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7531-37540 / 38,47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인천시 시설관리공단 오는 4월 설립

    ... 여성복지관과 청소년회관, 근로청소년복지회관 등 사회복지분야, 율도위생환경사업소와 가좌.승기수질환경사업소 등 환경분야 등도 떠맡게 될 것으로 보인다. 시는 우선 올해 이사장과 상임이사 등 경영진과 2부, 1사업소, 6개팀의 조직에정규직 85명, 비정규직 229명 등 직원 314명으로 공단을 출범시킨뒤 사업 영역이 늘어나는 대로 기구를 확대키로 했다. 사무실은 현 동구 송림동 주차공단 청사를 그대로 쓸 예정이다. (인천=연합뉴스) 김창선기자 changsun@...

    연합뉴스 | 2002.01.21 00:00

  • 노동부, 노동행정 8대 핵심과제 중점 추진

    노동부는 20일 국민생활 및 국가경제에 영향을미치는 8대 핵심 현안과제를 선정, 중점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노동행정 8대 핵심 과제는 ▲현장중심 취업지원시책 추진 ▲근로시간제도 선진화 ▲외국인력 활용제도 개선 ▲비정규직 근로자 합리적 보호대책 수립 ▲성과지향적 직업훈련 평가체제 확립 ▲산업현장 준법질서 확립 ▲산재보험 징수·보상체계개선 ▲50인미만 사업장 산재예방활동 강화 등이며 연내에 가시적인 성과를 목표로추진된다. 노동부는 특히 주5일 근무제 ...

    연합뉴스 | 2002.01.20 00:00

  • 대전.충남 금융기관 점포 증가세

    ... 말 4천587명에서 4천617명으로 0.7%(30명) 증가했다. IMF 관리체제 직후인 97년 말 6천230명에 달했던 예금은행의 직원수는 구조조정이 가속화되면서 2000년 말까지 매년 평균 10% 가량 줄었다. 그러나 지난해 정규직은 전년보다 1.2%(3천345명 →3천304명) 감소한 데 반해계약직은 5.7%(1천242명 →1천313명)나 증가하는 등 직원들의 고용불안은 오히려 심화된 것으로 분석됐다. 한국은행 관계자는 "예금은행의 구조조정이 거의 마무리된 데다 ...

    연합뉴스 | 2002.01.20 00:00

  • "여성노동자 임금체불 심각"

    ... 49건(3.3%) 등 순이었다. 모성보호.성차별 관련 상담이 각각 187건, 223건으로 집계, 전년의 80건, 136건을 크게 넘어섰다. 성차별 사례 223건 중에는 모집채용 차별이 86건으로 가장 많은것으로 분석됐다. 비정규직 여성노동자의 상담이 814건에 달해 전년의 569건을 크게 웃돈 가운데245건(47.3%)이 임금체불과 관련한 상담으로 나타났다. 성희롱 상담은 총 228건으로 성희롱 주체는 상사가 131건으로 가장 많았고, 사장 61건, 동료.부하직원 ...

    연합뉴스 | 2002.01.19 00:00

  • "勞使협력 이제 민간이 앞장"..신노사문화 우수기업 중앙協 대표들 결의

    ... 만큼 무엇보다 노사관계 안정이 필수적"이라며 "중앙협의회가 추진하는 신노사문화추진운동을 정부 차원에서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노사대표들은 유 장관과 ''2002년 노동정책 토론회''를 갖고 근로시간 단축, 비정규직 보호문제 등 주요 노동현안에 관한 의견을 교환했다. 큰길식품의 손진학 대표는 "영세 중소기업에 주5일 근무제 도입은 인건비 상승과 생산성 저하 등 부작용을 가져온다"며 "정부가 앞에 나서기보다는 회사자율에 맡겨야 한다"고 주장했다. ...

    한국경제 | 2002.01.18 17:31

  • [주목! 이사람] 이광석 <인크루트 대표>..채용시장 온라인化 확산 주력

    ... 계획과 관련, "채용시장 전 분야의 온라인화를 확산해 나가는데 중점을 두겠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올해는 인터넷을 통한 기업들의 수시채용이 완전히 뿌리내릴 것으로 보인다"며 "이러한 고용패턴의 변화에 발맞춰 경력직과 비정규직 채용알선 사업에도 주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인크루트는 또 구직자들의 직업훈련을 지원할 수 있는 교육사업도 강화해 나갈 방침이다. 이 대표는 "우수한 교육훈련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는 외부 교육기관들을 네트워크화해 구직자들의 경력 ...

    한국경제 | 2002.01.18 17:23

  • 온라인 리크루팅업체, 사업다각화 '활발'

    지난해 고속성장을 이룬 온라인 리크루팅업체들이 올해 활발한 사업다각화에 나서고 있다. 이들은 지금까지의 대졸 신입직 중심의 채용정보 제공사업에서 벗어나 경력직수시채용, 헤드헌팅, 비정규직 파견 등으로 사업대상을 확대하는 것은 물론 해외 리크루팅시장 진출도 꾀하고 있다. 18일 업계에 따르면 인크루트(www.incruit.com)는 채용시장의 중심이 경력직과비정규직으로 급속히 바뀜에 따라 헤드헌팅업체와 이직 희망자를 인터넷상에서 연결하는 ''헤드헌팅몰'', ...

    연합뉴스 | 2002.01.18 00:00

  • [사설] (17일자) 노사관계에 관한 잇단 우려들

    ... 변수가 즐비한 것이 사실이다. 연중 내내 선거와 스포츠 행사 등으로 사회분위기는 이완될 것이 뻔하고 이에 편승해 이익단체들의 내몫 챙기기가 극성을 부리면서 노동운동도 가열될 공산이 크다. 지난해 노사관계를 괴롭혔던 근로시간 단축,비정규직 보호대책,공무원노조 허용문제 등 3대 현안은 어느 것 하나 제대로 해결되지 못한채 고스란히 올해로 넘어오고 말았다. 여기에다 올해는 공공부문의 구조조정을 둘러싼 노정갈등이 불가피하고 경제가 회복국면에 접어들면 노동계의 분배욕구 역시 ...

    한국경제 | 2002.01.16 17:33

  • KT 계약직노조, 파업 400일 집회

    KT(옛 한국통신) 계약직 노동조합은 16일 오후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정자동 KT본사 앞에서 노조원 80여명 등 35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파업투쟁 400일 집회를 가졌다. 계약직 노조는 이날 "사측은 오직 정규직의 꿈을 안고 일해온 계약직 노동자 7천여명을 구조조정이란 명분으로 하루아침에 길거리로 내몰고는 협상에도 임하지 않고 시간 끌기로 일관하고 있다"며 "이제는 정부가 나서 KT 계약직문제를 해결해야한다"고 주장했다. 참가자들은 집회가 ...

    연합뉴스 | 2002.01.16 00:00

  • 스카우트, "올 기업채용 증가 전망"

    ... 16.5%였으며 채용계획이 없는 기업은 3.3%였다. 채용인원면에서는 지난해에 비해 채용이 확대될 것이라고 예상한 기업이 47.2%였으며 비슷할 것으로 예상한 기업은 34.7%, 축소될 것으로 예상한 기업은 18.1%였다. 정규직과 비정규직의 채용비율은 정규직이 평균 84.3%, 비정규직이 15.7%로 나타나 정규직 채용이 훨씬 많았으며 경력직과 신입직 비율은 경력직 60.3%, 신입직 39.7%로 경력사원 채용이 훨씬 많았다. 스카우트의 문영철 사장은 "지난해에는 ...

    연합뉴스 | 2002.01.1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