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901-51910 / 57,252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이회창 불가론' 문건 파문

    ... 국회에서 끈질기게 재.삼탕하는 것이 치밀한 계획하에 이슈화하는 것으로, 국회를 자신들의 정치목적을 달성하기 위한 장으로 전락시키는 것"이라고 비난했다. 남 대변인은 또 "민주당 기조실에서 지방선거를 전후해 작성한 것 같다"며 "이 문건은 지도부에 보고됐고, 방송을 의도대로 제어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갖고 만들어진 것 같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민주당 이낙연(李洛淵) 대변인은 "당외곽 연구기구 실무자가 작년말에 개인적으로 작성한 문건으로 파악됐다"며 "당 기구에 보고된 ...

    연합뉴스 | 2002.07.24 00:00

  • 민주 '개혁연대' 월말 출범

    ... 20여명의 의원이 모여 통합체 추진을 위한 워크숍을 여의도에서 가질 예정"이라며 "일단 60-70여명의 의원들을 규합, 이달말 출범을 목표하고 있으며, 점차 원외지구당 위원장도 가입시킬 방침"이라고 말했다. 그는 "당이 구심점 없이 지도부가 흔들리는 양상을 보이는 상황에서 개혁과 변화를 추구하는 민주당의 정체성을 분명히 하기 위해 '개혁연대' 출범을 추진하게 됐다"고 말했다. 개혁연대에는 재야출신인 이해찬 이호웅 이재정 이미경 의원 등과 '쇄신연대' 소속의 신기남 ...

    연합뉴스 | 2002.07.24 00:00

  • 이'대통령, "가자시티 폭격은 불행한 사건"

    팔레스타인 어린이 9명을 포함, 총 15명의 목숨을 앗아간 이스라엘의 가자시티 폭격사건에 대한 국제사회의 비난여론이 쏟아지고 있는가운데 모셰 카차브 이스라엘 대통령이 24일 이스라엘 지도부가 책임을 져야 할 것이라는 입장을 표명하고 나섰다. 카차브 대통령은 이날 이번 폭격을 두고 "불행한 사건"이라고 규정하면서 이같이 말했다고 이스라엘 군 라디오 방송이 보도했다. 카차브 대통령은 그러나 사태의 책임을 물어 "누군가의 목을 매달아야 할 이유는 없다"고 ...

    연합뉴스 | 2002.07.24 00:00

  • 盧 '정책차별화' 나서나

    ... 한화갑(韓和甲) 대표가 지난 19일 국회 교섭단체 대표연설에서 서해교전 대응책과 관련, "북한의 성실한 조치가 담보될 때까지 민간교류와 인도적 지원을 제외한정부차원의 대북지원은 재고돼야 한다"고 촉구한 것과 맥을 같이 하고 있어 당 지도부와 사전교감을 통해 이뤄진 것으로 해석된다. 노 후보는 이미 지난 1일 서해교전 후 열린 통일부와의 당정협의에서 국민정서를 들어 대북정책 재검토 필요성을 언급한 바 있어 향후 정책을 통한 DJ와의 차별화를 더욱 분명히 해나갈 것으로 ...

    연합뉴스 | 2002.07.23 00:00

  • 부산 민주 후보, 김 대통령 등 각성 촉구

    8.8 재.보궐 선거에 출마하는 부산지역 민주당 후보 2명이 김 대통령에 대해 아태재단을 해체할 것과 당 지도부 등에 대해 각성을 촉구하고 나서 관심을 끌고 있다. 민주당 해운대.기장갑 최인호(崔仁昊) 후보와 부산진갑 이세일(李世逸) 후보는23일 오전 8.8 재보선 후보 등록을 마친뒤 부산시의회 기자실에서 공동기자회견을갖고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은 비리의 온상이 돼버린 아태재단을 즉각 해체하고 김홍일(金弘一) 의원은 자신의 형제 등 친인척들의 ...

    연합뉴스 | 2002.07.23 00:00

  • 中, 16 全大 10월말이나 11월초로 연기될 듯

    ... 홍콩의 동방일보(東方日報)는 황허의 홍수방지 대책작업이 해마다 10월 말까지 이어지는 만큼 주 총리의 이번 발언은 16 全大 11월 개최를 사실상 공언한 것이나 다름없다고 주장했다. 베이징(北京)의 중국 문제 전문가들은 장 주석의 유임 여부는 본인의 선택에 달려 있다면서 장 주석이 정계에서 물러난다 해도 제4세대 지도부는 장기간 장 주석의 기존 노선을 밟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홍콩=연합뉴스) 권영석 특파원 yskwon@yna.co.kr

    연합뉴스 | 2002.07.23 00:00

  • 中 고위층, 베이다이허 속속 도착...경비 삼엄

    중국 고위층들이 당.정.군 최고 지도부의 여름휴양지인 베이다이허(北戴河) 회의 참석을 위해 속속 현지에 도착했다. 홍콩 문회보(文匯報)는 23일 현지 소식통들의 말을 인용해 중국 고위층 인사들이 최근 국정운용 방향을 조율하기 위해 베이다이허에 도착했다고 전했다. 이에 앞서 중앙 판공청과 국무원 판공청 등 관련 직원들은 미리 베이다이허에도착해 회의를 위한 사전 준비작업을 벌였다고 소식통들은 말했다. 베이다이허 회의가 열리는 중앙 판공청 관할 지역에는 ...

    연합뉴스 | 2002.07.23 00:00

  • [재보선 본격 득표전] 민주

    민주당은 8.8 재보선 후보등록일을 하루 앞둔 22일 노무현(盧武鉉) 대통령 후보와 한화갑(韓和甲) 대표 등 지도부가 서울과 광주지역 후보선출 대회에 참석, 선거지원에 총력을 기울였다. 민주당은 이날도 대통령 주변 권력형 부정비리에 대한 반성과 개혁, 한나라당의`독주' 견제 및 이회창(李會昌) 대통령 후보의 `5대 비리 의혹사건' 등을 내세워 재보선 후보들에 대한 지지를 호소했다. 노 후보는 영등포을과 종로 유세에서 "우리 당이 부정부패 때문에 ...

    연합뉴스 | 2002.07.22 00:00

  • 베이다이허회의 개막 .. 장쩌민 권력유지 유력

    중국 당.정.군 최고 지도부의 전통적 여름 휴양지 허베이성(河北省) 베이다이허(北戴河) 회의가 22일 개막된 것으로 알려졌다. 중국 최고 지도부의 견해를 조율하는 베이다이허 회의는 올해 대대적인 권력 교체가 예상되는 중국공산당 제16차 전국대표대회(16대)를 불과 2-3개월 앞두고 열려 국내외적으로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회의는 ▲장쩌민(江澤民) 당 총서기 겸 국가주석 겸 중앙군사위 주석의 권력 이양 문제와 ▲장의 '3개 대표' 이론의 당헌 수용 ...

    연합뉴스 | 2002.07.22 00:00

  • 盧후보 "黨 장악하겠다" .. 黨주류, 제2창당론 검토

    ... "개혁신당설"이 흘러나오고 있다. 그러나 노무현 대통령 후보와 한화갑 대표는 이를 전면 부인하고 나섰다. 노 후보는 21일 "개혁신당론"과 관련,"그런 것을 논의한 기억이 없다"고 말했다. 한화갑 대표도 "그런 일이 없다"면서 당 지도부가 신당 창당을 논의했다는 일부 언론의 보도를 전면 부인했다. 이낙연 대변인도 "신당 창당이나 재창당에 대해서 들은 기억이 전혀 없다"고 강조했다. 노 후보의 한 측근은 "대선체제가 가동되면 당의 내연이 확대될 수 있을 것이나 신당 ...

    한국경제 | 2002.07.22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