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133471-133480 / 136,975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현대세무조사 기업활동 지장없게"...현총리

    ... 위한 데 국한됐을 뿐 정상적인 기업활동에 지장을 주지 않도록 각별히 유의해서 신중을 기 하고 있다"고 밝혔다. 현 총리는 이날 긴급 소집한 공명선거관리 관계장관 회의에서 "현대그 룹 계열사에 대한 정부 수사를 두고 정계 일각에서 편파수사라거나 특정 정당에 대한 탄압이라는 주장을 펴고 있는 것은 심히 유감스러운 일"이 라고 전제하고, 정부는 중립내각 출범 이래 불편부당과 엄정중립의 자세 로 공명선거 실현을 위해 최선을 다해왔다고 말했다.

    한국경제 | 1992.12.08 00:00

  • < 대선속보 > 현대간부 미행 인권침해 유감표명...현총리

    ...국무총리는 8일 현대임원 미행수사와 관련, "금품살포 용의자에 대한 동향점검과정에서 일부 기본권 침해라는 시비가 일게된데 대해서 국민과 당 사자들에게 심심한 유감의 뜻을 표한다"고 밝혔다. 현총리는 이날 공명선거 관계장관 간담회직후 이같이 밝히고 "그러나 현대 그룹 일부 계열사에 대한 정부의 수사는 명백한 위법행위가 드러났기 때문에 착수한 것으로 이를 편파수사 또는 특정정당 탄압이라고 주장하고 있는 것도 유감스러운 일"이라고 말했다.

    한국경제 | 1992.12.08 00:00

  • 한국PC통신 9일로 창립1주년맞아 ... 130개DB 4백여종 서비스

    ... 올림픽속보를 생중계함으로써 PC통신이 직접위성방송에 버금가는 21세기의 뉴미디어로서 손색이 없음을 입증하는 한편 동경데이터베이스쇼에 하이텔을 출품,큰인기를 끌면서 국내정보통신서비스의 해외진출이 가능함을 시사했다. 대선을 앞둔 최근에는 각정당의 정책광고게시판 서비스를 개시해 PC통신의 영역이 무한대임을 보여줬다. 또 오는 15일부터 "원로방"과 "주부사랑"(여성코너)서비스를 개시,여성과 노인들을 정보통신이용자로 흡수하고 대선속보및 득표집계현황을 서비스하며 ...

    한국경제 | 1992.12.08 00:00

  • "PC이용 선거운동 불법"...선관위, 공명선거 실천대책 논의

    중앙선관위(위원장윤)는 8일 오후 전체회의를 열고 최근 금권.관권선 거 공방으로 위기를 맞고 있는 공명선거 실현대책을 논의, 정부와 각 정당 및 후보자측에 공명선거실천을 다시 강력히 촉구키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선관위는 이에 앞서 이날 PC통신을 이용한 선거운동과 관련, 한국PC 통신사 데이콤 포스데이타사 등 PC통신회사들 앞으로 공한을 보내 PC통 신의 이용이 불법선거운동임을 지적하고 이용신청을 거부함으로써 공명 선거 실현에 협조해 ...

    한국경제 | 1992.12.08 00:00

  • [대선속보] "현대 편파수사 없다"...현승종총리

    ... 이날 간부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현재 현대및 국민당의 금 권선거운동문제가 심각하게 대두되고 있다"며 "편파수사라는 주장이 제기 되고 있으나 나자신 양심에 가책받을 일이 전혀 없다"고 말했다. 그는 또 "일부에서는 정부가 민자당을 은연중 지원하고 있는것 아니냐 는 의혹을 갖고 있지만 아직은 그러 일이 없다고 자부하고 있다"며 "정 부의 공명선거노력은 앞으로도 계속 특정 정당에 유리하거나 불리하지 않 게 진행돼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국경제 | 1992.12.07 00:00

  • <대선속보> 현대 수사공방...후보들, 전국서 휴일유세

    민자.민주.국민당등 각 정당및 무소속의 대통령후보 8명은 선거공고뒤 세번째 일요일인 6일 전국각지에서 일제히 유세 대접전을 갖고 지지를 호소했다. 전국적으로 이따금 비가 내리는 가운데 열린 이날 유세에서는 정부의 현대계열사 수사와 관련해 민자당과 국민당 사이에 치열한 금권.관권선 거 공방이 이어졌으며, 민주당의 김대중 후보와 국민당의 정주영 후보는 민자당의 금권선거에 대해서도 형평에 맞도록 적극 수사할 것을 촉구했다 김영삼 민자당 후보는 ...

    한국경제 | 1992.12.07 00:00

  • 압수수색은 국민기본권 유린행위...전국회의 성명

    "민주대개혁과 민주정부 수립을 위한 국민회의"(공동의장 박형규 목사)는 7일 오전 경찰의 "전국연합"사무실 압수수색과 관련, "경찰의 이번 행위는 국민의 정당한 정치적 의사표현 자유를 짓밟는 국민 기본권에 대한 중대한 유린행위"라는 성명을 발표했다.

    한국경제 | 1992.12.07 00:00

  • [대선속보] 3당후보, 중부-호남 유세격돌

    정당 및 무소속의 대통령후보들은 7일 대전 경기 전남지역 등에서 유 세전을 계속했다. 김영삼후보는 대전과 전북 진안 임실유세에서 "집권하면 과학기술인력을 현재의 16만명에서 32만명으로 늘리고 정보산업육성을 위해 정보산업육성 특별법을 제정하겠다"고 말했다. 김대중후보는 경기 연천 동두천 포천 의정부 고양 문산유세에서 "집권하 면 전직대통령을 대통령특사로서 외교업무에 협력케 하겠으며 필요한 경우 북한도 방문케 하는등 통일과업에 기여토록 ...

    한국경제 | 1992.12.07 00:00

  • 일당 대학생조직 곳곳 활개..위장간판 내걸고 활동

    일당을 주고 대학생들을 선거운동에 동원하는 조직들이 곳곳에서 활개 치고 있다. `나라밝힘 전국청년연합'' `통일을 준비하는 젊은 모임'' 등 그럴듯한 위 장간판을 내건 이들 조직은 각 정당과 연계를 맞고 은밀히 대학생들을 모 집해 유세장에 `공급''해 주고 있다. 이러한 대학생 동원조직은 현재 드러난 것만 해도 줄잡아 4~5개 정도가 전국에서 활동중인 것으로 확인되고 있으나, 국민당 연계조직인 `민족청 년지도자협의회''만 경찰에 적발됐을 ...

    한국경제 | 1992.12.07 00:00

  • "혐의 드러난 이상 수사 당연" ... 현총리,편파수사 부인

    ... 오후 민주당의 김상현 김영배 두최고위원이 총리 실을 방문, 정부의 금권선거단속이 편파적이라고 주장한 것에 대해 "명백 한 증거가 드러난 이번 현대사건을 두고 편파수사라는 주장은 적절치 않 다" 며 "모든 선거사범에 대해 소속정당을 가리지 않고 엄정하게 법대로 처리하는 것이 정부의 변함없는 기본입장"이라고 밝혔다. 현총리는 또 정부가 현대 임원 7백명을 미행수사하는 것은 인권유린이 라는 주장에 대해 "구체적인 혐의가 있는 경우 수사상 동향파악은 필요한 ...

    한국경제 | 1992.12.07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