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3081-123090 / 132,701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7顚8起 성공창업] 전업주부에서 88개 지사 거느린 미술학원사장 변신

    ... 명이 한 팀이었고 비용은 팀당 21만원으로 한 명당 7만원씩 받았다. 50팀에서 모두 1천만원의 매출이 올랐다. 교사 수당 4백50만원과 제반 경비를 빼도 3백만원 이상 순이익이 나왔다. "사업성도 좋고 미술 전공자들에게 일자리도 제공할 수 있어 일석이조라는 생각이 들더라고요." ◆성장의 날개를 달다 창업컨설팅 업체들이 운영하는 사이트 무료게시판에 '미술교육사업 창업기'를 올렸는데 문의전화가 빗발쳤다. 2001년 3월부터 4개월 만에 20개의 지사가 ...

    한국경제 | 2005.03.09 00:00

  • 빈곤해법 '성장-분배' 논란

    ... 제약이 크기 때문에 현실적으로 어렵다"며 "사회복지망에서 소외된 특정계층을 발굴해 중점 지원하는 전략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뉴라이트' 운동을 주도하고 있는 `자유주의연대'의 권혁철 정책위원장은 "경제활성화를 통해 성장을 이뤄내고 일자리를 창출하는 것이 빈곤문제의 근본해결책"이라며 "외환위기를 겪으며 실업 및 빈곤문제가 심화됐다는 사실을 역으로 해석하면경제활성화를 통해 빈곤문제를 상당 부분 해소할 수 있다"고 밝혔다. 권 정책위원장은 이어 "정규직 근로자의 소득증대와 비정규직 ...

    연합뉴스 | 2005.03.09 00:00

  • [인재가 기업의 희망] 삼성 ‥ 李회장이 직접 10시간 면접도

    ... 이름의 전담 지원조직이 설치돼 90여명의 인력이 배정돼 있다. 이들은 핵심인재의 크고 작은 집안 일과 차량 관리,해외 출장시 입출국 비자업무 처리 등 업무수행에 필요한 제반 지원활동을 펼치고 있다. 삼성은 또 가족을 고국에 두고 홀로 생활하고 있는 핵심인재들을 위해 해외에 있는 가족들의 대소사도 챙겨준다. 예를 들어 부인이 일자리를 원할 경우 글로벌 인사팀을 통해 즉각 직장을 마련해주기도 한다. 조일훈 기자 ji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5.03.09 00:00

  • 부산시,세계 최초 '유비쿼터스 도시' 건설 추진

    ... `U-Automotive'체제를 구축하며 11월에 열리는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정상회의에도 유비쿼터스 기술을 적용하기로 했다. `부산 U-시티'사업은 2010년까지 지역총생산 증대 8조~21조원을 비롯해 15만~16만개의 새 일자리 창출효과를 가져다 줄 것으로 KT가 실시한 맥켄지사의 컨설팅 결과에서 분석됐다. 관련산업 활성화 등 간접효과까지 감안하면 지역총생산 증가는 17조~36조원에 ,일자리 창출은 28만~61만개에 각각 이를 것으로 분석됐다고 부산시는 ...

    연합뉴스 | 2005.03.09 00:00

  • 유럽 지도자들, 여성의날 맞아 性평등 촉구

    유럽 지도자들은 8일 세계 여성의 날을 맞아고용과 임금에서 양성 평등 실현을 강조하고 성 차별 근절을 위한 기구를 설립하기로 했다. 주제 마누엘 바로수 유럽집행위원회 위원장은 유럽의회 연설에서 "여성은 쉽게일자리를 가질 수 있어야 하고 적절한 보수를 받아야 한다"며 "이는 사고 방식의 문제다. 여성 문제는 개선돼야 한다. 여성 고용률을 증가시키는 게 중요하다"고 밝혔다. 바로수 위원장은 2007년 문을 여는 성 차별 대책 기구는 연간 900만 ...

    연합뉴스 | 2005.03.09 00:00

  • 국가자격 '가맹상담사' 합격자 집단 연수거부

    ... 공정위측은 상담사제도가 시작단계인데다 관련법을 섣부르게 개정할 수없다며 합격자들이 올해안에 연수를 받지않을 경우 규정에 따라 자격증을 발급할 수없다는 입장이다. 공정위 관계자는 "이들은 관련법의 문제점을 지적하지만 사실은 일자리를 만들어 달라는 것"이라며 "다른 국가자격증과 마찬가지로 지금은 수요가 부족하지만 정착되면 상황이 나아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또 "합격생들의 주장 가운데 일부 타당한 것은 검토해서 법 개정때 감안하겠다"고 덧붙였다. ...

    연합뉴스 | 2005.03.09 00:00

  • 아르바이트, '서빙' 종로 - '사무보조' 여의도 최다

    서울 시내에서 아르바이트 일자리는 `서빙'의 경우 종로, `사무보조'는 여의도 지역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9일 아르바이트 전문포털 알바몬에 따르면 지난 1∼2월 등록된 서울지역 아르바이트 채용공고 4천666건을 직종과 업체 소재지별로 분석한 결과 커피숍이나 음식점의 `서빙' 채용공고는 종로.인사동 지역이 22.4%로 가장 많았다. 또 `사무보조'직은 여의도가 16.3%로 제일 많았으며, `서비스.판매'는 명동 15.0%, 신촌.이대앞 ...

    연합뉴스 | 2005.03.09 00:00

  • 美 군수시장 개방 확대 .. 대통령 헬기까지 외제

    ... 소송을 제기하는 등 법적 분쟁까지 빚어지고 있다. 하지만 미 국방부는 로켓 연료용 화학제품이 미국 내에서 생산되기만 하면 어느나라 기술을 들여다 쓰든지 문제가 될 수 없다는 입장이며 외국 방산업체들에 대한 시장 개방으로 미국 내 일자리까지 창출되고 있다고 일축하고 있다. 예컨대 유럽 최대의 방산회사인 EADS는 지난해 미시시피주에 헬기공장을 열었고 브라질 엠브레어사는 플로리다에 7만1천평의 군사첩보기 조립공장용 부지를 임대했다. 이런 덕분에 지난 2000-2003년 ...

    연합뉴스 | 2005.03.09 00:00

  • 상하이 여성들 `일자리 전쟁' 치열

    중국 최대경제도시 상하이(上海) 여성들의 `일자리 잡기' 경쟁이 점점 어려워지고 있다. 지난 6일부터 상하이에서 열린 `여성 취업박람회'에는 대학 이상의 학위를 가진 전문여성들이 쇄도해 성황을 이뤘다고 현지 언론들이 8일 전했다. 중국기업과 외자기업 등 38개의 기업에서 총 1천여개의 취직자리를 보장한 이번취업박람회는 중국 최초로 여성들만을 위한 일자리 소개 이벤트였다. 상하이 부녀연합회와 상하이 인재유한공사가 공동 주최한 이번 박람회는 행사 ...

    연합뉴스 | 2005.03.08 00:00

  • [인간개발硏 경제정책포럼] "기술혁신형 中企마다 교수 배치"

    ... 위해 창업 보증잔액을 올해 4천억원에서 2008년에 3조원 수준으로 늘릴 예정"이라며 "보증과 연계된 직접 투자도 실시해 올해 5백억원의 중소기업 주식과 회사채를 인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영기 원장은 "중소기업에서 양질의 일자리 창출이 가능하도록 공공 정책 및 공적 자원을 중소기업에 집중하는 국가적인 전략이 필요하다"며 "시장개혁의 초점도 출자총액제한 등의 문제보다 대·중소기업간 부당하도급 거래관행을 시정하는 데 둬야 한다"고 강조했다. 서정대 부원장은 ...

    한국경제 | 2005.03.0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