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23371-123380 / 125,12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가 리포트] '제조업 없는 번영' .. '황금의 60년대' 구가

    ... 등 상당수 제조업 부문이 불황의 골 속에 빠져 있는데도 전체적으로는 경기순항이 계속되고 있기 때문이다. 지난 4일 미국 노동부가 발표한 11월중 고용통계가 이를 단적으로 보여 준다. 노동부는 11월중 26만7천명이 새로 일자리를 찾았다고 발표했다. 이에 힘입어 미국의 실업률은 완전고용에 거의 근접한 4.4%로 떨어졌다. "황금의 60년대(Golden Sixties)"를 일군 아이젠하워 시대에 버금가는 30여년 만의 최저수준이다. 미국 근로자들은 완전고용에 가까운 ...

    한국경제 | 1998.12.07 00:00

  • 실업대책 기본방향, 서비스산업 통한 "적극적 고용창출"로

    ... 고용창출"중심으로 바뀐다. 노동부는 6일 이같은 내용을 골자로 한 "주요 서비스산업 고용창출 추진전략"보고서를 마련, 조만간 경제차관및 장관회의와 고용정책 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시행에 들어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노동부는 또 구체적인 일자리창출방안을 마련하기위해 이달중 한국노동 연구원과 공동으로 "주요 서비스산업 고용창출 활성화를 위한 공청회"를 개최, 관련부처및 기업, 각종 협회, 단체들로부터 의견을 수렴할 계획 이다. 특히 노동부가 마련한 이번 고용창출전략 보고서의 ...

    한국경제 | 1998.12.06 00:00

  • 세부항목 이견 난항 거듭 .. '예산안 절충 진통'

    ... 부처를 현재 행자부에서 정보통신부나 노동부 등으로 이관해 정치성 예산 으로 전용되는 것을 막기로 합의했다. 공공근로사업비 삭감 =한나라당은 당초 공공근로사업비에서 1조원을 삭감해 사회간접자본투자 및 수출업체 지원 등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는 예산으로 활용하자고 주장했으나 5천억원을 삭감하자는 대안을 제시했다. 그러나 정부와 여당은 행자부 소관 공공근로사업비중 2천억원을 삭감할 수 있지만 더이상은 불가능하다고 맞서 합의점을 찾지 못했다. 공공부문 ...

    한국경제 | 1998.12.04 00:00

  • 미국 경제 '일자리 감소...소득증대/원가절감' 득실 교차

    ... 72년이후 최저치로 떨어지면서 미국민들의 희비가 엇갈리고 있다. 그러나 경제전반은 힘을 얻고 있다. 전체 석유 소비량의 절반 가량을 수입에 의존하고 있는 미국의 입장에서 유가하락은 엑슨과 모빌사의 합병으로 1만명 이상이 일자리를 잃게 되는 등 부정적 측면이 없지 않다고 월스트리트저널이 2일 보도했다. 그러나 소비자들의 실질 구매력이 향상되고 업체의 생산비가 절감되는 등 경제전체로는 실보다 득이 많다고 덧붙였다. 경제 전문가들은 우선 미국이 국제 금융위기의 ...

    한국경제 | 1998.12.03 00:00

  • [정치면톱] 5조원규모 조정 밤새 진통..예산안 처리 3대복병

    ... ] 여야는 예산심의 과정에서 한 목소리로 공공근로사업의 비효율성을 지적 했다. 하지만 막상 계수조정 과정에선 입장이 갈렸다. 한나라당은 예산에 책정된 2조원 중 1조2천억원을 삭감해 3D업종이나 중소기업 지원으로 돌려 일자리를 늘리는 것이 실업대책 효과가 크다고 주장했다. 한나라당은 "넥타이를 맨 실업자들이 자가용을 몰고 와 수당을 타가는 경우도 있다"며 "한마디로 밑빠진 독에 물붓기"라고 목소리를 높였다. 여당도 한나라당의 취지에는 공감했다. ...

    한국경제 | 1998.12.03 00:00

  • [전국은 지금...] '대전공무원 주심을 잡아라' .. 시음회 등

    ... 시장바닥 누비기를 비롯해 시음행사, 판촉 코너 설치, 무차별 광고전단 살포 등 모든 마케팅 전략이 총동원되고 있다. "머리"와 "몸"을 다 필요로 하기 때문에 경력직 영업사원의 스카우트 몸값이 올라가는가 하면 주부사원이나 아르바이트 일자리도 늘어나고 있다. 중심가나 대학가를 찾아다니며 시음을 권하는 모습을 쉽게 접할 수 있어 주당들은 난데 없이 경사를 만난 셈이다. 소주전쟁이 일기 시작한 것은 물론 정부청사의 대전 이전이 계기가 됐다. 처음 경쟁의 불을 당겼던 ...

    한국경제 | 1998.12.03 00:00

  • [OMJ 캠페인] 제2부 : (4) 일본 <하> '하로 워크' 무용론

    일본에서 일자리를 알선해 주는 공인기관은 "하로 워커"이다. 영어 "헬로 워크(Hello Work)"를 일본식으로 표기한 이름이다. 직장을 잃은 사람이 새 일자리를 얻거나 기업들이 근로자를 필요로하는 경우 이곳에 요청한다. 정부가 관할하는 공공직업안정소이다. 정부는 지난 90년부터 공공직업안정소를 하로 워크로 부르고 있다. 실직자나 구직자들에게 거부감을 덜 주겠다는 의도에서 이름을 친근하게 지었다. 종신고용이라는 고용천국에서 소외된 ...

    한국경제 | 1998.12.03 00:00

  • [취업] (김태기의 실업극복 전략) '컴퓨터통신 이용 (23)'

    컴퓨터통신은 일자리 정보의 보고다. 컴퓨터통신을 이용하면 가장 많은 정보를 집안에 앉아서 편안하게 찾아볼수 있다. 자신이 여유가 있는 시간대를 활용할수 있기 때문에 시간 제약을 받지도 않는다. 컴퓨터통신의 일자리 정보는 워낙 다양하기 때문에 의외로 좋은 일자리가 나올수도 있다. 컴퓨터통신을 이용한 일자리 정보찾기는 컴퓨터 통신에 대한 기본적인 지식을 갖고 있어야 가능하다. 그러나 겁낼 필요는 없다. 아무리 "컴맹"이라도 간단한 설명을 ...

    한국경제 | 1998.12.03 00:00

  • 쟁점분야 속속 타결 실마리 .. 예산안 절충 내용

    ... 원안을 수용하기로 했다. 단 정부가 구조조정을 통해 최대한 예산을 절감한다는 내용의 "부대조건"을 명시하기로 했다. 공공근로사업비 삭감문제와 관련, 한나라당은 당초 1조원을 삭감해 사회간접 자본투자 및 수출업체 지원 등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는 예산으로 활용하자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정부와 여당은 행정자치부 소관 공공근로사업비 가운데 5천억원을 삭감할 수 있다는 안을 제시했으나 야당은 적어도 7천억원은 줄여야 한다고 맞서 줄다리기가 계속됐다. ...

    한국경제 | 1998.12.03 00:00

  • ['98 경제백서-IMF 1년] 고용불안 : '미국의 직업선호 변화'

    ... 직업변화가 그대로 우리에게 적용되는 것은 아니다. 그러나 기술의 발달과 사회구조의 변화추이를 보면 미국의 직업전망은 우리에게 좋은 참고가 된다. 미국 노동부가 발간한 미국직업전망서는 1994~2005년까지 1천7백70만개의 일자리가 새로 생겨날 것으로 전망하고있다. 이중 고용은 서비스산업에서 집중적으로 증가한다. 즉 서비스산업 및 소매산업은 전체 예상되는 임금근로자 일자리 1천6백80만 개중 1천6백20만개의 일자리를 차지할 것으로 분석됐다. 반면 생산재 ...

    한국경제 | 1998.12.0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