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10 / 133,48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베를린 평화의 소녀상 계속 머물러야"…영구존치 촉구 집회

    ... "소녀상 게속 머물 수 있게 최선" 공개 발언 "우리는 소녀상이 여기 계속 머물기를 바랍니다" 18일(현지시간) 시민단체 코리아협의회가 베를린 평화의 소녀상 설치 1주년을 기념해 연 콘서트 겸 영구설치 촉구 집회에는 베를린시 각 정당 후보들이 총출동했다. 오는 9월 26일 베를린시·구의회 선거를 앞두고 현재 선두를 놓고 박빙의 선거전을 벌이고 있는 사회민주당(SPD)과 녹색당 시·구의원 후보들은 평화의 소녀상이 현재 미테구 모아비트지역 비르켄가에 계속 머물러야 ...

    한국경제 | 2021.09.19 20:15 | YONHAP

  • thumbnail
    러 사흘 총선 마지막 날…"투표용지 투입 등 위반 사례 제기"

    ... 막는다는 취지로 지난 17일부터 사흘 동안 실시되는 이번 총선은 5년 임기의 하원 의원 450명을 선출하기 위한 것이다. 전체 의원 중 절반인 225명은 지역구별 의원 후보에게 직접 투표하는 지역구제로, 나머지 225명은 정당에 대한 투표 결과를 바탕으로 각 정당이 득표한 비율에 따라 일정 수의 의석을 배분받는 비례대표 정당명부제로 뽑힌다. 이번 총선엔 여당인 통합 러시아당, 공산당, 자유민주당, 정의 러시아당 등 기존 원내 진출 정당을 포함해 14개 ...

    한국경제 | 2021.09.19 17:39 | YONHAP

  • thumbnail
    '갑질' 징계에 "내부신고 보복" 주장…법원 "징계 정당"

    여성가족부, 국민권익위 상대 신분보장 취소 소송 1심 승소 직원들에게 '갑질' 행위를 했다는 이유로 중징계 위기에 놓인 공무원이 별개의 내부 비리를 신고했다가 보복당한 것이라고 주장했으나 법원은 징계가 정당하다고 인정했다. 19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행정법원 행정5부(정상규 부장판사)는 여성가족부 장관이 소속 공무원 A씨에 대한 신분보장 조치 결정을 취소하라며 국민권익위원회를 상대로 낸 소송을 원고 승소로 판결했다. 여성가족부에서 근무하던 A씨는 ...

    한국경제 | 2021.09.19 11:10 | YONHAP

  • thumbnail
    재소자 폭행 부인해 온 교도관도 벌금 500만원 선고

    앞서 2명은 벌금 700만원…재판부 "정당 행위 아냐" 교도소 재소자를 집단폭행한 혐의로 동료 2명과 함께 재판에 넘겨진 교도관이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동료 2명은 범행을 인정해 지난해 각각 벌금형을 선고받았으나 이 교도관은 "법령에 의한 정당 행위"라며 혐의를 부인해 계속 재판을 받아왔다. 그러나 재판부는 이를 받아들이지 않고 유죄로 판단했다. 의정부지법 형사8단독 박세황 판사는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상 공동폭행 혐의로 기소된 의정부교도소 ...

    한국경제 | 2021.09.19 08:05 | YONHAP

  • thumbnail
    "CIA, 아프간 오폭 동시 '민간인' 경고"…미군은 19일 만에 인정

    ... 걸려고 했지만 이미 때가 늦었다는 것을 뜻한다. 동시에 타격 직후부터 미 당국이 오폭 가능성을 인지하고 있었다는 의미이기도 하다. 하지만 미군은 일부 민간인이 숨졌을 수도 있다는 것을 인정하면서도 확인된 테러 세력 목표물에 대한 정당한 공격이었다는 주장해왔다. 마크 밀리 합참의장은 타격 직후 공습은 옳은 것이라고 했고, 국방부도 민간인 사상자 발생은 타격 직후 2차 폭발에 의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나 사실은 달랐다. 정보 당국은 오폭 당일인 지난달 ...

    한국경제 | 2021.09.19 05:29 | YONHAP

  • thumbnail
    법원 "교직원 성희롱한 초등학교 교감 정직 징계 정당"

    교사와 교직원들에게 성희롱이나 갑질을 한 초등학교 교감의 중징계는 정당하다는 법원의 판결이 나왔다. 광주지법 행정1부(박현 부장판사)는 A씨가 전남도 교육감을 상대로 낸 정직 처분 취소 소송에서 A씨의 청구를 기각했다고 19일 밝혔다. 전남도교육청은 지난해 1월 A씨를 품위 유지 의무와 성실 의무 위반으로 정직 3개월 징계 처분했다. A씨는 2019년 9월부터 10월까지 교사들에게 성희롱과 갑질 등을 한 것으로 조사됐다. 그는 식당에서 간담회를 ...

    한국경제 | 2021.09.19 05:00 | YONHAP

  • thumbnail
    이지아 "'펜트하우스' 오랜 여정을 함께 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해"

    ... 아니라는 사실에 속상해하는 분들도 많이 계셨다. 하지만 수련이가 그렇게 변하지 않았다면 주단태나 천서진이 그들의 악행을 멈췄을까 라는 물음을 던지게 되었다. 수련이가 그 동안 당해온 시련을 생각하면 아이들을 지키기 위해서도 충분한 정당방어가 아니었을까 생각한다. 수련이는 주단태와 천서진에게 수없이 그들의 만행이 얼마나 잔인한 일인지 깨닫게 하려 노력했고 그들에게 멈출 기회를 줬다. 일말의 가책도 양심도 없는 그들을 수련이가 멈춰주지 않았다면 수련이 자신도 그리고 아이들도 ...

    텐아시아 | 2021.09.18 21:43 | 이준현

  • thumbnail
    이준석 "이재명 논리라면 박근혜 전 대통령도 1원도 입금받지 않아"

    ... 대통령도 통장에 1원도 입금받은 일이 없다"라고 반박했다. 이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 "이재명 지사 통장에 1원이 입금되었는지가 중요한게 아니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제가 탄핵이 정당했다고 받아들였던 이유는 앞으로 문재인 정부와 민주당 인사들에게도 더 엄격해진 잣대가 적용되길 기대하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 지사는 이날 광주시 남구 미혼모시설을 방문한 뒤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담당 직원들과 ...

    한국경제 | 2021.09.18 20:48 | 신용현

  • thumbnail
    이준석, 이재명에 "박근혜도 1원도 입금받지 않아"

    ... 데 대해 "이런 논리라면 박근혜 전 대통령도 통장에 1원도 입금받은 일이 없다"라고 반박했다. 이 대표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이 지사 통장에 1원이 입금됐는지가 중요한 게 아니다"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제가 탄핵이 정당했다고 받아들였던 이유는 앞으로 문재인 정부와 민주당 인사들에게도 더 엄격해진 잣대가 적용되길 기대하기 때문"이라고 덧붙였다. 앞서 이 대표는 이날 광주에서 기자들과 만나 대장동 개발사업 논란과 관련, "이 사건은 토건 비리, 국민의힘 ...

    한국경제 | 2021.09.18 20:34 | YONHAP

  • thumbnail
    마이크 켜진 채 "다 죽였지"…美 갑부의 `살인 자백`

    ... 자신의 신원을 알아낸 이웃 모리스 블랙까지 3명을 살해했다는 의심을 받아 왔다. 다만 더스트는 캐슬린 살해 혐의로는 기소되지 않았다. 블랙에 대해서는 기소됐으나 그의 시신을 토막 내 바다에 버린 혐의를 시인하고도 몸 다툼 중 벌어진 정당방위로 인정받아 무죄 평결을 받았다. 1급 살인 유죄 평결에 따라 더스트는 내달 18일 선고 기일에 가석방 없는 종신형을 선고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더스트는 뉴욕의 대형 부동산 회사 `더스트 오가니제이션` 설립자인 조지프 더스트의 ...

    한국경제TV | 2021.09.18 20: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