경 보호를 비롯한 다양한 주제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며 "분위기는 화기애애했다"고 밝혔다. 오르반 ... 총리는 난민 수용 거부 정책을 고수하는 동시에 때때로 반유대주의적 태도도 보여왔다. 권위주의적 통치 방식으로 유럽연합(EU)과 종종 갈등을 빚기도 했다. 세계관과 정치적 지향점 등에서 교황과는 대척점에 서 있어 두 사람이 얼굴을 ...

    한국경제 | 2021.09.13 02:53 | YONHAP

  • thumbnail
    교황, 헝가리 극우 오르반 총리 40분 대면…종교·환경문제 논의

    ... 함께했다. 면담은 약 40분간 진행됐으며 구체적인 내용은 공개되지 않았다. 다만 교황청은 성명을 통해 "헝가리 가톨릭교회의 역할, 환경 보호를 비롯한 다양한 주제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며 "분위기는 화기애애했다"고 밝혔다. 오르반 ... 총리는 난민 수용 거부 정책을 고수하는 동시에 때때로 반유대주의적 태도도 보여왔다. 권위주의적 통치 방식으로 유럽연합(EU)과 종종 갈등을 빚기도 했다. 세계관과 정치적 지향점 등에서 교황과는 대척점에 서 있어 두 사람이 얼굴을 ...

    한국경제 | 2021.09.12 21:37 | YONHAP

  • thumbnail
    유럽 이어 뉴욕 한복판도…기후변화에 안전지대는 없다

    ... "인프라 부실해 내일커녕 오늘도 대처불능" 학계 오랜 경고 묵살한 재난당국 허찔리기 시작 올여름 북미와 서유럽 등 세계에서 가장 부유한 지역들이 기후변화에 따른 자연재해의 직격탄을 맞고 있다. 한때 폭풍이나 해일, 이상고온, ... 근처 지역은 하루 강우량이 최대 93㎜, 벨기에 뫼즈강 주변 지역은 이틀에 걸쳐 106㎜에 달했다. 벨기에 루뱅가톨릭대 재해역학연구소의 데비 구하사피르는 LA타임스에 "이는 빈국의 문제만이 아니라 부국의 문제임이 분명해졌다"고 말했다. ...

    한국경제 | 2021.09.03 10:58 | YONHAP

  • thumbnail
    '친근한 교회가 옳다' 교황, 라틴어로 하는 전통 미사 제한

    "가톨릭교회 통일성 해쳐" 전례갈등 불허 입장 보수파들 반발…AP "전임 베네딕토 16세 결정 번복" 프란치스코 교황이 라틴어로 진행되는 전통 미사 집전을 다시 제한하기로 했다. 교황은 16일(현지시간) 이러한 내용의 자의 ... 2차 바티칸 공의회 때다. 신자들에게 좀 더 친근한 교회가 되려는 개혁의 일환이었다. 하지만 이후에도 미국과 유럽가톨릭 보수파들을 중심으로 이러한 전례 개혁을 거부하고 전통 라틴어 미사를 고수하려는 활동이 끊이지 않았다. ...

    한국경제 | 2021.07.18 17:34 | YONHAP

  • thumbnail
    '30년 전쟁'의 한가운데로 불려온 민담 속 광대

    ... 최고의 베스트셀러 인기 작가로 불리는 다니엘 켈만은 14세기에 살았던 것으로 전해진 오일렌슈피겔을 17세기로 소환해 유럽 최대의 종교 전쟁이었던 '30년 전쟁'의 중심에 놓는다. 오랜만에 한국 독자들에게 선보이는 소설 '틸'(다산책방)이다. ... 권력 투쟁의 틈바구니에서도 끈질긴 생명력을 이어간 민초들을 대변하고 상징하는 존재다. 신교 프로테스탄트와 구교 가톨릭이 정면충돌한 30년 전쟁의 건조하고 비극적인 역사는 틸의 행보를 통해 새로운 드라마로 다시 태어난다. 전쟁과 기아에 ...

    한국경제 | 2021.07.13 08:22 | YONHAP

  • thumbnail
    결장 협착증 수술받은 교황, 완전한 회복 위해 며칠 더 입원키로

    ... 효과를 극대화하고자 며칠 더 입원해 있을 것"이라고 부연했다. 올해로 84세인 교황은 지난 4일 로마 시내에 있는 가톨릭계 제멜리 종합병원에서 결장 협착증 수술을 받았으며, 현재는 입원 치료와 함께 순조로운 회복 과정을 밟고 있다. ... 팬으로 알려진 교황은 또 모국인 아르헨티나가 남미축구선수권대회(코파 아메리카)에서, 바티칸시국을 품은 이탈리아가 유럽축구선수권대회(유로)에서 각각 우승한 데 대해 큰 기쁨을 표했다고 한다. 교황이 두 결승전 경기를 TV로 지켜봤는지는 ...

    한국경제 | 2021.07.12 21:58 | YONHAP

  • thumbnail
    "초기단계 화이트바이오 산업 키우려면 규제 합리화 필요"

    ... 4월 바이오 업계와 석유화학 업계가 참여하는 협의체를 발족했으며, 이날 2차 회의를 열었다. 이날 회의에서 주정차 카톨릭대 교수는 최근 수행한 '화이트바이오 산업 전략품목 로드맵 마련 정책연구용역' 결과를 발표했다. 발표에 따르면 세계 바이오플라스틱 시장은 2018년 29억달러에서 2023년 39억달러로 5년간 34%의 성장이 예상된다. 미국, 유럽연합(EU) 등 주요국은 이 분야에 대한 환경규제를 강화하는 동시에 연구개발(R&D) 등 지원을 확대하는 추세다. 일례로 ...

    한국경제 | 2021.07.12 11:00 | YONHAP

  • thumbnail
    캐나다 총독에 원주민 여성…공식 국가원수 영국여왕 대신한다

    ... 유해가 대거 발견되면서 영국 여왕에 대한 반발마저 나오는 가운데 이뤄졌다. 과거 캐나다에서는 인디언, 이누이트족, 유럽인과 캐나다 원주민 혼혈인 메티스 등을 격리해 기숙학교에 집단 수용한 뒤 백인 사회 동화를 위한 언어 및 문화 교육을 ... 폈으며 열악하고 엄격한 훈육 아래 육체적, 정신적, 성적 학대 등의 심각한 인권 침해 행위가 벌어졌다. 최근 가톨릭교회가 운영한 원주민 기숙학교에서 어린이 유해가 수백 구씩 잇따라 발견되면서 캐나다 사회에 큰 충격을 던졌다. 이에 ...

    한국경제 | 2021.07.07 08:42 | YONHAP

  • thumbnail
    방배동 고급 빌라 `서래아코` 주거 공간 물량 공급

    ... 물량을 공급해 수요자 관심을 모으고 있다. 서래아코는 스페인 건축가 Cristina Felipe가 건축에 참여하여 유럽감성을 느낄 수 있는 고급스러운 인테리어와 자연친화적 오픈형 설계가 돋보인다. 특히 각 세대에 따른 복층 및 테라스 ... 7호선, 9호선, 고속버스터미널이 인접한 교통여건까지 누릴 수 있다. 방배동 고급빌라 `서래아코`는 신세계백화점, 카톨릭성모병원, 국립중앙동서관 등 생활편의 시설이 근접해 있으며, 인근에 몽마르뜨공원, 서리플공원, 반포천, 한강시민공원 ...

    한국경제TV | 2021.07.05 17: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