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52491-52500 / 56,449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한나라 '교원정년 연장법' 갈팡질팡

    한나라당이 교육공무원법 개정안의 국회본회의 처리여부를 놓고 혼선을 빚고 있다. 당 지도부는 26일 '법안 강행처리'로 가닥을 잡았으나,소장 개혁파 의원들은 물론 당 중진들이 반대 입장을 고수,29일 본회의 상정여부는 여전히 불투명한 상황이다. 김만제 정책위의장은 이날 주요 당직자회의에서 "교육공무원법 개정안의 28일 법사위 상정,29일 본회의 관철 방침에는 변화가 없다"고 밝혔다. 김 의장은 "당이 교육공무원법 처리와 관련해 우유부단한 행보를 ...

    한국경제 | 2001.11.26 18:00

  • 야 개혁파 '자유투표' 요구

    ... 전화를 걸어와 자유투표방침에 찬성한다는 입장을 밝혔다"면서 "당론과 우리의 생각이 어떻게 다른지 구체적인 정책검토를 통해 분명히 하고 이를 토대로 당내 개혁파 의원들과 공감대를 형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들은 특히 당지도부가 교육공무원법의 29일 본회의 처리라는 강경입장에서 다소 주춤하는 모습을 보이는데 주목, 사태추이를 지켜보며 대응방안을 모색키로 의견을 모은 것으로 알려졌다. (서울=연합뉴스) 민영규기자 youngkyu@yna.co.kr

    연합뉴스 | 2001.11.26 10:00

  • 한나라 '교원정년법' 한발 후퇴 .. 29일 강행처리 철회

    ... 의원들이 자유투표 보장을 골자로 한 국회법 개정안 처리를 추진하고 있는 것. 이미 여야 의원 80여명의 서명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아울러 김원웅 의원 등 일부 의원들도 당론과 달리 반대표를 던지겠다고 공개 선언하는 등 당 지도부의 일방통행에 제동을 걸고 나섰다. 여야 개혁파 의원 모임인 정치개혁모임은 26일 회의를 열어 개정안에 대한 자유투표 요구방안 등을 논의할 예정이다. 이와 관련,이재오 총무는 25일 기자들과 만나 "당초 26일로 예정된 개정안의 법제사법위원회 ...

    한국경제 | 2001.11.25 17:39

  • 與, 3-4월 후보선출 '공감' .. 정치일정 이번주 가닥

    ... 것이라는 전망이 지배적이다. 지도체제 문제는 일단 집단지도체제쪽에 무게가 실리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 특대위 위원은 "당내외의 의견을 수렴한 결과 1인 보스체제를 극복하고 새로운 민주적·분권적 질서를 창출하기 위해선 선출직 지도부 중심의 집단지도체제를 구축해야 한다는 의견이 많았다"고 전했다. 총재직 존폐문제에 대해선 폐지 주장과 총재직은 유지하되 총재가 선출직 지도부와 주요 문제를 협의,결정토록 하는 단일성 집단지도체제로 가자는 견해가 엇갈리고 있다는 ...

    한국경제 | 2001.11.25 17:37

  • "쿠바 경제개혁 北에 영향"

    ... 리뷰'의 '90년대 쿠바 경제개혁이 북한에 주는 시사점'이란 기고문에서 "쿠바는 지난 93년 이후 냉전상황에서 리더십의 교체없이 변화를 모색했고, 외국인 투자없이 관광산업을 개발하는 등 북한과 유사하다"며 그같이 주장했다. 그는 "쿠바 지도부는 북한의 `고난의 행군'처럼 위기탈출을 위한 교정계획(Rectification Program)을 발표했다"면서 "내수시장의 규모가 적으며 생산거점의 역할을하기에 부적합하고, 미국의 경제제재 대상으로 투자 위험이 크다는 점도 유사하다"고 밝혔다. ...

    연합뉴스 | 2001.11.25 10:19

  • 야 교원정년 `역풍' 고심

    한나라당 지도부가 교원정년 63세 연장을 골자로 하는 교육공무원법 개정안의 국회 본회의 처리를 앞두고 고민에 빠졌다. 정년연장에 대한 비판여론이 예상외로 커 `거야(巨野)의 오만'으로 비쳐지고 있는데다 개혁성향 의원들이 "당론결정 과정에 문제가 있다"며 크로스보팅(자유투표)을 요구하는 등 안팎에서 부는 역풍이 거세기 때문이다. 또 참교육학부모회 등 학부모 단체들은 "한국교총이 정치권에 조직적으로 로비를 했다"는 의혹을 제기하고 전교조 회원들은 ...

    연합뉴스 | 2001.11.25 10:19

  • 여 정치일정.쇄신논의 점검

    ... 만들어진 것 같다"면서도 "의원들이 특정입장을 강하게 주장하기 보다는 이런저런 대안을 모색하는 차원에서 얘기하더라"고 단서를 달았다. ◇지도체제 = 1인 보스체제를 극복하고 새로운 민주적.분권적 질서를 창출해야한다는 점에서 선출직 지도부 중심의 집단지도체제를 구축해야 한다는 의견이 많다는데 특대위원들의 설명이 일치하고 있다. 총재직 존폐 문제에 대해선 아예 없애자는 주장도 있으나 총재직은 유지하되 총재가 선출직 지도부와 주요 문제를 협의, 결정토록 하는 단일성 집단지도체제로 ...

    연합뉴스 | 2001.11.25 10:18

  • 아프간 반군 공세재개..곧 탈레반 무장해제

    ... 속에 박격포 및 기관총 공격을 퍼붓고 있다. 그러나 압둘 라시드 도스툼 북부동맹 사령관은 23일 밤 항복협상이 "타결됐다'면서 "탈레반이 25일 우리에 투항하고 전쟁포로들을 넘겨줄 것"이라고 말했다. 북부동맹측에 따르면, 탈레반 지도부는 남부 거점 칸다하르까지 무사 통과시켜 주는 조건으로 무기를 버리고 투항하기로 했으며, 외국인 이슬람 자원병들은 북부동맹측에 넘기기로 했다. 다우드 칸 쿤두즈 북부동맹 동부전선 사령관은 휘하병력이 24일중으로 탈레반군에 대한 ...

    연합뉴스 | 2001.11.24 08:54

  • 여 '노무현 사퇴발언' 여진

    민주당의 23일 당무회의에선 노무현(盧武鉉) 상임고문의 검찰총장 사퇴 발언에 대한 당 지도부의 '조치'가 거론되는 등 논란이 이어졌다. 회의에서 김충조(金忠兆) 예결위원장이 "노 고문의 검찰총장 진퇴 여부 발언에대해 지도부가 어떤 조치를 취했느냐"고 묻자 한광옥(韓光玉) 대표는 "어제 주요 당직자회의에서 의견을 모아 그것을 당 공식의견으로 발표한 바 있다"고 답변했다. 당시 이낙연(李洛淵) 대변인은 "당론과 배치되는 발언을 하는 것은 적절치 못하며 ...

    연합뉴스 | 2001.11.23 17:15

  • 북부동맹, 항복결렬설 속 쿤두즈에서 군사공격

    ... 쿤두즈를 포위한 이래 이날 사상 최악의전투를 벌였다. 미군 전투기들이 쿤두즈 일대에 폭격을 퍼붓는 가운데 쿤두즈 주변 하나바드,풀-에-방기, 다쉬-에-아라치 세 곳의 전선에서 전투가 계속되고 있다고 아프간이슬람통신은 전했다. 이에 따라 탈레반 지도부가 외국인 이슬람 병사들을 포함해 탈레반 병력을 장악하지 못하고 있거나 지도부내에 항복을 둘러싼 이견이 있을 가능성이 대두되고 있다. 특히 아랍, 파키스탄, 체첸 출신의 외국인 무자헤딘 전사들의 처리문제는 항복협상에서 최대 걸림돌이 ...

    연합뉴스 | 2001.11.23 16: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