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41-50 / 97,263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쓰러진 에릭센, 핀란드전 MOM 선정…UEFA "빠른 회복 기원"(종합)

    ... 오늘 몇 분 동안 죽었다 살아났다"며 "의료진이 그를 또 죽게 놔두겠는가? 그렇지 않을 것"이라고 의견을 밝혔다. 영국 국민보건서비스(NHS) 자문 심장 전문의인 스콧 머레이 박사도 데일리 메일에 "선수 생활이 끝날 수 있다. 이탈리아에서는 심각한 심장 이상 증세를 보이는 선수가 스포츠에 참여하지 못하도록 법적으로 금지한다"고 전했다. 그는 "사전에 검사하더라도 (심정지가) 또 일어날 수 있다. 0.01%라도 재발의 우려를 배제할 수 없다"고 경고했다. /...

    한국경제 | 2021.06.13 12:00 | YONHAP

  • thumbnail
    中 강제노동 규탄 요구한 바이든, G7 견해차에 '대중국' 시험대(종합)

    ... 일대일로 대항용 '더 나은 세계재건'(B3W) 구상 출범 미 대중 압박 요구에 G7국가 간 이견…외신 "노골적 반중블록 경계 국가도 있어" CNN "두번째 세션 도중 불화 드러나…한때 실내 인터넷 전면 차단" NYT "독일·이탈리아·EU, 대중 무역·투자에 차질 생길까봐 우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지난 1월 취임 후 첫 해외 순방지인 영국의 주요 7개국(G7) 정상회의에서 대(對)중국 강공책을 몰아붙이고 있다. 지난 9일(현지시간) 영국 도착 후 '미국이 ...

    한국경제 | 2021.06.13 11:51 | YONHAP

  • thumbnail
    印모디, G7 정상에 "코로나19 백신 지재권 면제 지지" 촉구

    ... 제안했고 지난달에는 기간을 조금 더 구체화했다. 이에 미국의 조 바이든 행정부가 코로나19 지재권 면제를 지지한다고 밝혔지만, 영국, 호주 등 일부 국가와 제약 업계는 여전히 반대하는 상태다. G7 회원국은 미국·영국·프랑스·독일·이탈리아·캐나다·일본이지만 이번 회의에는 인도, 한국, 호주도 게스트로 초청됐다. 하지만, 모디 총리는 최근 인도의 코로나19 확산 상황이 심각해지자 영국 방문을 포기하고 화상으로만 참석했다. 모디 총리는 이날 연설에서 G7과 초청국이 최근 ...

    한국경제 | 2021.06.13 11:41 | YONHAP

  • thumbnail
    '힘내 형제!'…손흥민, 전 동료 에릭센에 '쾌유' 기원

    ... 에릭슨은 곧바로 의식을 잃었고, 곧바로 의료진이 투입돼 심폐소생술까지 펼치는 위급한 상황이 벌어진 뒤 가까스로 의식을 찾고 병원으로 이송됐다. 손흥민도 에릭센의 소식을 접하고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쾌유를 기원하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손흥민과 에릭센은 1992년생 동갑이다. 손흥민은 2015-2016시즌 토트넘으로 이적하면서 에릭센과 5시즌 동안 한솥밥을 먹었다. 에릭센은 지난해 1월 이탈리아 세리에A 인터 밀란으로 이적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3 11:18 | YONHAP

  • thumbnail
    G7, 개도국에 백신 10억회분 제공…日에는 "아닌 밤중 홍두깨"

    ... 지적했다. 마이니치는 "일본은 다른 G7 국가와 달리 국내 백신 접종이 부진하다"며 "영국의 표명에 따라 한층 부담을 지게 될 가능성이 커져 대응에 고심할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영국 옥스퍼드대 통계사이트 아워월드인데이터에 따르면 10일 기준으로 G7 각국의 1회 이상 백신 접종률은 캐나다 63.62%, 영국 60.53%, 미국 51.56%, 독일 47.19%, 이탈리아 46.47%, 프랑스 44.18%, 일본 12.60% 순이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3 10:51 | YONHAP

  • thumbnail
    11개국 31개 클럽…진정한 저니맨 아브레우 '현역 은퇴'

    ... 프로 생활을 시작한 아브레우가 경험한 국가는 우루과이, 아르헨티나, 스페인, 브라질, 멕시코, 이스라엘, 그리스, 파라과이, 에콰도르, 칠레, 엘살바도르 등 11개국이나 된다. 아브레우는 2017년 통산 26번째 클럽인 아우닥스 이탈리아노(칠레)에 입단하면서 '가장 많은 클럽을 거친 선수'로 인정을 받았고, 이듬해 4월 기네스북으로부터 인증서를 받았다. 아브레우는 이후로도 5개 클럽에서 계속 현역 생활을 이어가다 이번에 현역 은퇴를 선언했다. 그는 "26년 만에 ...

    한국경제 | 2021.06.13 09:56 | YONHAP

  • thumbnail
    토트넘 레비 회장 "케인 이적? 조건 안 맞으면 못 보내죠"

    ... "(경기장에서의) 승리도 중요하지만, 구단이 생존하는 게 더 큰 임무"라면서 "우리는 (갑부 구단주가 없는) 스스로 생존해야 하는 클럽이라는 점을 전제로 상식적으로 생각해야 한다"고 말했다. 토트넘은 이날 신임 단장으로 유벤투스(이탈리아)에서 수석 스카우트와 단장으로 10년 넘게 일한 파비오 파라티치를 선임했다고 발표했다. 레비 회장은 "파라티치가 곧 새 시즌 함께 할 선수와 이적시킬 선수를 분류하는 작업을 시작할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3 09:50 | YONHAP

  • thumbnail
    '부상 악재' 유로 2020…에릭센 의식 잃고, 카스타뉴는 안와골절

    ... 유럽축구선수권대회(이하 유로 2020)가 개막 초반부터 터져 나온 '부상 악재'로 팬들의 가슴을 놀라게 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1년 연기된 뒤 한국시간으로 12일 막을 올린 유로 2020은 이탈리아와 터키의 조별리그 A조 개막전(이탈리아 3-0승)을 시작으로 한 달의 대장정에 나섰다. 한국시간 13일 오전까지 조별리그 A조 2경기, B조 2경기가 치러진 가운데 위험한 부상 상황이 두 차례나 나오면서 팬들의 가슴을 철렁하게 ...

    한국경제 | 2021.06.13 09:00 | YONHAP

  • thumbnail
    "에릭센 사랑해"…벨기에 루카쿠, 결승골 넣고 '감동 세리머니'

    ... 유니폼을 입고 19경기에 출전해 22골 4도움을 펼치며 벨기에의 에이스임을 스스로 증명했다. 특히 루카쿠는 결승 골을 넣고 특별한 세리머니를 펼쳤다. 이날 경기에 앞서 진행된 덴마크와 핀란드의 B조 경기 도중 루카쿠와 인터 밀란(이탈리아)에서 한솥밥을 먹은 에릭센이 전반 42분께 핀란드 진영 왼쪽 측면 부근에서 갑자기 쓰러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갑자기 정신을 잃고 쓰러진 에릭센은 그라운드에서 의료진의 심폐소생술(CPR)까지 받은 뒤 병원으로 이송됐고, 다행히 의식을 ...

    한국경제 | 2021.06.13 07:17 | YONHAP

  • thumbnail
    프랑스오픈 3회전 권순우, 영국 노팅엄 트로피 챌린저 출전

    ... 올해 3월 카자흐스탄에서 열린 챌린저 대회 8강에서 마카치에게 0-2(2-6 1-6)로 졌던 권순우로서는 설욕 기회다. 이 대회 톱 시드는 리샤르 가스케(53위·프랑스)가 받았고, 3번 시드는 안드레아스 세피(98위·이탈리아), 4번 시드는 케빈 앤더슨(100위·남아공)에게 돌아갔다. 권순우는 앤더슨과 세피를 프랑스오픈 1, 2회전에서 물리친 바 있다. 올해 세 번째 메이저 대회인 윔블던은 28일 개막해 2주간 열전을 시작한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3 06:32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