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01-110 / 55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여진구, 권해효-장영남에 칼 뽑았다

    ... 제공) 지난 19일 방송된 tvN 월화드라마 '왕이 된 남자' 13회에서는 광대 하선(여진구 분)이 반정 세력들의 악행에 직접 칼을 뽑아 들며 심장 쫄깃한 긴장감을 자아냈다. 신치수(권해효 분)는 정체를 들킨 하선에게 도승지 이규(김상경 분)를 제거하고 용상의 주인을 바꾸겠다고 으름장을 놓았다. 하선은 친국(임금이 중죄인을 직접 국문하는 제도)을 열도록 종용하는 신치수에게 “우선 달래(신수연 분)가 무사한 지 봐야겠다”고 조건을 달았다. 이에 신치수는 하선을 ...

    한국경제TV | 2019.02.20 07:17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여진구, 신수연 두고 협박하는 권해효에게 무릎 꿇었다

    ... 웃음을 지었다. 하선은 “내 누이 달래(신수연 분)의 손끝 하나라도 건드리면 네놈의 목숨은 온전치 못할 거다”고 말했다. 그런 하선에게 신치수는 “누이를 살릴 방도를 알려주겠다”며 국정농단을 빌미로 이규(김상경 분)을 처단하라고 말했고, 하선은 누이를 먼저 봐야겠다고 말했다. 이에 신치수는 “그럼 일단 무릎을 꿇어라”고 협박했고, 하선은 누이 때문에 무릎을 꿇었다. 그러자 신치수는 “친국하는 자리에 ...

    스타엔 | 2019.02.19 22:13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여진구, 권해효에 정체 자진 고백

    ... 하선(여진구 분)은 간신 신치수(권해효 분) 앞에서 자신이 광대라는 사실을 밝혔다. 용상을 둘러 싼 한 치 앞도 예측할 수 없는 정쟁이 예고됐다. 구사일생으로 살아나 중전 소운(이세영 분)과 함께 궁으로 돌아 온 하선은 도승지 이규(김상경 분)와 함께 백성을 위한 정치를 해 나갔다. 명나라와 후금 사이에서 중립 외교를 펼치는가 하면 대동법 시행을 앞두고 저잣거리로 거둥(擧動: 임금의 나들이)을 나가 백성의 이야기를 직접 들었다. 나아가 하선은 “지금까지 간직해 ...

    텐아시아 | 2019.02.19 08:24 | 김지원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여진구, 결국 광대 정체 탄로..풍전등화 용상 지킬 수 있을까

    ... 앞에서 자신이 광대라는 사실을 밝혀 강렬한 충격을 선사했다. 이에 용상을 둘러 싼 한 치 앞도 예측할 수 없는 정쟁이 예고돼 긴장감을 폭발시킨다. 구사일생으로 살아나 중전 소운(이세영 분)과 함께 궁으로 돌아 온 하선은 도승지 이규(김상경 분)와 함께 백성을 위한 정치를 해 나갔다. 명나라와 후금 사이에서 중립 외교를 펼치는가 하면 대동법 시행을 앞두고 저잣거리로 거둥(擧動: 임금의 나들이)을 나가 백성의 이야기를 직접 들었다. 나아가 하선은 “지금까지 ...

    스타엔 | 2019.02.19 08:12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여진구, 권해효에 정체 커밍아웃

    ... 앞에서 자신이 광대라는 사실을 밝혀 강렬한 충격을 선사했다. 이에 용상을 둘러 싼 한 치 앞도 예측할 수 없는 정쟁이 예고돼 긴장감을 폭발시킨다. 구사일생으로 살아나 중전 소운(이세영 분)과 함께 궁으로 돌아 온 하선은 도승지 이규(김상경 분)와 함께 백성을 위한 정치를 해 나갔다. 명나라와 후금 사이에서 중립 외교를 펼치는가 하면 대동법 시행을 앞두고 저잣거리로 거둥(擧動: 임금의 나들이)을 나가 백성의 이야기를 직접 들었다. 나아가 하선은 “지금까지 간직해 ...

    한국경제TV | 2019.02.19 07:26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여진구, 백성들 곁에서 성군의 면모 발산!

    ... 남자’ 여진구가 민생 탐방에 나선다. 본격적으로 성군 길을 걷고 있는 여진구의 행보에 더욱 귀추가 주목된다. ‘왕이 된 남자’측이 12회 방송을 앞둔 18일, 여진구(광대 하선 역)가 김상경(도승지 이규 역)과 함께 백성들과의 대화를 위해 직접 저잣거리로 나선 모습을 공개해 이목을 끈다. 지난 방송에서는 하선과 이규가 궁노출신인 주호걸(이규한 분)에게 재능만 보고 관직을 주는가 하면 과거 시험에 귀천을 없애는 파격적인 모습이 그려졌다. ...

    스타엔 | 2019.02.18 17:29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여진구, 정체 탄로→'변란' 까지..숨통 옥죄는 쌍방 위기

    ... 수 있다면 무엇인들 못 드리겠습니까?”라며 노골적인 역심을 드러내고 있다. 이어 범차와 사신단이 편전에 들이닥치는 모습이 그려진다. 특히 범차는 비어 있는 용상을 보고 외교적 결례를 꼬집으며 분개하고, 이와 동시에 도승지 이규(김상경 분)가 “이 땅에서 또 다시 변란이 일어날 수도 있다”고 말하고 있어 위기감이 가파르게 치솟는다. 한편 궁궐에 돌아온 하선의 모습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비장한 분위기 속에서 옥쇄를 찍는 하선에게서 임금의 ...

    스타엔 | 2019.02.18 12:20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여진구, 정체 탄로 날 위기에 “지금까지 인연 끊어내야 할 때”

    ... “제가 용상에 오를 수 있다면 무엇인들 못 드리겠습니까?”라며 노골적인 역심을 드러내고 있다. 이어 범차와 사신단이 편전에 들이닥친다. 범차는 비어 있는 용상을 보고 외교적 결례를 꼬집으며 분개한다. 도승지 이규(김상경 분)가 “이 땅에서 또 다시 변란이 일어날 수도 있다”고 말하고 있어 위기감이 가파르게 치솟는다. 궁궐에 돌아온 하선의 모습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비장한 분위기 속에서 옥쇄를 찍는 하선에게서 임금의 위엄이 ...

    텐아시아 | 2019.02.18 09:31 | 김지원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여진구, 정체 탄로 이어 변란까지 '숨통 옥죄는 쌍방 위기'

    ... 용상에 오를 수 있다면 무엇인들 못 드리겠습니까?”라며 노골적인 역심을 드러내고 있다. 이어 범차와 사신단이 편전에 들이닥치는 모습이 그려진다. 특히 범차는 비어 있는 용상을 보고 외교적 결례를 꼬집으며 분개하고, 이와 동시에 도승지 이규(김상경 분)가 “이 땅에서 또 다시 변란이 일어날 수도 있다”고 말하고 있어 위기감이 가파르게 치솟는다. 한편 궁궐에 돌아온 하선의 모습이 이목을 집중시킨다. 비장한 분위기 속에서 옥쇄를 찍는 하선에게서 임금의 위엄이 느껴지는 ...

    한국경제TV | 2019.02.18 08:20

  • thumbnail
    '왕이 된 남자', 뭉치면 시너지 폭발

    ... 설레는 호흡은 한겨울 시청자들의 가슴에 봄을 불러왔다. 하지만 소운이 하선의 정체를 알게 된 뒤 이들의 달콤함은 변했다. 지난 방송 말미에는 목숨까지 내던진 두 사람의 절절한 모습이 시청자들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 하선·이규(김상경) 하선과 도승지 이규가 시청자들의 흥미를 높이고 있다. 가짜 임금 노릇을 하는 하선이 잘못할 때마다 이규는 호랑이 선생으로 변해, 뒤바뀐 군신 관계로 웃음을 선사한다. 하지만 하선에게서는 성군의 자질이 드러나고 진짜 임금 ...

    텐아시아 | 2019.02.17 08:38 | 김하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