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54441-454450 / 499,48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러 국가두마, ABM 탈퇴 규탄 성명 부결

    미국의 탄도탄요격미사일(ABM) 협정 일방탈퇴를 규탄하는 성명을 채택하려던 러시아 국가두마(하원)의 시도가 14일 표결로 무산됐다. 국가두마는 날 규탄 성명 채택을 위한 의원 투표를 실시했으나 찬성 182, 반대 16으로 부결됐다. 국가두마 성명 채택을 위해서는 최소 226명의 찬성 필요하지만 에 못미쳐 기각됐다. 규탄 성명 초안은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의 ABM 탈퇴 결정은 문명 국가간의 협조 정신에 위반되는 것"라는 등의 문구가 ...

    연합뉴스 | 2001.12.14 22:42

  • 동남아 3개국, 자국에 미군 파병 不願..IHT

    미국 아프가니스탄에 은 후속 테러전의 대상에 동남아시아를 포함시킬 것인 지 여부를 검토중인 가운데 지역 국가들은 미전투부대의 배치를 원치 않는다는 입장을 분명히 하고 있다고 인터내셔널 해럴드 트리뷴(IHT) 14일 보도했다. ... 필리핀도 미군 파병문제에 대해서는 마찬가지 입장이다. 지난달 워싱턴에서 개최된 양국 정상회담에서 조지 W. 부시 대통령은 필리핀 남부에 미군을 파병, 아부 사야프 반군과의 전투를 돕겠다고 제안했으나 글로리아 아로요 대통령를 즉각 ...

    연합뉴스 | 2001.12.14 21:26

  • "대선이후 총재직 양해야"..野 초선 회창 총재에 苦言

    한나라당 회창 총재는 14일 당 소속 초선 의원 40여명과 간담회를 갖고 당내 민주화 방안 등에 대한 의견을 들었다. 자리에서 의원들은 '대선 후 총재직 양''자유투표 보장''보수이미지 청산' 등 다양한 의견들을 쏟아냈다. 성헌 의원은 "제왕적 대통령의 폐해를 없애기 위해 대선 후 총재직을 양하는 게 바람직하다"고 제의했다. 김영춘 의원은 "당내 민주화를 루기 위해 의원총회를 최고 의사결정 기구로 만들어야 한다"고 주장했고 오세훈 ...

    한국경제 | 2001.12.14 21:07

  • 파월, "美 ABM탈퇴는 러시아와 조율된 것"..텔레그래프

    콜린 파월 미국 국무장관은 미국의 탄도탄요격미사일(ABM)협정 탈퇴는 과거에는 생각도 할 수 없었던 협력의 일환으로 러시아와 "조율된 것"라고 말했다고 영국 일간 데일리 텔레그래프가 14일 보도했다. 파월 장관은 취임후 영국신문으로서는 데일리 텔레그래프와 가진 첫 인터뷰에서 말하고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 자신의 결정을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대통령과 사전에 협의했다고 밝혔다. "파국을 예상했던 사람들은 미국과 러시아간에 군비경쟁 ...

    연합뉴스 | 2001.12.14 20:30

  • [辛차관 사표수리 배경] DJ, 의혹 더 커지기전에 진화

    김대중 대통령 14일 '진승현 게이트' 연루의혹을 받고 있는 신광옥 법무부차관의 사표를 즉각 수리한 것은 문책성 성격 강하다. 신 전 차관 청와대 민정수석비서관에 재직했을 당시 민원당사자와 수차례 접촉한 것은 문제가 있다는 시각의 반영이다. 동시에 번 사건의 진상을 성역없 철저하게 규명하겠다는 대통령의 확고한 의지도 담겨 있다. 검찰을 지휘하는 자리에서 수사가 진행되면 공정성 시비에 휘말릴 가능성 있다고 본 것이다. 관련 의혹 ...

    한국경제 | 2001.12.14 19:51

  • [시한폭탄 청년실업] '연수인턴제' 내년 도입 .. '정부대책 뭔가'

    임기를 1년여 앞두고 있는 김대중 대통령의 최대 역점 사업 중 하나가 바로 청년 실업문제 해결이다. 청년 실업대책을 위해 5천억원의 추가재원을 마련키로 한 것은 를 위해 확실한 "실탄"을 마련하겠다는 의지의 표현이다. 새로 확보된 재원은 크게 인턴사원제도와 현장체험활동(중활),직업훈련제 등 세가지 분야에 집중 투입된다. 인턴사원제란 인턴사원을 채용하는 기업에게 정부 재정에서 월 50만원씩, 3개월간 임금을 주고 정규직으로 전환되면 3개월치 ...

    한국경제 | 2001.12.14 17:51

  • 지방관가 '선거열풍' .. 울산 고위공직자들 출사표 속출

    ... 선거열풍에 휘말리고 있다. 울산시의 경우 단체장에 뜻을 두고 있는 고위 공직자들의 출사표가 속출하면서 공무원중 일부는 미 '줄서기'와 '줄대기'에 나서고 있다. 엄창섭 울산시 정무부시장과 박맹우 건설교통국장은 수개월전부터 울산시장 ... 단체장이나 유력당선자를 겨냥한 공무원들의 연줄잡기가 갈수록 심해지고 있다. 시민단체의 한 관계자는 "지방선거에 어 6개월후 대통령 선거가 열리면서 자칫 지방에서의 월드컵 준비가 소홀해질 수 있다"며 "특단의 대책을 마련하지 않으면 ...

    한국경제 | 2001.12.14 17:42

  • [시한폭탄 청년실업] 20대실업 30만명...취업난 10년 간다

    청년실업 문제가 시한폭탄으로 등장하고 있다. 전체 실업자에서 차지하는 20대 실업자 비중 40%를 훌쩍 넘어섰고 런 추세는 시간 갈수록 심화되고 장기화할 것이라는 분석도 나오고 있다. 통계청 14일 발표한 고용동향에 ... 감소한 67만1천명으로 조사됐다. 정부 역시 고교 및 대졸자등 청년 실업자 급증현상을 심각하게 보고 오는 17일 대통령 주재 국무회의에서 관련 대책을 마련할 방침이다. 대학생을 대상으로 중소기업에서의 취업예비 활동(중활)을 지원하거나 ...

    한국경제 | 2001.12.14 17:41

  • [辛차관 사표수리 배경] DJ, 의혹 더 커지기전에 진화

    김대중 대통령 14일 '진승현게이트' 연루의혹을 받고 있는 신광옥 법무차관의 사표를 즉각 수리한 것은 번 사건의 진상을 성역 없 철저하게 규명하겠다는 의지의 표현이다. 특히 신 차관은 지난 9월12일까지 1년7개월간 청와대 민정수석으로 재직하면서 사정업무를 총괄해온 핵심 측근이라는 점에서 더욱 그렇다. 김 대통령은 지난 12일 유럽순방을 마치고 귀국한 직후 김학재 민정수석으로부터 '진승현씨로부터 1억원을 받았다'는 신 차관 관련 의혹에 대한 ...

    한국경제 | 2001.12.14 17:41

  • 美 ABM탈퇴 .. 군비경쟁 재연될듯

    조지 W 부시 미국 대통령 13일 1972년 구소련과 체결한 탄도탄요격미사일(ABM) 협정에서 탈퇴하겠다고 선언함에 따라 전세계 군비경쟁 재연될 것이란 우려가 커지고 있다. 특히 중국 인도 파키스탄 등의 핵무기 개발경쟁을 ... 지지기반인 군산복합체의 로비가 일정부분 작용했던 것으로 보인다. 보잉 록히드마틴 등 군수업체들은 미·소간 냉전 종식된 후 내리막 길을 걸어왔다. 특히 뉴욕테러로 미국내 안보위기가 고조되고 있는 시점 협정탈퇴의 결정적인 계기가 ...

    한국경제 | 2001.12.14 17: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