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3281-123290 / 131,56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노 대통령, '상생'의 뉴딜 프로젝트 제안

    ... 경제도약 전략으로대기업과 중소기업, 수도권과 지방, 노와 사가 신뢰를 바탕으로 상생하는 '뉴딜 프로젝트'를 추진해 갈 것을 제안했다. 노 대통령은 이날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전국경제인연합회와 산업자원부가 공동으로 마련한 '일자리창출을 위한 투자전략 보고회'에 참석, "수도권과 지방이 함께 발전해가는 모델, 노와 사, 대기업과 중소기업이 함께 주고받는 상생의 경제모델을 뉴딜프로젝트라고 할 수 있다"면서 "지금이 바로 뉴딜프로젝트가 필요한 시기"라고 말했다. ...

    연합뉴스 | 2004.06.18 00:00

  • 李부총리 "경기 안살아 답답"

    ... 불투명해지면서 추경예산 편성 결심을 굳혔다는 설명도 곁들였다. ◆ 건설경기 후퇴 심상찮다 재경부와 한은은 모두 건설경기 후퇴에 주목하고 있다. 이 부총리는 "전반적으로 고용개선 속도가 둔화되고 있다"며 "보통 5월에는 건설부문 일자리가 줄지 않는데 올해는 건설 고용도 감소세"라고 걱정했다. 한은도 "건설투자는 작년에 7.6% 증가해 GDP 성장에 40%이상 기여했지만 올해는 1·4분기 증가율이 4%대로 낮아지면서 성장기여율이 11%대로 하락했다"고 지적했다. ...

    한국경제 | 2004.06.18 00:00

  • '연구개발이 살 길'..재계, R&D투자 강화

    ... 국내 R&D 인력을 올해 6천500명으로 늘리는 것을 시작으로 단계적으로 1만명 수준까지 늘리겠다"고 밝혔다. 현대차는 해외 연구인력도 현재 400명에서 800명을 더 늘릴 계획이라고 정 회장은 말했다. 현대차가 이공계 일자리 창출과 경쟁력 강화를 위해 올해부터 해마다 1천명씩 2007년까지 4천명의 R&D 인력을 채용하겠다고 이미 밝힌 점을 감안하면 2007년께면 R&D 인력이 1만명 수준에 달할 전망이다. 삼성전자 황창규 반도체총괄 사장은 이날 ...

    연합뉴스 | 2004.06.18 00:00

  • 李부총리 "내수,투자 침체 못벗어나"

    ... 중소기업 종합대책과 관련해서도 "빠른 시일내에 마무리지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 부총리는 또 "국회가 다소 지연되고 있으나 경제부문 관련법 처리에 차질이없도록 해달라"며 "또 추경을 빠른 시일내에 편성하고 서민생활 안정과 일자리 창출,중소기업 종합대책 등도 서둘러 내놓아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그러나 "서둘러 단기대책을 마련하다 일을 망치는 수가 있다"며 "이럴 때일수록 당황하거나 서두르지 말고 기존정책에 대해 확신을 갖고 차분하지만 속도감있게 추진해 달라"고 ...

    연합뉴스 | 2004.06.18 00:00

  • thumbnail
    재계 "투자ㆍ고용 늘리겠다".. 투자전략 보고회

    ... 대통령은 18일 "기업 투자에 걸림돌이 되면 뭐든지 과감하게 제거해 나가겠다"며 "부처 장관들이 투자환경 개선에 직접 나서도록 하되 잘 안되면 내가 직접 나서겠다"고 밝혔다. 노 대통령은 이날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일자리 창출을 위한 투자전략 보고회'에 참석,이같이 말하면서 기업들의 투자 확대를 독려했다. ▶한경 6월18일자 A1,3면 참조 지난달 25일 노 대통령과 주요 그룹 총수들간 청와대 회동의 후속 조치로 마련된 이날 행사에는 이헌재 경제부총리를 ...

    한국경제 | 2004.06.18 00:00

  • 삼성 탕정단지에 4천억 지원.. 盧대통령 '한국판 뉴딜'제안

    ... 대규모 투자를 진행 중인 충남 탕정의 LCD단지 인프라 조성에 4천억원을 지원키로 했다. 또 LG가 추진하고 있는 수도권내 연구개발(R&D)센터 건립도 허용하기로 했다. 노무현 대통령은 18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일자리 창출을 위한 투자전략 보고회'에 참석,"기업들이 지난달 25일 청와대 회의에서 제기한 47건의 규제 가운데 27건은 이미 해결했으며 남은 20건은 해결 과정에 있다"며 "기업 투자 활성화를 위해 지킬 것은 지키되 풀 것은 과감하게 ...

    한국경제 | 2004.06.18 00:00

  • 이라크 기업, 재건사업에서 소외 '불만'

    ... 이라크 기업들이 사업에 동참하려면 외국 파트너들과 힘을 모을 필요가 있다"고 충고했다. 지난해 미국은 이라크 재건사업을 위해 향후 2년간 진행될 2천300개 프로젝트에184억달러를 투입키로 했다. 이 돈은 공공근로와 보건, 통신 등 6개 분야로 나뉘어 내달 1일 주권 이양때까지 5만개 이상의 일자리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를 모았지만 3월 현재 이라크인 고용효과는 1만5천명에 불과한 상태다. (바그다드 AFP=연합뉴스) yks@yna.co.kr

    연합뉴스 | 2004.06.18 00:00

  • 자이툰부대 도시.농촌재건 지원 주력

    ... 계획이다. 특히 한국 업체가 설계 시공을 맡고 예산 1억5천만달러가 소요되는 총연장 38㎞의 아르빌시 순환도로 건설을 지원하고, 아르빌시 등 98개 작은 마을에 쓰레기.하수처리 시설을 설치하고 관련 장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일자리 창출을 위해 쿠르드자치정부와 협의해 각종 복구 공사에 현지인들을 고용하고 직업교육을 위한 사회교육센터도 설립해 운영할 예정이다. 현지 치안유지 지원활동도 자이툰부대의 빼놓을 수 없는 임무다. 치안을 담당하는 자치정부의 경찰 교육훈련과 ...

    연합뉴스 | 2004.06.18 00:00

  • thumbnail
    2004 실버취업박람회

    삼성동 코엑스에서 17일 열린 2004 실버취업박람회가 새로운 일자리를 찾는 구직자들로 붐비고 있다. 허문찬 기자 sweat@hankyung.com

    연합뉴스 | 2004.06.17 17:17

  • [일자리 창출을 위한 투자전략 보고회] 삼성,70兆 투자 6만명 채용 등

    18일 열리는 "일자리 창출을 위한 투자전략 보고회"는 지난달 25일 청와대에서 열렸던 노무현 대통령과 주요 그룹 총수들간 간담회의 후속 모임 성격을 갖고 있다. 청와대 회동 직후 주요 그룹들이 밝힌 중장기 투자확대 및 고용창출 계획을 다시 한번 확인하고 보다 구체적인 실행방안을 가다듬어 보자는 취지다. 행사의 주체는 전국경제인연합회로 돼 있으나 보고회에는 3백명 이상의 기업인들이 참석하는데다 회의 내용도 정부와 재계의 긴밀한 사전 협의를 통해 ...

    한국경제 | 2004.06.1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