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7831-37840 / 39,83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현대차노사 임단협 일괄타결 난항

    현대자동차 노사가 23일 임단협 막판절충을 시도했으나 비정규직 처우개선 등 단협 부문에 대한 입장이 맞서 일괄타결에 난항을 겪고 있다. 회사측은 이날 오전 10시부터 시작된 교섭에서 임금 9만5천원 인상과 성과급 300%(100%는 타결즉시) 지급, 장기근속자 추가 포상, 주5일 근무제 조건부(생산성 향상) 시행 등을 제시했으나 노조측은 이를 거부했다. 노조는 조건 없는 주5일 근무제 실시와 비정규직 처우개선, 퇴직금 누진제 실시등을 계속 요구했다. ...

    연합뉴스 | 2003.07.23 00:00

  • 현대차노사 임단협 일괄 타결 시도

    ... 단협안에 대한 일괄 협상안을 제시한 가운데 막판 절충에 들어갔다. 노사는 지난 22일 교섭에서 단협 13개항에 합의, 20개항을 남겨둔 상태에서 임금을 포함해 일괄 합의를 시도하기로 했다. 이날 교섭에 앞서 노조는 "주5일 근무와 비정규직 처우개선, 자본이동 특별협약등 3대 요구안과 상여금 인상, 퇴직금누진제, 임금 부분 등에서 회사의 결단을 촉구한다"고 밝혔다. 노조는 오후 7시부터 울산공장 본관 앞 잔디밭에서 총조합원 3만9천여명 가운데울산.전주.아산공장, 남양연구소, ...

    연합뉴스 | 2003.07.23 00:00

  • 權노동, "주5일제 노사합의하면 수용"

    ... 될 것"이라며 "이를 정리해 노사정위원회에 회부, 노사가 토론을 벌일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권 장관은 "네덜란드식 노사 모델을 그대로 우리나라에 도입하지는 않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그는 비정규직 보호 방안과 퇴직연금제 시행 방안 등과 관련, "현재 노사정위원회에서 논의되고 있다"면서 "공익위원안이 정부로 넘어오게 되면 본격적인 입법작업을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서울=연합뉴스) 전준상기자 chunjs@yna.co.kr

    연합뉴스 | 2003.07.23 00:00

  • 하반기 채용 물꼬 .. 기업 64% 채용계획 수립

    ... 업체는 올 하반기 총 1만1천935명의 채용계획을 갖고 있어 지난해 하반기(1만2천587명)보다 채용규모가 5.2% 감소했다. 하지만 공채규모는 지난해 하반기보다 398명 늘어난 3천765명에 달해 올해 채용감소의 가장 큰 요인은 비정규직 채용감소 때문인 것으로 분석된다. 98년 이후 처음으로 대규모 공채를 실시하는 GM대우차는 이달중 연구개발 및 구매 분야에서 120명 가량을 채용하며 7월말 수시채용과 10월이후 대규모 사무직 공채를 계획하고 있다. 지난해 ...

    연합뉴스 | 2003.07.23 00:00

  • 현대車 '파격적' 임금인상 제의 .. 勞 "긍정적 검토"

    ... 정상화하고 휴가 전 타결을 바라는 현장 근로자들의 기대에 부응하기 위해 9년 연속 무분규 타결을 이룬 현대중공업과 같은 수준의 파격적인 임금인상안을 제시했다"고 밝혔다. 그는 "파격적인 임금인상안이 제시된 만큼 주5일 근무제 도입,비정규직 처우 개선,해외투자시 노조와 합의 등 단협상의 핵심 쟁점 부분도 일괄 타결이 가능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노조 관계자도 이와 관련,"임금인상안 부분은 일단 만족할 만한 수준"이라고 밝혀 조기 타결 가능성을 시사했다. 현대차 ...

    한국경제 | 2003.07.23 00:00

  • 기아車도 23일부터 파업 ‥ 찬반투표 67% 찬성 통과

    ... 부문별로 파업 찬반투표를 실시한 결과 찬성률 67.3%로 파업이 가결됐다고 밝혔다. 이같은 찬성률은 예년의 70%보다 낮은 수준이다. 노조원이 2만4천명에 달하는 기아차 노조는 파업 찬성에 따라 23일부터 부분파업이나 전면파업에 들어갈 예정이다. 기아차 노조는 올해 11.1%의 임금인상과 주5일 근무제 도입, 비정규직 노동자 처우개선, 고용안정대책기금 출연, 신차종 배분권 확보 등을 요구해 왔다. 김홍열 기자 comeon@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7.22 00:00

  • "아예 공장문 닫고 싶습니다" ‥ 현대車 파업으로 위기에 놓인 영풍기계

    ... 이슈에 휩싸여 파업을 하는 동안 1백20명의 직원들이 회사에 오지 못하고 가정에서 현대차 파업이 끝나기만을 기다리고 있는 것을 생각하면 가슴이 죄어온다고 말했다. "부품시장 단가는 큰 변화가 없는데 대기업 노조가 주5일제니 비정규직 보호니 하며 새로운 요구들을 쏟아낼 때마다 관련 중소하청업체 경영자와 근로자들이 얼마나 많은 고통을 겪고 있는지 생각 좀 했으면 합니다." 이 회사 이일병 관리이사는 "현대 노동자들은 주5일 근무제를 즐기겠지만 영세기업들에는 ...

    한국경제 | 2003.07.22 00:00

  • "아예 공장문 닫고 싶습니다"‥현대車 파업으로 위기에 놓인 '영풍기계'

    ... 감추지 못했다. "현대차 노조가 주5일 근무제를 내세워 파업하는 동안 1백20명의 직원들이 집에서 파업이 끝나기만을 기다려야 한다는 걸 생각하면 마음이 무겁습니다. 자동차 부품 단가는 큰 변화가 없는데 대기업 노조가 주5일제니 비정규직 보호니 하며 새로운 요구들을 쏟아낼 때마다 중소하청업체 경영자와 근로자들이 얼마나 많은 고통을 겪게 되는지 생각 좀 했으면 합니다." 조 사장은 "현대 노동자들로선 주5일 근무제를 즐기겠지만 중소기업 근로자에겐 그림의 떡인게 ...

    한국경제 | 2003.07.22 00:00

  • "IMF 이후 빈부격차.불평등 심화"

    ... 심화됐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22일 국가인권위원회 11층에서 열린 한국빈곤문제연구소 창립2주년 기념 세미나에서 류정순 소장은 `IMF 이후 한국사회의 신빈곤과 정책과제'라는 주제의 기조발표를 통해 "외환위기 극복 과정에서 실업자.비정규직 등 `불안정 고용층'이 늘면서 빈곤층 문제가 부각되고 있다"며 "불평등 구조를 시급히 개선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류 소장은 "사회불평등을 나타내는 도시가구의 지니계수가 97년 0.389에서 지난해 0.427로 높아지고 중산층 ...

    연합뉴스 | 2003.07.22 00:00

  • 기아車 파업 찬반투표 실시

    ... 실시했다. 투표는 오전 10시30분까지 진행됐으며 집행부는 오후 3시30분 중앙쟁의대책위원회를 소집, 투표결과에 따른 파업 여부를 결정하게 된다. 기아차 노조는 올해 임금협상에서 주5일 근무 쟁취, 임금 11.1% 인상, 비정규직노동자 처우개선, 고용안정대책기금 출연, 신차종 배분권 확보 등을 요구해 왔다. 그러나 회사측이 주5일제 근무 등에 관한 요구에 대해 협상에 임하지 않자 지난3일 중앙노동위원회에 쟁의조정을 신청한 뒤 14일 쟁의대책위원회를 구성하는 ...

    연합뉴스 | 2003.07.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