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41-250 / 22,4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삼성전자, 반도체·스마트폰·가전…한국 수출의 17.7% 담당

    ... 전략으로 기술 및 제품력을 강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시스템LSI 사업은 모바일용 반도체 사업에서 차량용 반도체 사업으로 확장을 추진 중이다. 선행 공정을 개발하며 제품 차별화 및 파운드리 공급처 다변화에 나서고 있다.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적극 키우겠다고 선언한 파운드리사업도 기술 개발에 투자하며 사업을 확장하는 단계다. 스마트폰, 생활가전 등을 아우르는 DX(디바이스경험)부문의 수출 기여도도 높다. 삼성전자는 2019년 세계 최초 5G(5세대) ...

    한국경제 | 2022.12.04 17:17 | 정지은

  • thumbnail
    이재용, 회장 취임 후 첫 해외 출장…1년 만에 UAE 재방문

    UAE 대통령 주최 비공개 포럼 참석 전망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중동 출장길에 올랐다. 10월 27일 회장 취임한 이후 첫 해외 출장이다. 4일 재계에 따르면 이 회장은 이날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 방문을 위해 출국했다. 이번 출장과 관련한 자세한 일정은 알려지지 않았으나, 이 회장은 UAE의 무함마드 빈 자예드 알 나흐얀 아부다비 대통령을 만날 것으로 관측된다. 이 회장은 그동안 UAE 리더들과 돈독한 관계를 유지해왔다. 이 ...

    한국경제 | 2022.12.04 16:51 | YONHAP

  • thumbnail
    삼성전자, 이르면 내일 인사…'3040 젋은 리더' 발탁 무게

    삼성전자가 이번주 사장단 인사와 임원 인사, 조직 개편을 단행한다. '뉴삼성' 비전을 담아 젊은 리더가 대거 발탁될 것이라는 기대가 나온다. 4일 재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이르면 5일 또는 6일 사장단 인사에 나선다. 이어 임원 인사와 조직 개편을 순차적으로 진행하고 이달 중순 글로벌 전략회의를 열고 내년 사업계획을 논의할 전망이다. 이미 이달 초부터 퇴임 대상 임원에게 개별적으로 재계약 불가 통보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룹...

    한국경제 | 2022.12.04 13:23 | 오세성

  • thumbnail
    삼성전자, 이르면 내일 인사…이재용 '뉴삼성' 뒷받침할 인재는

    투톱 구축 1년, 큰 틀 변화 없겠지만 30~40대 젊은 리더 대거 발탁할 듯 삼성전자가 이번주 사장단 인사와 임원 인사, 조직 개편을 순차적으로 단행한다.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취임 후 처음 단행되는 인사인 만큼 '뉴삼성' 비전을 구체화하는 메시지를 담을 것이라는 기대가 커지고 있다. 4일 재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이르면 5일 또는 6일 사장단 인사를 하고, 이어 임원 인사와 조직 개편을 순차적으로 할 것으로 관측된다. 이달 중순에는 글로벌 ...

    한국경제 | 2022.12.04 13:00 | YONHAP

  • thumbnail
    "수조원 줄테니 제발…" 삼성전자에 쏟아지는 러브콜 [황정수의 반도체 이슈 짚어보기]

    ... 준공 목표로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에 건설 중인 공장에서 '생산설비 반입식'이 열리기 때문이다. 이 행사는 반도체를 생산할 필요한 핵심 설비를 공장에 넣는 행사로 착공식과 준공식 못지않은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이 2021년 1월4일 새해 첫 현장경영으로 '평택 2공장 생산설비 반입식'을 택했을 정도다. TSMC 생산설비 반입식의 참석자 면면을 보면 대만계 커넥션이 눈에 띈다. 모리스 창은 대만, 미국 이중국적자다. ...

    한국경제 | 2022.12.03 13:05 | 황정수

  • thumbnail
    서훈 심문 10시간 만에 종료…박근혜 기록 경신(종합2보)

    ... 실장 측의 치열한 공방으로 심문은 10시간 6분 동안 이어졌다. 이는 1997년 영장심사 제도가 도입된 이래 최장 기록이다. 기존 최장이었던 2017년 3월 박근혜 전 대통령의 8시간 40분, 역대 2위였던 2020년 6월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의 8시간 30분을 넘어섰다. 서 전 실장은 해양수산부 공무원 고(故) 이대준 씨가 북한군에 피살된 이튿날인 2020년 9월 23일 오전 1시께 열린 관계 장관회의에서 이씨 피격 사실을 은폐하기로 하고 관계부처에 관련 ...

    한국경제 | 2022.12.02 20:48 | YONHAP

  • thumbnail
    [속보] 서훈 구속 심문 10시간 만에 종료…'역대 최장'

    ... 실장 측의 치열한 공방으로 심문은 10시간 6분 동안 이어졌다. 이는 1997년 영장심사 제도가 도입된 이래 최장 기록이다. 기존 최장이었던 2017년 3월 박근혜 전 대통령의 8시간 40분, 역대 2위였던 2020년 6월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의 8시간 30분을 넘어섰다. 서 전 실장은 해양수산부 공무원 고(故) 이대준 씨가 북한군에 피살된 이튿날인 2020년 9월 23일 오전 1시께 열린 관계 장관회의에서 이씨 피격 사실을 은폐하기로 하고 관계부처에 관련 ...

    한국경제 | 2022.12.02 20:13 | 차은지

  • thumbnail
    삼성 '유리천장' 뚫고 여성 CEO 나오나…연말인사에 쏠리는 눈

    올 연말 삼성그룹 임원 인사에서 비(非)오너 가문 출신의 여성 최고경영자(CEO)가 처음 탄생할 것인지에 눈길이 쏠린다. 1일 업계에 따르면 삼성그룹은 이달 초 사장단과 임원 인사를 차례로 단행할 예정이다. 이재용 회장 취임 후 첫 인사인 만큼 거기에 담길 이 회장의 '메시지'에 주목하는 분위기다. 비(非)오너 가 출신의 최초 여성 CEO 탄생 여부도 그중 하나다. 앞서 지난달 LG그룹은 4대 그룹사 중 최초로 여성 임원을 계열사 ...

    한국경제 | 2022.12.01 20:00 | 김은지

  • thumbnail
    '성탄절 특사' 검토 착수…MB·김경수 포함되나

    ... 정부의 전례에 비춰봤을 때 성탄절이나 신년을 계기로 사면이 이뤄질 것이라는 관측에 무게가 실린다. 정치권은 윤 대통령이 ‘정치인 사면’에 나설지 주목하고 있다. 지난 8월 광복절 사면은 정치인을 배제하고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등 경제인을 중심으로 이뤄졌기 때문이다. 사면 대상으로는 우선 이 전 대통령이 거론된다. 이 전 대통령은 뇌물 혐의 등으로 징역 17년형이 확정돼 2036년 만기 출소 예정이다. 윤 대통령은 지난 ...

    한국경제 | 2022.12.01 18:25 | 김인엽

  • thumbnail
    [취재수첩] 개미들이 '삼성생명법'을 외면하는 이유

    ... 금융투자업계에서는 이처럼 많은 주식이 시장에 풀리면 ‘오버행(대기 매물부담)’ 이슈로 삼성전자는 물론 주식시장 전체가 충격을 받을 것으로 우려한다. 600만 명에 달하는 삼성전자 주주에겐 큰 악재다. 삼성전자 역시 이재용 회장에서 ‘삼성물산→삼성생명→삼성전자’로 이어지는 지배구조가 흔들려 자칫 주인 없는 회사가 될 수 있다. 박 의원은 “삼성생명법은 개미들에게 오히려 좋은 ‘개미 ...

    한국경제 | 2022.12.01 17:30 | 오형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