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38031-38040 / 39,07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월드컵 성공개최.노사평화 '국민마라톤'] 축제의 장 .. 이모저모

    ... 풍선을 하늘 높이 날렸다. 대형 현수막에는 오전 8시부터 수많은 시민들이 검정색과 빨강색 매직펜으로 새겨 놓은 작은 소망들이 담겨 있었다. '16강이 문제냐, 기왕이면 우승을'이라는 월드컵 관련 문구에서부터 '인턴과 비정규 사원을 정규직으로!'라는 개인적인 바람까지. ○…방용석 장관과 김송자 차관을 비롯한 노동부 실.국장들도 일반 참가자들과 함께 5㎞ 구간을 완주하며 행사 분위기를 띄웠다. 특히 한 달여 넘게 이어진 발전파업 사태 진화를 진두지휘했던 방 장관은 ...

    한국경제 | 2002.04.07 17:20

  • [가전 주부판매사원] 살림하면서도 月100만원 '거뜬'

    ... 수만명의 여성들이 판매일선에서 활약하고 있다. 삼성전자 3만명,LG전자 1만2천명등 두 회사의 여성판매 사원만 4만2천여명에 달한다. 대우전자 동양매직 등을 합치며 5만명을 웃도는 것으로 추산된다. 가전업계 여성 판매사원은 정규직은 아니다. 보험설계사와 달리 조직관리가 느슨한 편이어서 출퇴근 의무도 없다. 등록할 때 하루 정도 교육을 받으면 한달에 한번씩 지점에 가서 신제품 설명을 듣고 어프로치 판촉물을 챙기면 된다. 대신 기본급 없다. 철저한 성과급이다. ...

    한국경제 | 2002.04.04 17:48

  • 정규직 고용.산재보험 누락

    건설현장과 백화점을 비롯한 대형 유통업종 등에 종사하는 비정규직 근로자들은 고용보험과 산재보험 대상자임에도 보험가입에서 누락된 경우가 적지 않은 것으로 정부합동점검단의 현장점검 결과 드러났다. 점검단이 지난 18일부터 22일까지 경기도 안양 일대의 사회안전망제도 운영실태를 점검한 결과 대형유통할인점인 E사의 경우 입점업체 비정규 근로자들이 모두 이들 보험가입이 누락된 것으로 밝혀졌다. 또 용역업체인 H사는 가입대상 106명중 66명만 가입했으며, ...

    연합뉴스 | 2002.03.31 00:00

  • "모성보호법 위반 빈발" - 여성노동자협

    ... 모성보호법의 도입에도 불구하고 여성노동자들이 겪는 부당행위가 빈발, 정부의 특별 관리감독이 긴요하다고 주장했다. 협의회는 "'평등의 전화'를 통해 최근 상담한 24개 사례를 분석한 결과 임신.출산을 이유로 한 해고와 퇴직강요, 비정규직에 대한 산전휴가 사용의 거부, 재계약과맞물린 사실상의 해고 등 법위반이 여전한 것으로 파악됐다"며 "특히 한 사업장에서부당행위가 재발하는 경우가 많은 만큼 특별 관리감독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서울=연합뉴스) 신지홍 기자 shin@yn...

    연합뉴스 | 2002.03.30 00:00

  • [2010 여수 세계박람회] 생산유발 16조원.고용창출 23만명

    ... 파급효과를 가늠할 수 있다. 또 세계박람회 개최로 인해 창출될 직.간접적 부가가치 역시 7조8천억원으로 다른 국제행사의 1조3천억원~3조7천억원에 비해 훨씬 높다. 막대한 고용창출 효과도 기대된다. 박람회로 인해 최소 23만개의 정규직 일자리가 새로 생긴다. 임시직까지 합치면 약 54만여명이 일자리를 갖게된다. 세계박람회의 경제적 효과가 이처럼 큰 것은 행사가 6개월이라는 장기간 동안 계속되는데다 관람객이 3천만명에 달할 것으로 추산되고 있기 때문이다. 참고로 ...

    한국경제 | 2002.03.28 15:32

  • 노동부,비정규직 고용업체 근로감독 강화

    노동부는 26일 비정규직 근로자들의 근로조건을보호하기 위해 오는 6월까지 제조업체와 건설현장 1천520곳에 대해 집중적인 근로감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노동부는 공사금액 50억원 이상 건설현장 890곳을 대상으로 우선 다음달 15일까지 건설일용 근로자 보호지침을 집중 홍보, 자율개선을 유도한뒤 불응한 업체에 대해서는 특별감독을 벌이기로 했다. 또한 300명이상 제조업체 630곳에 대해서는 예방점검을 실시, 법위반사항이 적발되면 시정지시를 내리고 ...

    연합뉴스 | 2002.03.26 00:00

  • 가스폭발사고 원인은 배달원 과실

    ... 지지 않자 사고 발생 2분 전까지 4차례에 걸쳐 업체측에 전화를 해 가스통을 손봐줄 것을요청했으나 업체측이 적절한 조치를 취하지 않은 사실도 밝혀냈다. 경찰은 이 업체가 두달 전부터 배달원 박씨를 한달 평균 4∼5차례 정도 정규직원이 휴무일 때만 근무토록 한 것으로 밝혀내고 임시배달원 고용이 법적으로 문제가없는지 여부를 수사 중이다. 이 업체는 박씨로부터 사고 이후 이러한 정황을 보고받고도 사고 당일 가스판매일지를 조작, 홍씨 집에 가스를 판매한 사실을 은폐하려 ...

    연합뉴스 | 2002.03.26 00:00

  • '春鬪 싹자르기' 기세싸움 .. '발전노조 대량해고' 안팎

    ... 생존권 차원의 극한투쟁을 벌여 나간다는 방침이다. 민주노총이 초강경 자세로 일관하고 있는 것은 발전노조 파업결과가 올해 노동운동의 향방을 가늠할 수 있는 중대사안이라고 판단해서다. 여기서 노동계가 물러설 경우 공무원노조나 비정규직 보호문제 등을 둘러싼 정부와의 향후 협상력이 상당히 약화될 것이라고 보고 결사적인 항전 태세를 갖추고 있는 것이다. 노동계의 다른 한축인 한국노총은 아직까지 이번 사태와 관련해 동조 움직임을 보이고 있지 않다. 하지만 공무원노조에 ...

    한국경제 | 2002.03.25 20:23

  • [발전노사 대량해고 안팎] 민노총 총파업 사전차단 '强攻 드라이브'

    ... 생존권 차원의 극한투쟁을 벌여나간다는 방침이다. 민주노총이 초강경 자세로 일관하고 있는 것은 발전노조 파업결과가 올해 노동운동의 향방을 가늠할 수 있는 중대사안이라고 판단해서다. 여기서 노동계가 물러설 경우 공무원노조나 비정규직 보호문제 등을 둘러싼 정부와의 향후 협상력이 상당히 약화될 것이라고 보고 결사적인 항전 태세를 갖추고 있는 것이다. 노동계의 다른 한축인 한국노총은 아직까지 이번 사태와 관련해 동조 움직임을 보이고 있지 않다. 하지만 공무원노조에 ...

    한국경제 | 2002.03.25 17:42

  • [눈높이 재테크-금융] 은행대출 : 은행권 개인신용대출 붐

    ... 신용대출상품이다. 특화 상품 거래기업 등 특정 직장인을 대상으로 한 대출상품도 인기를 끌고 있다. 신한은행은 지난 11일부터 "엘리트론"이란 상품을 내놓았다. 공무원 정부투자기관 교수 교사 및 신한은행이 선정한 1등급업체 등의 정규직원을 대상으로 연봉의 1백50% 범위내에서 최고 6천만원까지 연 8.0%-9.0%의 금리로 신용대출하는 상품이다. 조흥은행도 협약을 체결한 직장의 종업원에게 5천만원까지 빌려주는 "OK직장인신용대출",우수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한국경제 | 2002.03.25 16: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