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3231-123240 / 128,6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주한 日기업인도 정부정책 '맹공'.. 산자부장관 간담회

    ... 일본 자동차가 불태워질 정도로 노조운동이 과격할 때 미국노동총연맹(AFLCIO)을 방문해서 그곳 관계자에게 "개별 사업장의 파업에 대한 입장은 어떤가"라고 물어본 적이 있다. 그 관계자는 "우리는 국가 경제 발전과 미국전체의 일자리 증가,풍요로운 수입 확보 등이 목적이므로 개별 기업의 운명 등 미시적인 측면에서 접근하는 것은 장기적으로 사태해결에 도움이 안된다"며 "정부와 산업계가 국가 전체의 산업발전을 생각해 보조를 맞춰가는 것이 필요하다"고 답했다. 한국에서도 ...

    한국경제 | 2003.05.30 00:00

  • [서민.중산층 생활안정을 위한 89개 시책]

    ◆제1분야:소득창출기반 강화 ▲과제1.. 일자리 창출과 창업지원을 통한 적극적 고용안정 . 청소년 직장체험 프로그램 추진 . 전직 지원서비스 활성화 . 장기실업자 및 여성의 자영업 창업지원 활성화 . 청년 무역인력 양성 . 벤처인력 인큐베이터 . 산업기술인력 전직지원 . e-비지니스 여성 사이버 아카데미 여성전문인력 양성 . 대학생 중소.벤처기업 현장활동(중활) 활성화 . 소상공인 창업 및 경영활동 지원 . 전업주부 재취업 지원사업 ...

    연합뉴스 | 2003.05.30 00:00

  • 美 `체감불황'은 높은 실업률 탓 .. WSJ

    ... 실업률이 동시에 유지되고 있는 것은 기업들의 생산성향상으로 인력을 줄이고 있는데다 여러 산업이 구조적 변혁기를 맞고 있기 때문이라고 풀이했다. 2001년 3월 경기침체(recession)가 시작된 이후 미국에서는 210만개의 일자리가사라졌고 최근에도 상황은 크게 나아지지 않고 있다. 노동시장의 실태를 구체적으로들여다 보면 내용은 더욱 좋지 않아 취업을 원했지만 구직을 포기한 사람이 920만명이나 되고 전일제 일자리를 구하지 못해 임시직으로 취업한 사람이 480만명으로 ...

    연합뉴스 | 2003.05.30 00:00

  • 주한 日기업인도 정부정책 '맹공'.. 산자부장관 간담회

    ... 자동차가 불태워질 정도로 노조운동이 과격할 때 미 국무부 프로젝트에 참여,미국노동총연맹(AFLCIO)을 방문해 "개별 사업장의 파업에 대한 입장은 어떤가"라고 물어본 적이 있다. 그곳 관계자는 "우리는 국가 경제 발전과 미국전체의 일자리 증가,풍요로운 수입 확보 등이 목적이므로 개별 기업의 운명 등 미시적인 측면에서 접근하는 것은 장기적으로 사태해결에 도움이 안된다"며 "정부와 산업계가 국가 전체의 산업발전을 생각해 보조를 맞춰가는 것이 필요하다"고 답했다. 한국에서도 ...

    한국경제 | 2003.05.30 00:00

  • 인턴취업 지원 인원.업종 확대

    청년층의 일자리를 확대하기 위해 인턴취업 지원대상 인원과 업종이 확대된다. 노동부는 30일 김진표 부총리 주재로 열린 경제사회관계장관회의에서 이같은 내용의 청년 및 취업취약계층 고용안정 보안대책을 보고했다. 대책에 따르면 올해 청소년직장체험프로그램의 인턴취업 대상 인원을 당초 9천명에서 1만3천명으로 늘리고 대상 업종도 제조업, 컴퓨터 통신업에서 모든 업종으로확대하기로 했다. 인턴취업 지원제는 기업들이 학교 졸업생을 인턴으로 채용하면 정부가 ...

    연합뉴스 | 2003.05.30 00:00

  • ['노사' 글로벌스탠더드로 가자] (9.끝) 네덜란드 42% 시간제근로자

    ... 파트타이머(시간제근로자) 천국이다. 1982년 노ㆍ사ㆍ정이 '바세나 협약'을 통해 대타협을 이룬 결과다. 파트타임 근로제 도입으로 고용창출 효과와 노동시장의 유연성을 확보하자는 목적이다. 네덜란드 투자진흥청에 따르면 네덜란드의 모든 일자리 가운데 42%가 파트타이머로 채워져 있으며 근로여성 가운데 70% 이상이 비상근직으로 고용돼 있다. 비록 서비스 부문에서의 높은 취업률을 감안하더라도 네덜란드는 유럽에서 파트타임 근로자의 비율이 가장 높은 국가다. 파트타임 근무는 ...

    한국경제 | 2003.05.29 00:00

  • thumbnail
    부시, 3천500억달러 감세안 서명

    ... 위한 조속한 조치를 취하도록 지시했다면서 이에 따라 자녀를 둔 2천500만 미 가정에 자녀당 400달러씩 사실상 세금을 환급하는 조치가 오는 7월중 취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감세안이 실행되면 "약 100만명분의 새로운 일자리가 창출되는 효과를 낼것"이라면서 "미국인이 세금을 되돌려 받으면 소비가 그만큼 늘어나고 이것이 기업비즈니스에 탄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확신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나 골드만 삭스의 윌리엄 더들리 책임연구원은 경제금융정보 전문 서비스인블룸버그 ...

    연합뉴스 | 2003.05.29 00:00

  • 2003 실버취업박람회 `북적'

    ... 나붙어 있는 행사장 한쪽 역시구직자들이 일일이 적어가는 등 발디딜 틈이 없었다. 한편 이날 오후 1시30분 행사장내 무대에서는 `고령화사회의 일과 노인'이라는제목의 강연과 지난 한달간 취업정보제공업체인 리크루트가 실시한 `고령자 일자리창출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식도 이어졌지만 구직자들이 각 업체정보를 파악하느라`썰렁'한 분위기가 연출되기도 했다. 이날 행사는 오전 11시 이명박 서울시장과 박용성 대한상공회소 회장, 이성희전국노인복지관협회장 등의 테이프 커팅으로 ...

    연합뉴스 | 2003.05.29 00:00

  • 마산 자유지역 '업종교체' 활발 ‥ 첨단기업 13곳 입주

    ... 경쟁력이 있다는 판단에 따라 지난해 9월 문을 닫았다. FRP커버를 만드는 일본계 H사도 한때 1백만달러 이상 수출했으나 올들어 수주 물량이 크게 감소해 하반기께 폐업할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경남지역 시민단체는 이같은 폐업이 일자리를 위태롭게 하고 있다며 대책위를 발족하고 활동에 나섰다. 대책위측는 "마산자유무역지역 내 20여개 사업장이 이미 정리해고와 구조조정, 매각 등의 수순을 밟고 있는 등 한국시장에서 점차 철수하려는 경향이 있다"며 정부측에 대책 마련을 ...

    한국경제 | 2003.05.28 00:00

  • [사설] (29일자) 경기가 살아야 분배도 개선된다

    ... 수준이다. 이처럼 한때 개선조짐을 보였던 소득분배 구조가 다시 최악의 수준으로 치닫고 있는 것은 경기침체에 따른 피해가 저소득층에게 고스란히 돌아간 결과임은 두말할 필요가 없다. 우려했던대로 소비위축으로 바닥 경기가 얼어붙으면서 저소득층의 일자리와 소득에 직격탄을 날린 결과라 할 수 있다. 이에 비해 고소득층은 상대적으로 안정적인 일자리와 소득을 가진 것은 물론이고 임금 이외의 소득도 있어 그런대로 견딜 만한 상황인 것이다. 경기침체에 따른 고통이 상대적으로 저소득층에게 ...

    한국경제 | 2003.05.28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