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2401-52410 / 56,418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야 '당론조정' 진통 안팎

    ... 계수조정소위 구성 등 주요 현안에 대한 당론 조정을 둘러싸고 큰 진통을 겪고있다. 이에 대해 한나라당이 `거야의 힘'에 따른 책임과 국민여론을 의식, 무리한 정책과 주장을 수정하는 과정에서 나타나는 현상이라는 긍정적인 평가와 지도부가 애초부터 당안팎의 여론을 제대로 수렴하지 않은 채 당론을 정했다가 안팎의 비판에 직면, 갈팡질팡하는 것이라는 부정적 평가가 함께 나오고 있다. 또 잦은 당론 변경에 대해 자민련측도 노골적인 불만을 제기, 2야 공조의 붕괴를 자초하고 ...

    연합뉴스 | 2001.12.03 17:15

  • 이인제씨 '영남공략' 시동

    ... 기준이 된다"고 주장했다. 이어 "대구시민은 과거에 연연하는 성격이 아니다"면서 "지난 대선에서 고향인 충청도에서는 24%를 얻었지만 영남에서는 26%를 얻었다"고 구애했다. 또 기자간담회에선 "내년 3월 이전에 전당대회를 열어 당 지도부와 대선후보를 동시에 선출해야 한다는 게 당내 절대다수의 컨센서스(공감대)"라며 "각 주자들은 대선에 출마하려는 것이지 시.도지사 선거에 출마하는 것이 아니다"고 한화갑(韓和甲) 상임고문 등의 지방선거후 후보선출 주장을 반박했다. 이 ...

    연합뉴스 | 2001.12.03 16:01

  • 야, 계수조정소위 구성 양보

    ... 원내 제1당으로서 여당의 요구를 수용키로 했다"고 말했다. 그는 "오전중 예결위 간사접촉을 통해 예산안조정소위 위원을 민주당과 한나라당 각 5명, 자민련 1명을 배분하고 위원장도 민주당에게 양보하는 방안을 제시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이에 따라 당 예결위원장인 김만제(金滿堤) 정책위의장은 이날 당 예결위 소속의원 간담회에서 이같은 지도부의 방침을 전하고 심도있는 심의를 당부했다. (서울=연합뉴스) 민영규기자 youngkyu@yna.co.kr

    연합뉴스 | 2001.12.03 11:20

  • 한나라,교원정년연장 전격 입장선회

    ... 강하다는 판단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발표되는 각종 여론조사 결과 학부모는 물론 교원들조차 절반 이상이 정년연장에 반대하는 데다 당내에서도 개혁파 의원들을 중심으로 반대논의가 확산되는것을 감안한 조치로 풀이된다. 당초 지도부는 반대여론이 법 개정 취지를 제대로 알리지 못한 때문이라며 `대국민 홍보'를 강조했지만 주말과 휴일의 홍보전을 통해서도 여론이 반전기미를 보이지 않는 데 따라 '유보' 단안을 내리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회창(李會昌) 총재는 이날 ...

    연합뉴스 | 2001.12.03 10:55

  • 이스라엘 '최악의 自爆테러' .. 사상자 240명 이를듯

    ... 중상자가 많아 사망자수는 계속 늘어날 것으로 외신들은 전했다. 팔레스타인 무장단체인 이슬람 지하드는 이번 테러를 자행했다고 주장하고 곧 추가 테러가 있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아리엘 샤론 이스라엘 총리는 "이 끔찍한 범죄의 심각성에 상응하는 응답이 있을 것"이라면서 팔레스타인에 대한 보복을 시사했다. 팔레스타인 지도부는 이번 테러와 관련, 가자지구와 요르단강 서안 일대에 비상사태를 긴급 선포했다. 송대섭 기자 dssong@hankyung.com

    한국경제 | 2001.12.03 10:46

  • 與 지도체제 개편 논의

    ... 원내정당화는 원내총무가 원내정책에 대해 전적으로 책임을 지는 형태로 지난달30일 쇄신연대 모임에서 조순형(趙舜衡) 의원은 "원내 정당화를 위해 의원총회를 당의 최고의결기관으로 삼고 원내총무를 의장으로 하는 20인 이내의 운영위원회를 둬지도부 기능을 하도록 해야 한다"고 주장했었다. 지도체제 문제와 관련, 지난달 28일 특대위 주관 워크숍에선 총재직 폐지, 총재(대표)와 후보 분리, 단일성 집단지도체체 구성의견이 다소 우세하게 나타났다. (서울=연합뉴스) 추승호 기자 ...

    연합뉴스 | 2001.12.03 10:03

  • 여야 '대통령의전' 변화 주목

    유럽순방을 위해 2일 출국한 김대중(金大中) 대통령의 공항 환송행사는 김 대통령의 총재직 사퇴 이후 달라진 청와대와 여야 관계의 단면을 드러내 관심을 모았다. 서울공항에서 개최된 김 대통령 출국 환송행사에 민주당 지도부와 의원들은 아무도 참석하지 않은 반면 한나라당은 이회창(李會昌) 총재의 비서실장인 김무성(金武星) 의원이 참석한 것. 이와 관련, 민주당은 총재직을 사퇴한 김 대통령에 대한 의전을 앞으로 어떻게 해야할 지 고심중이다. 민주당 ...

    연합뉴스 | 2001.12.03 09:50

  • 부시,샤론총리 아라파트 압박

    ... 것"이라며 팔레스타인측이 납득할만한 조치를 취하지 않을 경우 보복 공격이 뒤따를 수 있음을 경고했다. 부시 대통령은 이에 대해 중동 유혈사태시 이스라엘의 보복공격 자제를 당부했던 종전 입장과는 달리 아무런 언급을 하지 않아 관심을 끌었다. 숀 매코맥 백악관 대변인은 "회담의 초점은 아라파트 수반과 팔레스타인 지도부에 맞춰졌다"며 "그(아라파트)가 수반이라면 하마스와 다른 테러단체들에 대한 책임있는 행동을 취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국경제]

    한국경제 | 2001.12.03 09:06

  • 美, 아프간에 병력ㆍ화력증강...英獨濠도 가세

    ... 있다고 말했다. 압둘 살람 자에프 전 파키스탄주재 탈레반 대사는 그러나 아프간 이슬람통신(AIP)에 "우리는 우리의 최후까지 칸다하르를 수호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하고 "결코 어느 누구에게도 칸다하르를 넘겨주지 않을 것이며 우리 지도부는 굴종보다는 죽음을택할 것"이라고 밝혔다. 굴 아가 전 (前) 칸다하르 주지사의 한 측근은 북부동맹 등 반탈레반 세력의 칸다하르 진격을 확인하면서 칸다하르시(市) 외곽 3km 지점에서 반탈레반 전사 3천여명과 탈레반간에 격렬한 ...

    연합뉴스 | 2001.12.03 08:18

  • 부시-샤론 휴일 긴급 회동

    ... 이스라엘의 군사대응 여부가 주목된다. 백악관 당국은 회담이 끝난 뒤 "이번 회담의 초점은 아라파트 수반과 팔레스타인 자치정부의 책임있는 행동에 맞춰졌다"고 강조했다. 숀 매코맥 백악관 대변인은 "초점은 아라파트 수반과 팔레스타인 지도부에 맞춰졌다"며 "그(아라파트)가 수반이라면 하마스와 다른 테러단체들에 대한 책임있는 행동을 취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부시 대통령과 샤론 총리는 당초 3일 백악관에서 회동할 예정이었으나 이번 유혈사태로 부시 대통령이 메릴랜드주 ...

    연합뉴스 | 2001.12.03 07: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