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71-80 / 391,33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韓, 약속 지키지 않아 정상회담 불가"…관계 개선 걷어찬 日

    ... 어려워지고 있다”며 “문 대통령이 지도력을 발휘해 문제를 잘 정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일본군 위안부와 강제징용 피해자들에 대한 배상 문제 해결의 책임을 한국 정부에 돌리고 문 대통령이 직접 ‘정치적 해결방안’을 들고올 것을 요구한 것이다. 이 매체는 “일본이 영국 측에 게스트국으로서 한국과 호주, 인도를 초대하는 것은 좋지만 G7 구조 확대에는 반대한다는 입장을 나타냈다”는 G7 관계자의 말도 ...

    한국경제 | 2021.06.14 14:33 | 송영찬

  • thumbnail
    러시아 "EU 시민들, 미국을 동맹국 아닌 파트너로 여겨"

    ... 결과를 인용해 "일반적인 유럽인들에게 미국은 '동맹국'이 아닌 '필수적인 파트너'였다"며 미국을 깎아내리는 모습을 보였다. 그는 EU의 시민들은 러시아를 적이 아닌 파트너로 인식하고 있다고도 했다. 자하로바 대변인은 또 서방의 정치권과 언론들이 러시아가 적이라는 이미지를 유럽의 시민들에게 강요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G7 회의에 초대받지 못한 러시아 입장에서는 미국을 중심으로 한 서방의 결속이 상당히 껄끄러울 수밖에 없다. 바이든 대통령은 앞서 현지 기자회견에서 ...

    한국경제 | 2021.06.14 14:33 | YONHAP

  • thumbnail
    이준석 "우리가 행하는 파격이 여의도의 새 표준 돼야"

    ... 보관소가 8개 있고 보좌진과 국회직원의 이용빈도가 높다"며 "제가 따릉이를 탄 것이 그렇게 큰 이슈가 될 줄 몰랐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공유자전거, 킥보드 등 라스트 마일(최종구간) 운송수단 또는 퍼스널 모빌리티(개인용 이동수단)에 대한 해박한 이해가 없이는 이런 것들을 규제하는 법을 만들고 새 산업을 육성하기 어렵다"며 "젊은 세대에게는 이미 친숙하지만, 주류정치인들에게 외면받았던 논제들을 적극 선점하고 다루겠다"고 말했다. /연합뉴스

    한국경제 | 2021.06.14 14:29 | YONHAP

  • 한경연 "한국 정치 안정성 OECD 37개국 중 30위"

    한국의 정치·행정 불안정이 해소되면 1인당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이 최대 0.7%포인트 올라간다는 분석이 나왔다. 전국경제인연합회 산하 한국경제연구원은 14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정치·사회·행정 불안정이 1인당 GDP 성장률에 미치는 영향과 시사점’ 보고서를 내놓았다. 세계은행의 ‘세계 거버넌스 지수’(WGI) 중 정치적 안정성과 정부 효과성을 최근 5년...

    한국경제 | 2021.06.14 14:24 | 이수빈

  • thumbnail
    중국, G7 견제에 "내정간섭…이익 침해시 단호히 반격"

    ... 것"이라고 비난했다. 이어 "미국 등 소수 국가들의 음흉한 속셈을 드러낸 것으로 우리는 이에 강력히 반대한다"고 말했다. 공동성명에서 처음으로 중국을 정면 비판한 이번 G7 정상회의에 대해 주영 중국대사관은 "소집단과 강권정치로 대립과 분열을 일으켰다. 이는 시대 조류에 역행하는 것"이라고 직격탄을 날렸다. 대사관은 "중국에 대한 내정 간섭과 명예 훼손, 이익 침해를 용납할 수 없다"면서 "우리는 국가 주권과 안보, 발전이익을 결연히 수호하고 중국에 ...

    한국경제 | 2021.06.14 14:20 | YONHAP

  • thumbnail
    광주 간 이준석 "5·18 후 첫 세대 대표로서 아픈 역사 공감"

    ... 합동분향소를 찾아 조문했다. 이 대표는 이번 사고와 관련, "시민들이 안전을 우려해 여러 제보를 했음에도 불구하고 지자체에서 다소 신속하게 반응하지 못했던 것은 앞으로 개선돼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철거 공사 과정에서 정치권 등의 유착이 있는 것은 아닌지 수사력을 총동원해 사건의 책임자를 가려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더불어민주당 소속 이용섭 광주시장과 만나서도 "광주시민들의 아픔이 큰데, 야당으로서 협조할 수 있는 것들은 다 하겠다"며 사고원인에 ...

    한국경제 | 2021.06.14 12:40 | YONHAP

  • thumbnail
    "민주당 적통은 나야 나"…이낙연·정세균 DJ 적자 경쟁

    ... 환란에 비견되는 국가 위기로, 김 전 대통령의 리더십을 본받아 위기를 대전환의 기회로 만들어야 한다"며 "김대중 정신을 이어받아 따뜻하고 강한 대한민국을 만들겠다"고 했다. 그는 총리직 퇴임 후 첫 정치 행보로 이곳 일산 사저를 찾아 초심을 되새겼다는 점도 강조했다. 그는 15일에는 6·15 남북공동선언 21주년 관련 학술회의에도 참석한다. 한편 이 전 대표는 지역별 신복지 포럼 출범식에 자리하며 세몰이를 이어가는 ...

    한국경제 | 2021.06.14 12:34 | YONHAP

  • thumbnail
    G7에 '핵심 이익' 공격당하고도 침묵하는 중국, 이유는?

    ... "작은 그룹의 국가들이 글로벌 결정을 지시하는 시기는 오래전에 지났다"라는 성명을 올린 것이 전부다. 성명에서 중국은 "유엔 헌장과 국제법에 기반해야 진정한 다자주의"라며 "작은 집단이나 정치 블록의 이익을 위한 것은 사이비 다자주의"라고 강조했다. 이어 "크든 작든, 강하든 약하든, 부유하든 가난하든 각 나라는 평등하며 세계 문제는 모든 국가의 협의로 처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중국 관영 영문매체인 ...

    한국경제 | 2021.06.14 12:12 | 강현우

  • thumbnail
    "카터, 방북에 적합한 지도자"…DJ, 1994년 연설 영상

    김대중도서관, 6·15남북공동선언 21주년 기념사료 공개 "(방북에) 가장 적합한 지도자, 원로 정치인은 카터 대통령임에 틀림없다고 생각합니다. " (김대중 전 대통령 질의응답 중) 연세대 김대중도서관(이하 도서관)은 6·15 남북공동선언 21주년을 맞이해 1994년 1차 북핵 위기 당시 지미 카터 전 미국 대통령의 방북을 제안한 김대중 전 대통령의 동영상 자료를 14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자료는 김 전 대통령이 1994년 5월 12일 ...

    한국경제 | 2021.06.14 12:01 | YONHAP

  • thumbnail
    팬덤정치 3.0 진화?…이대남 커뮤니티서 발화한 '킹준석' 신드롬

    2030 중심 '펨코'서 이슈로 뭉쳐 '태풍' 된 이준석 팬덤 '팬클럽은 따로 없다' 구심력 없는 피라미드식 헤쳐모여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를 향한 2030세대의 적극적인 지지세가 '팬덤 정치'의 진화를 이끌지 관심이 쏠린다. 과거에도 팬덤을 기반으로 정치력을 발휘하는 정치인은 적지 않았다. 그러나 이 대표를 향한 팬덤은 인물의 스토리보다 발신된 '메시지'에 공명하는 경향이 크다는 점에서 과거의 팬덤 정치와 구분된다는 분석이 나온다. 인터넷 ...

    한국경제 | 2021.06.14 11:56 | YONHA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