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2381-132390 / 135,39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주당 대선체제 가동 ... 김대중대표 대통령후보 지명

    ... 대통령선거에 나설 대통령후보로 김대중대표를 지명하고 8명의 최고위원을 선출함으로써 당을 대선체제로 가동시켰다. 민주당이 국민.민자당에 이어 마지막으로 대선후보를 확정함으로써 정국은 대선소용돌이속으로 급선회할 전망이다. 여야 각정당은 오는 12월에 실시될 예정인 대통령선거를 위해 7개월여에걸치는 대장정을 이제 본격적으로 시작하게된 셈이다. 예상대로 민주당"후보"가 된 김대표는 대선을 위해 능동적으로 뛰게 될것으로 보인다. 김대표는 우선 광역자치단체장선거 ...

    한국경제 | 1992.05.26 00:00

  • 노동부,종전보다 훨씬 낮은 생산성지수 개발 ... 노동계 반발

    노동부는 매우 낮은 노동생산성지수를 발표할 예정이어서 이를 총액임금 5%인상계획을 정당화하려는 것이 아니냐는 노동계의 반발을 사고 있다. 한국생산성본부는 노동부의 지시에 따라 노동생산성지수 개편작업을 벌여 지난해 3.4분기의 16.6보다 훨씬 낮은 9.5정도의 4.4.분기 지수를 발표할 예정이다. 새 지수가 이처럼 낮은것은 지금까지 10명 이상의 사업장을 대상으로 했던것과는 달리 5명 이상의 사업장을 포함시켰기 때문이다. 한국노총등 ...

    한국경제 | 1992.05.25 00:00

  • < 정치면톱 > 민자 당내갈등 증폭될 듯

    ... 대선에 영향을 주는일을 막기위한 비주류의 모임이어서 당력을 훼손시키는 것이 아니라 당력을 강화시키는 것"이라며 이것이 해당행위로 비쳐져서는 안된다는 입장을 보였다. 이의원의 충당작업이 진행될경우 당수뇌부를 중심으로한 주류측은 동반탈당을 막기위한 가지치기에 총력을 기울일것이 예상된다. 반면 이의원측은 경선거부의 정당성을 부각시키면서 박태준최고위원은 물론 박철언의원등을 포함한 비주류의 세규합을 적극 추진하는등 정면대응해 나갈 태세이다.

    한국경제 | 1992.05.23 00:00

  • 정호용씨 민자당 입당할듯...김대표와 만난뒤 의사밝혀

    정호용 국회의원 당선자(무소속)는 21일 오후 민자당의 김영삼대표최 고위원과 만나 3시간10여분에 걸쳐 요담,민자당 입당을 고려하고 있다 고 밝혔다. 정당선자는 김대표와 회동후 "인간적으로 그분을 좋아한다"면서 "입 당을 고려하고 있다"고 말했다.정씨는 입당의사 타진과 함께 정국전반 에 관해 김대표와 의견은 나눈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김대표는 정당선자의 입당가능성에 대해 "정당선자가 앞으로 나 와 함께 정치를 하고 싶다는 뜻을 전했다"고 ...

    한국경제 | 1992.05.22 00:00

  • 이종찬의원 조기징계않기로...민자당주류, 화해추진

    민자당 주류는 경선거부를 선언했던 이종찬의원을 조기징계하려던 방침을 바꿔 징계를 서두르지않고 일단 이의원의 향후태도를 지켜 보기로 했다. 이의원측도 21일 향후진로를 논의한 끝에 일단 `새정치''이념에 따라 정당민주화와 국정개혁을 추진하는 당내비주류로 남기로 했다. 이와관련, 당내 범주류인사들은 이의원의 경선거부선언등 전당대회 전까지의 행태에 대해서는 일단 불문에 부치고, 앞으로의 이의원언행 을 기준으로 징계여부를 결정해야한다는 주장과 ...

    한국경제 | 1992.05.22 00:00

  • 무소속 하순봉당선자 민자당입당 선언...의석 153개로

    14대총선 진주선거구의 하순봉당선자(52.11대 민정당의원)가 22일오전 진주시대안동 자신의 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민자당입당을 공식 선언했다. 이로써 14대 민자당 의석수는 1백53석으로 늘어났다.

    한국경제 | 1992.05.22 00:00

  • 신산업정책 정부-재계 신경전 소강상태

    ... 존경받기 위해서는 돈버는 방법이 떳떳해야하고 벌어들인 돈도 능력에 따라 공평하게 분배되는 과정이 뒤따라야 한다. 또 기업이 해야할 사회적책임도 다해야할 것이다. 이것이 곧 경제정의의 실천과정이다. 이러한 경제정의는 정부의 강제적인 힘보다는 기업스스로의 노력에의해 달성돼야한다. 정부는 정당한 기업활동을 보호하고 조장해야 할것이다. 이번 신산업정책의 논란은 이런점에서 정부와 재계에 다같이 새로운 자세변화의 문제를 제기한 것으로 볼수있다.

    한국경제 | 1992.05.22 00:00

  • <내외통신>북한,수교회담서 일제 조약위조설 문제삼을듯

    ... 이 문제를 정식 거론할 것으로 보여 주목되고 있다. 내외통신에 따르면 북한 외교부대변인은 이날 이 문제와 관련, 중앙통신 과 가진 회견을 통해 이들 조약의 황제수결이 날조된 사실을 상세히 소개 하는 가운데 "국가들 사이에 체결하는 조약까지도 이렇게 위조하여 발표하는 것은 그 어느나라 역사에서도 찾아볼 수 없다"면서 일제가 지난날 조선에서 감행한 모든 범죄행위들은 그 무엇으로서도 정당화될 수 없다고 강조했다고 북한방송이 21일 보도했다.

    한국경제 | 1992.05.21 00:00

  • 김영삼 대표, 정호용씨와 만나 입당문제 논의

    민자당의 김영삼대표는 21일저녁 집권당의 대통령후보 자격으로 최규하 전대통령을 방문한데 이어 저녁에는 시내 하이야트호텔에서 무소속의 정호 용당선자와 만나 민자당 입당문제를 논의했다. 김대표는 이날 약 3시간동안 진행된 만찬에서 범여권 결속을 위해 정당선자의 민자당 입당을 적극 권유, 정당선자로부터 입당약속을 받아낸것으로 알려졌다.

    한국경제 | 1992.05.21 00:00

  • 민자, 의석확보에 비상...이의원측 떠나면 다시 여소야대

    민자당이 21일 대통령후보선출과정에서 빚어진 내분수습에 진력하면서 도 이종찬의원측의 `갈라서기''에 의한 14대국회 `여소야대''상황을 막기위 해 무소속당선자와 일부 타 정당소속 당선자들의 영입작업에 나서 결과가 주목된다. 민자당은 특히 가능하면 이의원 1명에 국한시키기로 한 징계가 여의치 않아 최소한 2명이상의 14대의원이 당을 떠날 경우 `3.24총선''직후 무소 속 영입으로 만든 국회 과반의석이 깨져 독자적 국회운영이 어렵기 때문 ...

    한국경제 | 1992.05.21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