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51-160 / 22,65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이재용이 꿈꾸는 '승어부'…출발점은 'BC' 강화와 사업 개편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의 핵심 미래 사업으로 바이오(bio), 차세대 통신(6G), 시스템 반도체(chip)가 꼽힌다. 이 회장은 부회장 시절부터 이들 미래사업에 대한 전략을 고민하고 중요한 고비 때마다 투자를 결정했다. 회장에 오른 만큼 미래 사업에 더 강한 드라이브를 걸 것으로 예상된다. 비핵심 계열사와 사업부에 대해선 매각 및 합병 같은 과감한 사업구조 재편이 이뤄질 것이란 전망도 나온다. JY가 직접 챙기는 미래사업 삼성 고위 관계자는 28일 ...

    한국경제 | 2022.10.28 18:33 | 황정수/한재영/김형규

  • 이재용 회장 첫 행보는 '상생'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취임 후 첫 행보로 광주광역시에 있는 협력사를 방문했다. 상생 경영을 통해 삼성의 경쟁력을 높이는 동시에 ‘국민과 세계인이 사랑하는 기업’을 만들겠다는 의지를 나타낸 것이란 분석이다. 이 회장은 28일 광주에 있는 삼성전자 1차 협력사 디케이를 찾았다. 1994년부터 삼성전자에 생활가전용 철판 가공품을 공급해 온 이 회사 매출(작년 2052억원)은 지난 27년간 287배 불어났다. 이 회장은 이 자리에서 ...

    한국경제 | 2022.10.28 18:29 | 황정수/정지은

  • thumbnail
    '강한' 삼성의 밑거름은 협력사…미래 동행·상생으로 '함께 성장'

    1994년 7억5000만원에서 지난해 2152억원. 광주 가전 중소기업 디케이(DK)의 지난 27년간 매출 변화다. 이 기간 287배 불어났다.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취임 이튿날인 28일 방문한 이곳은 삼성전자와의 거래를 통해 눈부시게 성장한 대표적 ‘상생 기업’으로 꼽힌다. 이 회장은 디케이처럼 ‘같이 나누고 함께 성장하는’ 기업을 꾸준히 발굴하겠다는 의지를 나타냈다. ‘상생 경영’은 ...

    한국경제 | 2022.10.28 18:08 | 정지은

  • 2016년 하만 이후 멈춘 M&A…이르면 연말 재시동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취임하면서 삼성전자가 인수합병(M&A)에 본격 나설 것이라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2016년 미국 하만 인수 후 멈춘 삼성전자의 공격적인 M&A가 6년여 만에 다시 시동을 거는 모양새다. 28일 경제계에 따르면 삼성전자 안팎에선 이르면 연말, 늦어도 내년 초에는 M&A 관련 움직임이 있을 것이란 얘기가 나오고 있다. 신성장동력 발굴을 위해 M&A를 우선적으로 검토할 것이라는 분석이다. 올 들어 ...

    한국경제 | 2022.10.28 18:07 | 정지은

  • thumbnail
    이재용 "파이팅" 제안, 협력사 직원들 "삼성"으로 화답

    회장 승진 하루 만에 광주에서 첫 '상생 협력' 발걸음 승진 후 첫 행보로 28일 광주 협력사를 찾은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은 "파이팅이라도 할까요"라며 협력사 직원들과 함께한 기념사진 촬영 분위기를 이끌었다. 협력회사 임직원 50여 명은 "파이팅" 앞에 "삼성"을 앞세우며 한목소리로 화답했다. 이날 광주 광산구 평동산업단지에 있는 삼성전자 협력회사 디케이(DK)에서 이 회장의 ...

    한국경제 | 2022.10.28 16:13 | YONHAP

  • thumbnail
    회장 이재용의 첫 행보는 상생…"협력사 잘 돼야 삼성도 잘 된다"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취임 후 첫 행보로 28일 협력회사 '디케이'를 방문했다. 이 회장이 취임 후 첫 행보로 상생협력 현장을 선택한 건데, 평소 '같이 나누고 함께 성장하는 것이 세계 최고를 향한 길'이라며 동행 철학을 강조해 온 이 회장의 의중이 반영됐다는 게 회사측의 설명이다. 이날 이 부회장이 찾은 '디케이'는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와 28년간 함께 해 온 협력회사다. 1993년 광주광역시에서 사업을 시작한 디케이는 1994년삼성전자와 ...

    한국경제TV | 2022.10.28 14:41

  • thumbnail
    이재용, 회장 승진 후 첫 행보로 광주 협력사 택한 이유는

    '뉴삼성' 한 축으로 미래 동행…"상생은 성장전략 관점서 접근해야"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28일 회장 승진 후 첫 공식 행보로 광주 지역에 위치한 협력회사 방문을 택한 것은 평소 지론인 '사회와의 동행'을 강조하기 위한 것으로 풀이된다. 전날 이사회 의결 이후에도 '부당합병·회계부정' 의혹 사건의 재판에 출석했을 정도로 여전히 사법 리스크가 남아 있는 데다 삼성에 대한 일각의 부정적인 인식을 해소하기 위해서는 사회적 책임(CSR)을 더 강화해야 ...

    한국경제 | 2022.10.28 14:40 | YONHAP

  • thumbnail
    이재용 첫 행보는 '상생 현장'…"협력사 잘돼야 우리도 잘된다"

    28년간 거래한 광주 협력사 방문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28일 광주에 있는 협력회사를 방문했다. 전날 이사회 의결 이후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재판에 출석한 것을 제외하면 사실상 회장 취임 후 첫 공식 행보다. '상생 협력' 현장을 첫 행보로 선택한 것은 "같이 나누고 함께 성장하는 것이 세계 최고를 향한 길"이라는 이 회장의 동행 철학이 반영된 것으로 풀이된다. 이 회장은 이날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에 냉장고와 세탁기, 건조기 등의 철판 ...

    한국경제 | 2022.10.28 14:40 | YONHAP

  • thumbnail
    삼성 손잡고 매출 287배 껑충…'이재용 회장' 처음 찾은 곳

    이재용 삼성전자 신임 회장(사진)이 첫 행선지로 광주를 택했다. 협력사·지역사회와 더불어 성장하는 삼성을 강조한 만큼 '상생'에 힘을 싣자는 취지의 행보다. 삼성전자는 28일 이재용 회장이 광주광역시에 위치한 '디케이(DK)' 생산 현장을 찾았다고 밝혔다. 디케이는 삼성전자와 28년간 함께 해온 협력사다. 냉장고·세탁기·건조기·에어컨 등 철판 가공품을 공급한다. 이 ...

    한국경제 | 2022.10.28 14:40 | 김은지

  • 이재용 회장 취임 첫 행보, '상생현장' 방문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은 28일 광주광역시에 있는 협력회사 '디케이'를 방문했음 "같이 나누고 함께 성장하는 것이 세계 최고를 향한 길"이라며 동행 철학을 강조해 온 이 회장이 취임 후 첫 행보로 상생협력 현장을 가장 먼저 찾은 것임 '디케이(DK)'는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와 28년간 함께 해 온 협력회사임 1993년 광주광역시에서 사업을 시작한 디케이는 1994년 삼성전자와 거래를 시작하며 생활가전사업부에 냉장고·세탁기·건조기·에어컨 등의 철판 ...

    한국경제 | 2022.10.28 14:40 | WISEPRE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