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1941-51950 / 58,014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민주 '리모델링' 급물살

    ... 말했다. 그러나 신기남(辛基南) 의원은 "선(先) 사퇴없으면 결국 머무르겠다는 것 아니냐"며 선사퇴 요구를 거듭 주장했다. 동교동계를 비롯한 구주류는 당 개혁의 필요성에는 공감한다는 입장을 표명하면서도 일부 강경 개혁파 의원들의 지도부 선사퇴 요구 등에 대해서는 `몰아붙이기식'추진이라며 반발하고 있다. 그러나 구주류의 대표격인 한화갑(韓和甲) 대표가 차기 당권 불출마를 선언하고당 개혁특위 인선권을 사실상 노무현(盧武鉉) 당선자측에 넘기는 등 입장을 바꿈에따라 향후 ...

    연합뉴스 | 2002.12.26 00:00

  • 민주 黨權경쟁 '스타트' .. 한화갑대표 조기全大 수용.차기당권 불출마

    ... 급물살을 탈 것으로 보인다. 특히 빠르면 1월 말에 전당대회가 열릴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당권경쟁도 불붙을 조짐을 보이고 있다. 민주당은 27일 최고위원회의와 의원총회를 열어 당 개혁특위 구성문제를 논의할 예정이나 신주류측의 지도부 사퇴 등 인적청산 주장에 구주류 일부 인사가 반발하고 있어 논란이 예상된다. ◆한 대표 조기전대 수용과 당권경쟁=한 대표는 이날 기자간담회를 자청,"조기 전당대회 개최에 반대하지 않으며 나는 전당대회에 나가지 않을 것"이라며 "전당대회 ...

    한국경제 | 2002.12.26 00:00

  • [한대표 일문일답] "烹당해도 당지킬것"

    ... 노무현(盧武鉉) 후보에게 팽(烹) 당해도 당을 지키겠다고 한 사람인 만큼 당을 끝까지 지킬 것"이라고 `민주당의 뿌리'임을 강조했다. 다음은 일문일답. --조기 전당대회가 열리면 출마할 것인가. ▲지난주 노 당선자를 만났을 때 지도부 개편 문제가 나와 지도부를 개편하려면 전당대회밖에 없다고 말했다. 당선자가 `한 대표가 사퇴하고 전대에 다시 나오면 되지 않느냐'고 말해 `그런 방법도 있지만 내가 개혁안을 만들고 또 내가 (전대에서) 1등하겠다고 얘기하고 싶지는 ...

    연합뉴스 | 2002.12.26 00:00

  • 한나라 당쇄신안 논의

    한나라당은 26일 천안 연수원에서 의원.지구당위원장 연찬회를 갖고 대선 패배에 따른 향후 당의 진로와 쇄신방안을 집중 논의한다. 연찬회에선 현 지도부 사퇴를 비롯해 조기 전당대회 개최와 당 쇄신을 위한 특별기구 구성 및 당 개혁방안을 놓고 난상토론을 벌일 예정이다. 특히 초.재선의원 중심의 미래연대와 희망연대는 연찬회에 앞서 가진 합숙토론을 통해 지도부의 즉각적인 총사퇴와 당 쇄신.혁신을 위한 비상대책기구 구성을 요구키로 한 반면 일부 최고위원과 ...

    연합뉴스 | 2002.12.26 00:00

  • 한나라당 최고위원 전원 사퇴

    ... 주문한 반면 중진급 의원들과 선대위 당직자들은 "당을 먼저 수습하는게 우선"이라고 반발,격론을 벌였다. 당내 소장파 모임인 미래연대 원희룡 대표와 안상수 희망연대 간사는 "즉시 비상대책기구를 구성해야 하며 비대기구의 위원장은 기존 지도부가 아닌 인사로 해야 한다"고 한목소리를 냈다. 김홍신 의원도 "이회창 후보를 낡은 정치의 상징으로 만든 과거형 인물들이 물러나는 것은 당연한 것"이라고 가세했다. 이에 대해 선대위 핵심요직을 거친 권철현 의원은 "특정인을 공격하기 ...

    한국경제 | 2002.12.26 00:00

  • 서대표 사퇴 가능성

    ... 최근의 당내 사태와 관련, 사퇴 결심을 굳힌 것으로 안다"면서 "최고위원회의에 이같은 결심을 통보하고 동의를 구해 물러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서 대표는 이날 충남 천안의 당 연수원에서 열린 의원.지구당 위원장 연찬회에서 지도부 사퇴를 요구하는 미래연대 등 소장파 원내외 위원장들의 의견을 수용, 향후 당 운영은 비상대책기구 중심으로 운영키로 했다고 이 측근은 전했다. 이에 앞서 서 대표는 연찬회에서 "대표직에 연연할 생각이 없으며 다만 당의 혁신과 단결은 ...

    연합뉴스 | 2002.12.26 00:00

  • [사설] (27일자) 실무형 대통령직 인수위 구성

    ... 기획조정분과를 제외한 6개 실무분과 간사가 모두 시민단체 등에서 활동하던 대학교수 출신으로 임명됐다. 각 분과위원들은 전직 관료 등 실무형 전문가들로 구성될 것이라고 한다. 이번 인선에는 노 당선자의 가장 시급한 현안인 민주당의 새로운 지도부 구성과 2004년의 총선 등 정치일정이 우선적으로 고려된 것으로 보인다. 그만큼 인물 선정에서부터 적지않은 어려움을 겪었을 것이다. 인수위의 임무가 정권인수 작업을 원활하게 진행함으로써 국정공백을 최소한으로 줄이는 것이라고 본다면 ...

    한국경제 | 2002.12.26 00:00

  • 한나라 소장파 "세대교체"

    한나라당내 소장파 모임인 미래연대는 26일 선거패배의 책임을 져야 한다며 현 지도부의 즉각 사퇴와 비상대책기구 구성 및 세대교체를 촉구했다. 미래연대는 전날 오후부터 경기도 기흥의 한 콘도에서 1박2일 일정으로 합숙토론회를 개최한 뒤 성명을 내고 "당 개혁논의를 전면화하기위해 최고위원과 주요 당직자를 비롯한 당 지도부는 즉각 사퇴해야 한다"면서 "비상대책기구를 구성해 전권수임기구로 하고, 위원장은 기존 지도부가 아닌 인사로서 정치개혁과 당의 변화 ...

    연합뉴스 | 2002.12.26 00:00

  • 정치권 '세대교체' 점화

    민주당 한화갑(韓和甲) 대표가 26일 조기전당대회 수용의사를 밝히면서 차기당권 출마포기를 선언했고, 한나라당 소장파 원내외 위원장 모임인 미래연대는 당지도부 총사퇴 등 세대교체를 거듭 촉구했다. 특히 민주당과 한나라당은 이날 당직자 연수회와 의원.지구당위원장 연찬회를열어 당개혁 및 인적쇄신 방안을 논의, 정치권 변화의 흐름이 빨라질 조짐을 보이고있다. 한화갑 대표는 오전 기자간담회에서 "조기 전당대회 개최에 반대하지 않으며,나는 그 전당대회에 ...

    연합뉴스 | 2002.12.26 00:00

  • 새정부 정치일정표 제시

    ... 만큼 능력있는 분들이 당내에서 이 문제를 풀어나가야 한다"고 배경을 설명했다. 특히 "정당개혁은 중차대한 문제로 앞으로 상당기간 걸릴 것"이라고 전제하고 "당내에서 주도적으로 역할할 능력있는 분들은 전당대회 준비 등도 해야하고, 지도부에도 도전하기 위해 전력을 다해야할 상황"이라고 부연하면서 "'국민이 선호할까'하는 것을 생각해 이미지도 고려했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지역구 정치인이 입각할 경우 길어야 9개월간 일할 수 있다"고 지적하고 "이런 단명 장관갖고는 ...

    연합뉴스 | 2002.12.26 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