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91-300 / 22,450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오늘 이병철 삼성 창업회장 35주기 추도식

    ... 창업회장의 기일(19일)이 토요일인 관계로 추도식이 하루 앞당겨 진행된다. 재계에 따르면 삼성을 비롯해 신세계, CJ, 한솔 등 범삼성 계열 그룹들은 올해도 시간을 달리해 용인 선영을 찾을 전망이다. 삼성에서는 호암의 손자인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을 비롯해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호암의 장손인 이재현 CJ그룹 회장은 아들 이선호 CJ제일제당 식품성장추진실장 등과 함께 오전에 용인 선영을 찾을 ...

    한국경제TV | 2022.11.18 07:08

  • thumbnail
    뉴욕증시, Fed 긴축 우려에 하락…전국 대체로 맑음 [모닝브리핑]

    ... 회담(고위급 회담) 및 단독 환담을 하고, 곧바로 왕세자 일행을 맞이하는 공식 오찬도 주재했습니다. 기존 청와대 영빈관을 일반 국민에게 개방하고 이를 대체할 시설을 마련하지 못한 상황에서 관저를 사실상 영빈관으로 사용한 셈입니다. ◆ 이재용·최태원·정의선 등 재계총수, 빈 살만과 협력강화 모색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등 국내 주요 기업 총수들이 어제 방한 중인 빈 살만 왕세자를 만나 사우디의 초대형 ...

    한국경제 | 2022.11.18 07:00 | 오정민

  • thumbnail
    이병철 삼성 창업회장 35주기…범삼성가 용인서 추도식

    ... 창업회장의 기일(19일)이 토요일인 관계로 추도식이 하루 앞당겨 진행된다. 재계에 따르면 삼성을 비롯해 신세계, CJ, 한솔 등 범삼성 계열 그룹들은 올해도 시간을 달리해 용인 선영을 찾을 전망이다. 삼성에서는 호암의 손자인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을 비롯해 홍라희 전 리움미술관장, 이부진 호텔신라 사장,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호암의 장손인 이재현 CJ그룹 회장은 아들 이선호 CJ제일제당 식품성장추진실장 등과 함께 오전에 용인 선영을 찾을 ...

    한국경제 | 2022.11.18 05:01 | YONHAP

  • thumbnail
    이재용·최태원·정의선 등 재계총수, 빈 살만과 협력강화 모색(종합)

    롯데호텔서 1시간30분 넘게 차담회…친목 다지고 다양한 의견 오가 670조원 네옴시티 등 각종 프로젝트 협력 폭넓게 논의 현대중공업 정기선 사장 "미래를 같이 한번 보도록 하자고 해"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등 국내 주요 기업 총수들이 17일 방한 중인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를 만나 사우디의 초대형 신도시 프로젝트 '네옴시티'를 비롯한 경제협력 방안을 광범위하게 논의했다. 재계에서는 ...

    한국경제 | 2022.11.17 22:32 | YONHAP

  • thumbnail
    빈 살만 '짧지만 강렬한 20시간'…제2중동붐 기대 남기고 출국

    ... 기업이 사우디 정부·기업·기관과 26개 프로젝트와 관련된 계약 및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총 사업 규모가 300억달러(40조원)로 추산된다. 이날 오후 5시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빈 살만 왕세자와 주요 기업인 차담회에는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과 최태원 SK그룹 회장,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김동관 한화솔루션 부회장, 정기선 현대중공업그룹 사장, 이재현 CJ그룹 회장,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 이해욱 DL(옛 대림)그룹 회장 등 국내 20대 그룹의 총수 ...

    한국경제 | 2022.11.17 20:55 | YONHAP

  • thumbnail
    이재용 등 재계 총수 총출동 "빈 살만과 차담"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등 국내 주요 기업 총수들이 17일 방한 중인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를 만나 사우디의 초대형 신도시 프로젝트 '네옴시티'를 비롯한 경제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이날 오후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빈 살만 왕세자와의 차담회에는 이재용 회장과 최태원 회장, 정의선 회장, 김동관 한화솔루션 부회장, 정기선 현대중공업그룹 사장, 이재현 CJ그룹 회장, 박정원 두산그룹 ...

    한국경제TV | 2022.11.17 20:06

  • thumbnail
    '670조 네옴시티' 보따리 푸는 빈 살만…재계 총수 총집합

    ... 논의 테이블에 올랐다. 이번 회동을 계기로 네옴시티 사업 수주가 급물살을 타면 '제2의 중동붐'이 일 것이란 기대가 커진다. 17일 업계에 따르면 빈 살만 왕세자가 이날 오후 열리는 차담회에 초청한 재계 총수는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이재현 CJ그룹 회장 △박정원 두산그룹 회장 △정기선 현대중공업그룹 사장 △김동관 한화그룹 부회장 △이해욱 DL그룹 회장 등 총수 8명이다. 이재현 회장, 박정원 회장, ...

    한국경제 | 2022.11.17 20:00 | 김은지, 노정동

  • thumbnail
    이재용·최태원·정의선 등 재계총수, 빈 살만과 협력강화 모색

    롯데호텔서 1시간30분 차담회…친목 다지고 다양한 의견 오가 670조원 네옴시티 등 각종 프로젝트 협력 폭넓게 논의 현대중공업 정기선 사장 "미래를 같이 한번 보도록 하자고 해"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정의선 현대차그룹 회장 등 국내 주요 기업 총수들이 17일 방한 중인 무함마드 빈 살만 사우디아라비아 왕세자를 만나 사우디의 초대형 신도시 프로젝트 '네옴시티'를 비롯한 경제협력 방안을 광범위하게 논의했다. 재계에서는 ...

    한국경제 | 2022.11.17 19:41 | YONHAP

  • thumbnail
    尹 "반도체 협력 강화"…네덜란드 총리 "긴밀한 유대관계"(종합)

    ... 뒤 언론 발표문을 통해 이같이 말했다. 윤 대통령은 "글로벌 반도체 공급망에서 핵심적인 위치를 차지하는 양국 간 반도체 분야의 협력은 글로벌 공급망 안정화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기대했다. 윤 대통령과 루터 총리는 회담에 앞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최태원 SK그룹 회장, 네덜란드 ASML의 피터 베닝크 CEO 등 양국 기업인들과 차담 시간을 가졌다. 이와 관련, 윤 대통령은 "글로벌 반도체 공급망 재편 과정에서 안정적인 반도체 공급망 관리를 위한 정부와 ...

    한국경제 | 2022.11.17 19:07 | YONHAP

  • thumbnail
    네옴·수소·철도…사우디 수십조 풀었다

    계속해서 산업부 정원우 기자와 이번 빈살만 왕세자 방한에 대해서 얘기를 나눠보겠습니다. 정 기자, 빈살만 왕세자를 만난 그룹 총수들 다시 한번 짚어주실까요. 이재용 삼성전자 회장과 빈살만 왕세자의 친분은 잘 알려져있기도 하죠. 지난 2019년에 이재용 당시 부회장이 주선해 만남을 가져었는데요, 이번에는 이재용, 최태원, 정의선 회장에다 김동관 한화 부회장, 이재현 CJ 회장, 박정원 두산 회장, 이해욱 DL 회장, 정기선 현대중공업 사장이 참석했습니다. ...

    한국경제TV | 2022.11.17 19: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