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1,4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나치 아우슈비츠 생존자 수용번호 '70072'에 입맞춘 교황

    ... 생체 실험 대상이 되기도 했다. 1945년 종전 후 막시모비치는 부모의 생사를 알지 못하는 상황에서 폴란드의 한 가톨릭 신자 가정에 입양됐다. 이후 18세가 된 1960년대 초 연락이 두절됐던 친모와 극적으로 재회해 화제가 됐다. ... 거주하는 헝가리계 유대인 작가 에디트 브루츠크(89)의 자택을 깜짝 방문해 눈길을 끌었다. 독일 나치는 아우슈비츠 수용소의 유대인 100만 명을 비롯해 유럽 점령지역에서 600만 명의 유대인을 학살한 것으로 알려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5.27 02:14 | YONHAP

  • thumbnail
    [보이는 경제 세계사] 과학에도 경제원리가 작용할까

    코페르니쿠스는 폴란드 출신 천문학자 겸 가톨릭 사제였는데 평생 지동설을 연구했다. 코페르니쿠스가 살던 시대에는 망원경이 변변찮아서 육안으로 천체를 관찰하는 데 한계가 있었다. 따라서 그의 지동설은 과학적으로 입증된 게 아니라 직관적인 ... 교수는 《근대과학의 기원》에서 16~17세기 과학 발전을 18~19세기 산업혁명에 빗대 과학혁명이라고 명명했다. 유럽이 근대로 진입한 결정적 요인은 르네상스나 종교개혁이 아니라 과학혁명이라는 게 버터필드의 요지였다. 패러다임 개념을 ...

    한국경제 | 2021.05.24 09:01 | 오형규

  • thumbnail
    종교계 단체들 "국제사회가 미얀마 사태해결에 나서라"

    ... 폭력에 국제사회가 적극 대응할 것을 촉구하고 나섰다. 미얀마 민주주의를 위한 불교행동과 원불교시민사회네트워크, 가톨릭의 '프란치스칸 JPIC', 종교 간 연대체인 국제기후종교시민(ICE) 네트워크는 13일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기자회견을 ... 212개 종교단체가 동참했다고 밝혔다. 서명자 중에는 미국의 비구보디 스님, 영국 출신의 비구니 텐진 팔모, 유럽불교연합 제임스 크레웰 대표 등이 포함됐다. 이들 단체는 서명지를 주한 미국·중국대사관에 우편으로 보낼 계획이다. ...

    한국경제 | 2021.05.13 12:39 | YONHAP

  • thumbnail
    액상담배 니코틴 없어 괜찮다?…"달콤한 향이 청소년 흡연 유혹"

    ... 일반적이다. 전문가들은 이 같은 ‘향’을 문제로 꼽았다. 한국금연운동협의회 회장을 맡고 있는 이강숙 가톨릭대 의대 교수는 “호기심을 자극하는 액상형 전자담배는 청소년의 ‘첫 담배’가 될 가능성이 ... 이외의 인공 천연향을 비롯해 딸기, 포도, 오렌지 등을 포함한 향료를 담배에 첨가하지 못하도록 규제하고 있다. 유럽연합(EU) 캐나다 브라질 등도 특정한 향이 나는 담배 제조 및 판매를 금지한다. 국내에서는 가향담배에 대한 법적 ...

    한국경제 | 2021.05.12 17:18 | 최한종

  • thumbnail
    니코틴 없어서 괜찮다?…"전자담배 달콤한 향이 청소년 유인"

    ... 전문가들은 이 같은 '재미있는 향'이 문제라고 말한다. 한국금연운동협의회 회장을 맡고 있는 이강숙 가톨릭대 의대 교수는 "호기심을 자극하는 액상형 전자담배는 청소년의 '첫 담배'가 될 가능성이 높아 ... 이외의 인공 천연향을 비롯해 딸기, 포도, 오렌지 등을 포함한 향료를 담배에 첨가하지 못하도록 규제하고 있다. 유럽연합(EU) 캐나다 브라질 등도 특정한 향이 나는 담배 제조 및 판매를 금지한다. 한편 국내에서는 가향담배에 대한 ...

    한국경제 | 2021.05.12 15:39 | 최한종

  • thumbnail
    [Travel Abroad] 다시 여행을 꿈꾼다…스페인 말라가

    ... 특히 요새가 최고의 명소로 손꼽히는 이유는 빼어난 절경 때문이기도 하지만, 15세기까지 이곳에서 가쁜 숨을 내쉬며 가톨릭 세력을 막아내려던 이슬람 세력의 발자취가 곳곳에 남아있기 때문이다. 안테케라는 1년 동안 매달 다른 주제로 축제를 ... Antequera) 자연 보호지역이 있다. 이곳은 안달루시아 평원의 석회암이 물에 녹아 형성된 카스트스 지형으로, 유럽에서 보기 힘든 경관을 보여준다. 2억만년 전에 바다에 있던 석회암 지대가 침식을 받아 형성된 이곳은 인상적인 경관 ...

    한국경제 | 2021.05.08 07:30 | YONHAP

  • thumbnail
    [보이는 경제 세계사] 해리 포터와 연금술, 미신일까 과학일까?

    ... 베스트셀러다. 등장인물이나 에피소드, 상황 설정 등은 단순히 작가가 공상해서 만든 게 아니다. 영국에서 내려오는 전설, 북유럽 신화와 고대·중세의 연금술, 고딕소설, 모험담 등이 작품에 두루 녹아 있다. 《해리 포터》 시리즈를 ... 만든 불로신단도 연금술의 일종이었다. 그러나 시대가 흐르면서 연금술은 점차 비밀스러운 기술로 변질됐다. 특히 가톨릭 수도사들이 연금술에 빠져들자 교황 요한 22세는 “만들어 낼 수 없는 것을 약속하는 자들”이라며 ...

    한국경제 | 2021.05.03 09:00 | 오형규

  • thumbnail
    스페인독감 때 빈자들 치료한 베네수엘라 의사, 복자 반열에

    ... 에르난데스 시복 20세기 초 스페인독감이 창궐했을 때 가난한 이들을 치료했던 베네수엘라 의사가 사후 100여 년 만에 가톨릭 복자(福者) 반열에 올랐다. 30일(현지시간) 베네수엘라 수도 카라카스에서 '빈자들의 의사'로 불리며 널리 존경받아온 ... TV로 생중계돼 베네수엘라 국민이 함께 지켜봤다. 베네수엘라 북동부 트루히요 출신인 에르난데스는 베네수엘라와 유럽 여러 곳에서 의술을 공부한 후 연구와 진료에 매진했다. 가난한 이들에게는 돈을 받지 않고 치료를 해줬으며, 스페인독감이 ...

    한국경제 | 2021.05.01 07:40 | YONHAP

  • thumbnail
    신입생 미달 충격에 대구·경북 대학들 구조조정 활발

    ... 정원에는 변동이 없다"고 말했다. 계명대는 미국학과를 비롯한 7개 학과 학생 모집을 중단하고, 독일어문학전공과 유럽학전공을 독일유럽학과로 통합하는 등 10개 학과를 5개 학과로 조정했다. 아르텍 칼리지(Artech College) ... 과로 배분돼 총 정원 변동은 없다고 학교 측이 밝혔다. 두 대학과 비교해 신입생 미달 폭이 컸던 대구대와 대구가톨릭대는 더 강도 높은 구조 개혁에 들어갔다. 대구대는 유럽문화학과와 스마트시스템공학과(계약학과) 모집을 중지하고...

    한국경제 | 2021.04.27 11:55 | YONHAP

  • thumbnail
    주벨기에한국문화원, 서울 40년 역사 조명 사진전 개최

    주벨기에유럽연합 한국문화원(원장 김재환)은 8일부터 내달 21일까지 한국의 수도 서울의 역사를 조명하는 사진전 '서울에서 살으렵니다(Mega Seoul, 4 decades)'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KOFICE)의 ... 이야기한다. 27일에는 독일 베를린 자유대학 철학박사인 김혜영 박사가 '자기로서의 우리'라는 주제로, 30일에는 벨기에 가톨릭 루벤대학에서 수학하고 있는 강영지 박사가 서울과 한국의 종교건축에 대해 강연한다. 이번 전시는 현지 방역 지침에 ...

    한국경제 | 2021.04.08 23:0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