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정렬
    • 기간
    • 영역
    • 옵션유지
    • 상세검색
      여러 단어 입력시 쉼표(,)로 구분해주세요.

    전체뉴스 1-10 / 159,81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바이든 "피격사건, 독립적 조사 지시…결과 나오면 국민과 공유"

      ... 없다"면서 "암살 시도는 우리가 지지하는 모든 가치에 위배되는 것"이라고 규탄했다. 이어 "통합이 가장 중요한 가치이며, 현재 이보다 더 중요한 것은 아무 것도 없다"면서 "우리는 토론하고 의견이 갈릴 수 있지만, 폭력은 정당화될 수 없다"고 강조했다. 그는 "연방수사국(FBI)이 현재 수사를 진행중이며 아직 초기 단계"라면서 "우리는 용의자의 (범행)의도에 대해 알지 못한다. 섣부른 추측을 하지 말아 달라"고 당부했다. 또 "이번 조사를 조속하고 ...

      한국경제 | 2024.07.15 03:52 | YONHAP

    • '트럼프 비난' 열올렸던 민주…"TV 광고 최대한 빨리 중단"

      ... 조지워싱턴대 교수는 미국 정치전문매체 더힐을 통해 “지난 몇 달간 정치인과 언론, 평론가들이 서로 상대 진영에 난폭한 말을 쏟아내왔다”며 “분노로 이성을 잃은 사람은 이런 정치적 수사에서 (테러의) 정당성을 찾기도 한다”고 주장했다. 밥 페이프 시카고대 교수는 “이번 사건은 미국에서 정치 폭력이 증가하고 있는 데 따른 것”이라며 “바이든 대통령에 대한 보복 위협에도 대비할 필요가 있다”고 ...

      한국경제 | 2024.07.15 01:14 | 임다연

    • thumbnail
      美공화, 트럼프 피격 태풍 속 15일부터 전대…백악관行 세몰이

      ... 그러던 차에 13일 펜실베이니아 유세 도중 발생한 피격 사건과 피격 직후 트럼프 전 대통령이 주먹을 치켜 들며 보인 대담한 모습은 트럼프 전 대통령에게 정치적으로 힘을 싣게 될 것이라는 관측이 우세하다. 이미 공화당이 '트럼프 정당'으로 변모했다는 평가가 나오는 상황에서 생명을 잃을 위기를 극적으로 돌파한 극적 서사까지 더해지면서 이번 전대는 마치 '트럼프 대관식'을 방불케 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런 상황에서 트럼프 전 대통령이 후보 수락 연설 계기에 그간의 ...

      한국경제 | 2024.07.14 22:57 | YONHAP

    • thumbnail
      [종합]고윤, 지현우 해고→감독 교체 "이일화 몰래 낳은 아들 낙하산으로 데려와"('미녀와 순정남')

      ... 교체한다고? 누구 맘대로"라고 맞섰다. 고필승을 따로 불러낸 공진단은 "고고엔터에서 당장 짐 싸서 나가라. 당신이 빠지기 전까지는 촬영은 못한다"고 얘기했다. 고필승은 "무슨 사유로 날 해고하냐. 정당한 사유를 대지 못하면 못 나간다"고 응수했다. 공진단은 "당신은 숨겨놓은 아들이잖아. 나는 정말 그동안 의문이었다 형수는 거금까지 안겨주면서 고필승을 데려왔을까. 몰래 낳아서 숨겨 놓은 아들을 낙하산으로 꽂다니. ...

      텐아시아 | 2024.07.14 21:21 | 조나연

    • thumbnail
      새로운미래 새 대표에 전병헌…"이재명, 나치 히틀러 총통 흉내"(종합)

      ... 대표는 민주당 이재명 전 대표를 강도 높게 비판했다. 그는 대표직 수락연설에서 "이재명 전 대표는 민주당의 정통성과 DNA를 박멸한 것도 모자라 푸틴 방식을 모방해 나치 시대, 히틀러 총통 시대를 흉내내려 하고 있다"며 "민주 정당의 전통을 파괴하고 있는 것"이라고 비난했다. 이어 "국민의힘은 이 전 대표의 방탄을 비난하고 있지만, 이 전 대표의 가장 강력한 방탄복 역할은 윤석열의 국정실패와 무능"이라며 "이상한 공생관계를 우리가 국민과 함께 격파해 나가자"고 ...

      한국경제 | 2024.07.14 21:14 | YONHAP

    • thumbnail
      팬덤정치·극단주의에 오염되는 선거…韓도 '정치테러' 무방비 노출

      ... 있다”며 “우리 정치도 ‘민주주의의 적’을 키우고 있는 건 아닌지 돌아볼 때”라고 적었다. 한민수 민주당 대변인은 논평에서 “정치 테러는 민주주의에 대한 심각한 도전이며, 어떠한 이유로도 정당화될 수 없고 절대 발붙이지 못하게 해야 한다”며 “민주당은 민주주의를 파괴하는 정치 테러를 강력히 규탄하며 증오 정치 근절을 위해 앞장서겠다”고 했다. 양길성/정상원 기자

      한국경제 | 2024.07.14 18:22 | 양길성/정상원

    • thumbnail
      [인터뷰] 한동훈 "이재명, 금투세 진심이면 테이블 올려라"

      ... 돌파구를 만든 것이다. 민주당이 내놓은 무지막지한 특검은 당연히 저지해야 한다. 만약 제가 당 대표에 취임했는데 민주당이 발의한 채상병 특검 표결이 또 이뤄진다면 앞장 서서 막을 것이다. 다만 우리가 보훈과 안보 이슈에 소극적인 정당으로 오해 받을 수 있다고 생각했다. 대법원장이 정하는 심판을 세우고 합리적인 특검으로 바꾼다면 그런 오해에서 벗어날 수 있다. 이런 정도의 대안 없이 다음으로 넘어갈 수 있겠나." ▶당정 관계에 대한 우려에 대한 생각은 ...

      한국경제 | 2024.07.14 18:19 | 정소람

    • thumbnail
      [다산칼럼] 성장 잠재력 되살리려면

      ... 최소화한다고 하지만 사업성이 의문시된다. 포퓰리즘은 망국병이라는 냉정한 현실 인식이 필요하다. 정치 선진국 미국조차 ‘미국 최우선주의’가 대선판을 흔들고 있다. 미국 국익 우선이라는 슬로건에서 공화, 민주 양대 정당이 자유롭지 못한 상황이다. 거부민주주의(vetocracy)가 정치 원칙을 무력화했다. 대화와 타협의 정치가 사라지고 여야가 정면으로 충돌해 서로를 거부하는 행태가 일상이 됐다. 21대 국회는 사상 최저인 35.1%의 법안처리율을 기록했다. ...

      한국경제 | 2024.07.14 17:35

    • thumbnail
      [임태형의 EU를 향한 시선] 유럽의 새 틀 짜기 성공할까

      ... 변화에 따른 불확실성이 계속되고 있다. 유럽의회 제1당인 유럽국민당(EPP)이 선전해 중도파가 과반수를 확보하긴 했지만, 강경 우파 약진에 따른 여파는 현재진행형이다. 유럽연합(EU)의 양대 축인 프랑스와 독일에서 강경 우파 정당의 입지가 강해지면서 앞으로 EU 내 강경 우파의 목소리가 커질 전망이다. 강경 우파 정당 지지율이 높아진 이유로 난민 문제 등 여러 가지가 있지만 친환경 정책에 대한 불만도 하나로 꼽힌다. 경제 여건이 좋지 않은 상황에서 EU가 ...

      한국경제 | 2024.07.14 17:09

    • thumbnail
      [트럼프 피격] 각국 정상 "민주주의에 일어난 비극…폭력 용납 안돼"(종합2보)

      ... 권위주의적인 의제를 강요하기 위해 테러리즘에 의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볼로디미르 젤렌스키 우크라이나 대통령은 엑스에 "펜실베이니아 유세에서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총격을 당한 것을 알고 경악했다"면서 "이 같은 폭력은 정당화될 수 없고 세계 어느 곳에도 설 자리가 없다. 절대 폭력이 승리해서는 안된다"고 밝혔다. 젤렌스키 대통령은 또 트럼프 전 대통령이 안전해 다행이라면서 빠른 회복을 기원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이날 오후 펜실베이니아주 버틀러에서 ...

      한국경제 | 2024.07.14 16:33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