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91-100 / 422,13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북한, 한국 북한인권법 비난…"위안부 문제 해결노력 뒤집는 것"

    ... 회원국 193개국이 돌아가면서 자국 인권 상황과 권고 이행 여부 등을 동료 회원국들로부터 심의받는 절차다. 통상 각 회원국에 4년 6개월 주기로 돌아오며 한국은 2017년 11월에 3번째 심의를 받았고 이날 심의가 4번째다. 북한은 2009년과 2014년, 2019년에 각각 UPR을 치렀다. 2019년 UPR 당시 정치범 수용소와 강제 노동의 폐지, 고문·여성 폭력 문제를 해결하라는 유엔 회원국들의 주문이 한 대사 앞으로 쏟아졌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3.01.27 01:41 | YONHAP

  • thumbnail
    美, 홍콩인 강제추방 기한 연장…"中, 인권·자유 훼손"

    ... 전복, 테러 활동, 외국 세력과 결탁 등 4가지 범죄에 대해 최고 무기징역형으로 처벌할 수 있도록 하는 국가보안법을 제정한 바 있다. 백악관은 보안법 제정 이후 최소 150명의 반정부 인사가 관련 혐의로 구금됐고, 1천200명의 정치범이 복역 중이며, 1만명 이상 개인이 반정부 시위와 관련한 기타 혐의로 구속됐다고 밝혔다. 이번 결정으로 중국 정부의 반발이 예상된다. 주미중국대사관은 앞서 이달초 "미국이 민주주의와 인권이라는 미명 아래 중국의 반체제 인사들의 ...

    한국경제 | 2023.01.27 00:30 | YONHAP

  • thumbnail
    취임 100일 앞둔 멜로니 伊총리, 극우·과격 이미지 뒤집었다

    ... "푸틴의 에너지 협박에 굴복하지 않겠다"고 선언했다. 더 나아가 멜로니 총리는 첫 해외 방문지로 EU 본부가 위치한 벨기에 브뤼셀을 택하며 이탈리아가 EU 체제를 계속 지지할 것임을 상징적으로 드러냈다. 소피아 벤투라 볼로냐대 정치학 교수는 멜로니 총리의 친EU 행보에 대해 "우리는 일종의 탈바꿈을 목격하고 있다"고 말했다. 벤투라 교수는 "야당 정치인이었을 때와 비교하면 훨씬 발언 수위를 온건하게 조절하고 있다"며 "멜로니 총리가 신뢰받는 국제 지도자가 되려면 ...

    한국경제 | 2023.01.26 22:21 | YONHAP

  • thumbnail
    우크라, 전투기도 얻을까…록히드마틴 "증산 준비"

    미국과 독일 등 서방국으로부터 전차 제공 약속을 받아낸 우크라이나가 전투기 지원까지 끌어낼 수 있을지 주목되고 있다. 미국의 정치 전문 매체 폴리티코는 26일(현지시간) 복수의 서방국 군사 및 외교 관계자들을 인용, 현재 서방 동맹국 내부에서 우크라이나에 전투기를 지원해야 하느냐를 두고 논의가 진행 중이라고 보도했다. 익명을 요구한 북유럽 국가의 한 외교관은 "우크라이나에 대한 군사 지원이 이제는 전투기로 자연스럽게 넘어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

    한국경제TV | 2023.01.26 21:51

  • thumbnail
    서방 전투기 우크라 가나…록히드마틴 "대비 중"

    ... 전투기 지원 물밑 논의 활발"…"전차 이어 자연스럽게 제공될 수도" 미국과 독일 등 서방국으로부터 전쟁의 '게임 체인저'가 될 것으로 점쳐지는 전차 제공 약속을 받아낸 우크라이나가 전투기 지원까지 끌어낼 수 있을까. 미국의 정치 전문 매체 폴리티코는 26일(현지시간) 복수의 서방국 군사 및 외교 관계자들을 인용, 현재 서방 동맹국 내부에서 우크라이나에 전투기를 지원해야 하느냐를 두고 논의가 진행 중이라고 보도했다. 익명을 요구한 북유럽 국가의 한 외교관은 ...

    한국경제 | 2023.01.26 21:30 | YONHAP

  • thumbnail
    젤렌스키 "푸틴은 '노바디'…결정권자 누군지 모르겠다"

    ... 관한 대화를 한다면서 이는 비극이라고 안타까워했다. 그러면서 러시아 부모들이 자녀를 군에 보내 범죄자로 만드는 것을 아버지로서 이해할 수 없다고 비판하고, 러시아 청년들이 푸틴 한 명의 야망 때문에 목숨을 잃는다고도 했다. 정치 입문 전 코미디언이던 젤렌스키 대통령은 전쟁을 치르면서도 유머 감각을 잃지 않았다면서, 유머는 자신이 강하고 상황을 통제할 수 있음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그는 아침에 일어나서 전쟁 승리를 위해 그날 할 일을 생각해보고, 밤에는 15분 ...

    한국경제 | 2023.01.26 20:59 | YONHAP

  • thumbnail
    與권성동 "비동의 간음죄 반대…'갈등 조장' 여가부 폐지해야"

    ... 지적했다. 이어 "무엇보다 비동의 간음죄는 성관계시 '예', '아니오'라는 의사표시도 제대로 못 하는 미성숙한 존재로 성인남녀를 평가절하한다"며 "이와 같은 일부 정치인의 왜곡된 훈육 의식이야말로 남녀갈등을 과열시킨 주범"이라고 지적했다. 권 의원은 "윤석열 정부가 여가부 폐지를 공약한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다"며 "정부 부처가 갈등을 중재하기는커녕 원인을 제공하고 ...

    한국경제 | 2023.01.26 20:45 | YONHAP

  • thumbnail
    여가부, '비동의 간음죄' 발표했다 법무부 반대에 돌연 없던일로

    ... 동의 여부를 무엇으로 확증할 수 있나"고 여가부 발표 내용을 비판했다. 이어 "무엇보다 비동의 간음죄는 성관계 시 '예', '아니오'라는 의사표시도 제대로 못 하는 미성숙한 존재로 성인남녀를 평가절하한다"며 "이와 같은 일부 정치인의 왜곡된 훈육 의식이야말로 남녀갈등을 과열시킨 주범"이라고 지적했다. 그는 그러면서 "윤석열 정부가 여가부 폐지를 공약한 이유가 바로 여기에 있다"라고도 했다. 정부 내부와 정치권의 비판이 나오자 여가부는 이날 저녁 기자단에 문자메시지를 ...

    한국경제 | 2023.01.26 20:33 | YONHAP

  • thumbnail
    이재명 현수막에 '사기꾼' 낙서한 40대…벌금형에 즉각 항소

    ... 아니더라도 물리적이거나 다른 방법으로 선전시설 효용을 상실·감소시키는 행위는 모두 '훼손'에 해당한다"고 판단했다. 또 "'사기, '범죄' 등 비난 문구는 후보자의 정치적 공약이나 식견을 홍보하려는 현수막의 효용을 충분히 해친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후보자가 공직 적격성을 갖추고 있는지는 국민의 자유로운 선거에 의해 판단돼야 한다. 특정 후보자의 공약이 자기 생각에 반한다며 ...

    한국경제 | 2023.01.26 20:31 | 이보배

  • thumbnail
    주일대사 "한일 현안 열심히 협상중…관계 개선 모멘텀 형성"

    ...TRO) 이사장을 비롯해 양국 기업인 180여 명이 참가했다. 이석우 회장은 "2023년은 주일한국기업연합회가 30주년을 맞은 특별한 해"라며 "연합회가 서른 살이 된 만큼, 올해에는 한일 민간 교류가 더욱 단단해지고 양국 간 정치와 외교 관계가 더욱 개선되기를 간절히 희망한다"고 말했다. 축사 뒤 양국 인사들은 술독의 뚜껑을 깨며 새해 행운을 비는 일본 전통 행사인 '가가미비라키'(鏡開き)를 함께 했다. 일본에 진출한 한국 기업 간 네트워크 강화를 위해 ...

    한국경제 | 2023.01.26 19:57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