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143,69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尹대통령 지지율 29.3%, 3.8%p↓…취임석달만 30% 밑으로[리얼미터]

    부정평가는 67.8%, 3.3%p↑…정당 지지율, 국힘 35.8%·민주 48.5% "학제 개편 이슈 영향, 가정주부층서 큰 폭 하락" 윤석열 대통령의 국정수행 지지율이 취임 약 석 달 만에 20%대로 떨어졌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8일 나왔다. 리얼미터가 지난 1∼5일 닷새 동안 전국 만 18세 이상 2천528명을 상대로 조사한 결과, 윤 대통령의 국정 수행에 대한 '잘하고 있다'는 응답은 29.3%, '잘못하고 있다'는 응답은 67.8%로 각각 ...

    한국경제 | 2022.08.08 08:00 | YONHAP

  • thumbnail
    '좁쌀 케어' 화장품 광고…법원 "의약품 오인 우려있어 위법"

    ... 소송을 냈다. A사는 "좁쌀은 피부 결에 관한 비유적 표현으로서 여드름 등 특정 질병으로 오인할 수 있는 표현이 아니다"라고 주장했다. 재판부는 그러나 "일반 소비자에게 의약품으로 오인케 할 우려가 있는 내용"이라며 식약처 처분이 정당하다고 판결했다. 재판부는 '좁쌀'이 피부 요철을 의미하는 비유적 표현이 아니고 여드름과 유사한 피부 병변을 뜻하는 것이라고 봤다. A사가 이 같은 병변을 치료하고 재발을 방지할 수 있는 의약품인 것처럼 화장품을 광고했으므로 화장품법 ...

    한국경제 | 2022.08.08 07:00 | YONHAP

  • thumbnail
    이탈리아 중도좌파 연합, 결성 일주일도 안돼 '흔들'

    중도 성향 아치오네 탈퇴 선언…극좌·녹색당과도 결별 이탈리아 범좌파 및 중도 성향 정당들이 9월 25일 조기 총선을 앞두고 우파연합에 맞서기 위해 맺은 동맹이 일주일도 안 돼 흔들리고 있다. 7일(현지시간) 로이터, 블룸버그 통신 등에 따르면 중도 성향 정당 '아치오네'(Azione·이탈리아어로 행동이라는 뜻)의 카를로 칼렌다 대표는 현지 공영방송 라이(Rai)와의 인터뷰에서 범좌파 진영 민주당(PD)과 결성한 동맹을 탈퇴한다고 밝혔다. 이는 ...

    한국경제 | 2022.08.08 01:23 | YONHAP

  • thumbnail
    '우크라군 인권법 위반' 지적 앰네스티 사과…"깊이 후회"

    ... 책임을 묻는 것이 아니다. 또한 우크라이나군이 다른 지역에서도 적절한 예방조치를 취하지 않았다는 것도 아니다"라고 부연했다. AI는 "이것 하나는 분명히 해야 한다. 우리가 우크라이나군에 대해 기록한 어떤 것도 러시아의 침략을 정당화하지 않는다"고 강조했다. 지난 4일 AI는 우크라이나군이 동부 돈바스, 남부 미콜라이우 등지에서 인구가 밀집한 주거 지역에 진지를 구축하고, 무기 체계를 운용하면서 민간인을 위험에 빠뜨리고 인권법을 위반했다는 보고서를 발표했다. ...

    한국경제 | 2022.08.07 23:04 | YONHAP

  • thumbnail
    '원사이드' 경선에 김빠진 세대교체론…97 단일화 셈법도 복잡

    ... 내세우고 있는 두 후보의 정치적 지향점이 다르다는 점에서 단일화의 명분 역시 찾기 어렵다는 의견도 있다. 당장 순회경선에서 드러나는 메시지를 살펴봐도 박 후보는 이재명 후보의 '셀프공천' 논란을 짚는 등 선명성을 강조하는 반면, 강 후보는 세대교체론의 일환으로 '젊은 수권정당'을 내세우는 등 결이 다른 모습이다. 정치권의 한 관계자는 "단순히 이 후보에 맞서기 위한 정치공학적 단일화는 국민들의 공감을 얻기 어려울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2.08.07 20:19 | YONHAP

  • [사설] 휴가 복귀 윤석열 대통령이 우선적으로 할 일

    ... 공무원이 일한다. 노동·공공·교육 등 현 정부의 ‘3대 개혁 과제’도 구호만 외친다고 성과가 절로 나오는 게 아니다. 둘째 여당과의 관계 재정립 및 협력 강화가 필요하다. 국회와 정당 경험이 없는 대통령의 부족한 점을 메꾸기 위해서도 필요하지만, 여소야대 상황 돌파에 필수다. 시답잖은 일들로 연일 내홍인 국민의힘에 필요한 메시지를 제때 전해야 한다. 집권 여당의 본분을 다하지 못한 채 끝내 비대위 체제로 가는 ...

    한국경제 | 2022.08.07 17:40

  • thumbnail
    하이트진로 "내일 본사·공장 직원 투입해 제품 출고"(종합)

    ... 자영업자와 소비자들께 최소한의 물량이라도 공급하고자 내일(8일) 오전 8시께 본사와 공장 직원 250여명이 강원공장 앞 진출입로를 확보해 제품 공급에 나설 예정"이라고 했다. 하이트진로는 "이는 당사 영업행위를 위한 최소한의 조치이자 정당한 영업행위이고 당사의 생존권이 달린 문제"라면서 "현장에서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이며 성수기 제품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에 경찰은 "신고된 집회는 적극적으로 보장하되 물류 차량 운송방해 ...

    한국경제 | 2022.08.07 16:17 | YONHAP

  • thumbnail
    하태경, '이준석 자동해임' 당헌 부결 촉구…"레밍같은 정치"

    "운명을 정치인이 아닌 판사가 결정하는 한심한 정당 될 수 없어" 국민의힘 하태경 의원은 7일 비상대책위원회 체제로 전환하면서 이준석 대표를 강제로 '해임'하는 당헌 개정안을 부결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하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서 "대결과 파국의 비대위 당헌 개정안을 부결시켜 주십시오"라고 말했다. 이어 "현재 국민의힘은 뻔히 죽는데도 바다에 집단으로 뛰어드는 레밍과 같은 정치를 하고 있다"며 "이 대표를 강제 해임하는 당헌 개정안은 당이 파국으로 ...

    한국경제 | 2022.08.07 14:26 | YONHAP

  • thumbnail
    이준석, "법적대응" 선포…'사생결단 항전' 나설까

    ... '국민의힘 바로 세우기'(국바세)는 7일 집단소송과 탄원서 제출 같은 법적 대응과 함께 오프라인 토론회 개최 등 단계적 대응을 예고했다. 이들은 지역구 당협을 방문해 항의성 포스트잇을 남기거나, 비대위 출범이 헌법 제8조 2항(정당은 그 목적·조직과 활동이 민주적이어야 한다)에 위배된다는 것을 지적하기 위한 '82인증' 남기기 등 여론전에 나섰다. 하지만 이같은 반격에도 이 대표는 당분간 험로에서 벗어나기 어려울 것으로 예상된다. ...

    한국경제 | 2022.08.07 13:59 | 고은빛

  • thumbnail
    맥주 출고 막힌 하이트진로 "내일 본사직원 투입"

    ... 소비자들께 최소한의 물량이라도 공급하고자 내일(8일) 오전 8시께 본사 및 공장 직원 250여명이 강원공장 앞 진출입로를 확보해 제품 공급에 나설 예정"이라고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이는 당사의 영업 행위를 위한 최소한의 조치이자 정당한 영업행위이고 당사의 생존권이 달린 문제"라면서 "현장에서 안전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이며 성수기 제품 공급에 차질이 없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하이트진로 강원공장에서는 테라, 하이트, 맥스, 필라이트 ...

    한국경제TV | 2022.08.07 13: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