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61-70 / 7,156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thumbnail
    [TEN피플] 강수연, 삭발도 불사했던 여걸...심정지→긴급 수술도 '난항'

    ... 알려졌다. 병원에는 강수연의 오빠와 여동생이 그의 곁을 지키고 있다고 한다. 강수연의 가족은 강수연이 최근 머리와 발 쪽에 통증을 호소했다고 전달했다. 1966년생인 강수연은 올해 57세. 여러 이유로 가끔 입원한 적은 있지만 지병이 있거나 건강에 크게 문제가 있던 것은 아니라고 전해졌다. 강수연은 한국를 해외에 알린 원조 '월드스타'로 꼽히는 배우다. 4살에 아역으로 활동을 시작한 강수연은 1985년 영화 '고래사냥2'을 통해 성인 배우로 ...

    텐아시아 | 2022.05.06 14:24 | 김지원

  • thumbnail
    강수연, 중환자실 이동…김동호 BIFF 전 이사장 "수술 어려울 만큼 위중"

    ... 알려졌다. 병원에는 강수연의 오빠와 여동생이 그의 곁을 지키고 있다고 전해졌다. 강수연의 가족은 강수연이 최근 머리와 발 쪽에 통증을 호소했다고 전달했다. 1966년생인 강수연은 올해 57세. 여러 이유로 가끔 입원한 적은 있지만 지병이 있거나 건강에 크게 문제가 있던 것은 아니라고 전해졌다. 1969년 4살의 나이에 아역 배우로 데뷔한 강수연은 1986년 영화 '씨받이'로 한국 배우 최초로 세계 3대 영화제인 베니스영화제 여우주연상을 수상, 다수 ...

    텐아시아 | 2022.05.06 12:11 | 김지원

  • thumbnail
    "할머니 배우 되고 싶다"했는데…강수연, 심정지·의식불명에 영화계 '충격' [TEN스타필드]

    ... 있다고 알려졌다. 병원에는 강수연의 오빠와 여동생이 그의 곁을 지키고 있다고. 강수연의 가족은 강수연이 최근 머리와 발 쪽에 통증을 호소했다고 전달했다. 1966년생인 강수연은 올해 57세. 여러 이유로 가끔 입원한 적은 있지만 지병이 있거나 건강에 크게 문제가 있던 것은 아니라고 전해졌다. 강수연은 올해 넷플릭스 영화 '정이'(감독 연상호)로 복귀를 앞두고 있다. 2013년 '주리' 이후 약 10년 만의 신작. 올해 초 촬영이 끝났고 ...

    텐아시아 | 2022.05.06 06:52 | 우빈

  • thumbnail
    프란치스코 교황, 휠체어 타고 일정 소화…무릎 시술 때문

    ... 드러냈다. 5일(현지시간) 교황은 바티칸 바오로 6세 홀에서 가톨릭 수녀회를 단체로 접견하면서 휠체어를 탄 채 단상에 등장했다. 휠체어에서 일어나 의자에 앉을 때도 보좌관의 도움을 받았다. 올해로 만 85세인 교황은 올 초부터 오랜 지병인 좌골신경통에 오른쪽 무릎 통증까지 더해 부축받아야 걸을 수 있을 정도로 상황이 좋지 않았다. 2013년 즉위 이래 휠체어를 탄 교황의 모습이 대중에게 공개된 것은 지난해 7월 결장 협착증 수술 이후 이번이 두 번째다. 다만, ...

    한국경제 | 2022.05.05 22:48 | 이보배

  • thumbnail
    휠체어타고 일정 소화한 교황…무릎 보강제 삽입 시술받은듯

    ... 이날 바티칸 바오로 6세 홀에서 가톨릭 수녀회를 단체로 접견하면서 휠체어를 탄 채 단상에 등장했다. 휠체어에서 일어나 단상에 마련된 의자에 앉을 때도 보좌관의 도움을 받아야 했다. 올해로 만 85세인 교황은 올 초부터 오랜 지병인 좌골신경통에 오른쪽 무릎 통증까지 더해져 부축을 받아야 걸을 수 있을 정도의 힘겨운 상황에 부닥쳤다. 이 때문에 교황이 참석하는 일부 공식 일정이 취소되거나 축소 진행됐다. 교황은 최근까지 진통제를 맞으며 가까스로 버텨온 것으로 ...

    한국경제 | 2022.05.05 21:57 | YONHAP

  • thumbnail
    큐 잡는 '당구 전설의 딸'…"아빠 이름에 먹칠하지 않게"

    ... 마이클 조던'이라 표현했을 정도로 세계적인 명성을 떨쳤다. 2002년 부산 아시안게임에서 은메달을 획득하기도 했던 이 전 회장은 후진 양성을 위해 미국에서의 사업을 접고 2004년 6월 대한당구연맹 회장에 취임했다. 그러나 지병인 위암을 극복하지 못하고 취임 4개월 만인 2004년 10월 세상을 떠났다. 뉴욕에서 태어난 올리비아 리는 아버지의 영향으로 당구를 취미로만 즐기다가 최근 프로 데뷔를 결심하고 준비해왔다. 선수 경력이 전혀 없지만, 당구계는 이 ...

    한국경제 | 2022.05.04 19:21 | YONHAP

  • thumbnail
    3선 지낸 백남치 前 의원 별세

    서울 노원구에서 3선 의원을 지낸 백남치 전 의원이 4일 지병으로 세상을 떠났다. 향년 78세. 고인은 서울대 법대, 미국 뉴욕대 대학원을 거쳐 컬럼비아대 대학원에서 국제정치학 박사학위를 받았다. 1988년 제13대(통일민주당), 1992년 제14대(민주자유당), 1996년 제15대(신한국당) 총선에서 서울 노원갑 지역구에서 당선됐다. 민주자유당 기획조정실장으로 있을 때 공직자윤리법 개정과 의원 재산 공개 등 개혁 사정 작업의 실무를 총괄했다. ...

    한국경제 | 2022.05.04 18:01

  • thumbnail
    강수지 부친상, 친필 쪽지 공개..."연명치료 하지마라"

    ... 부친이 생전에 남긴 쪽지도 공개했다. 쪽지에는 “연명 치료 하지 마라. 죽으면 내가 입던 양복 입고 갈 거다. 그리고 꽃같은 거 하지 마라. 관은 제일 싼 것으로 해라. 그리고 늘그막에 너무나 행복했다”는 내용이 적혀 있어 먹먹함을 안겼다. 한편, 강수지의 부친은 지병이 악화되어 향년 84세의 나이로 별세했다. 빈소는 오는 5일 연세대학교 신촌 장례식장에 마련된다. 이진경 키즈맘 기자 ljk-8090@kizmom.com

    키즈맘 | 2022.05.04 17:07 | 이진경

  • thumbnail
    [종합] "내 아빠, 많이 사랑해"…강수지, 父 향한 마지막 인사

    ... 내가 입던 양복 입고 갈 거다. 그리고 꽃 같은 거 하지 마라. 관은 제일 싼 것으로 해라. 그리고 늘그막에 너무나 행복했다’라며 아버지가 생전에 남긴 쪽지를 공개했다. YTNStar에 따르면 강수지 부친은 지난 1일 지병이 악화돼 항년 84세 나이로 별세했다. 보도에 따르면 강수지를 제외한 다른 유족들이 외국에 체류 중인 상태로 빈소는 5일부터 연세대학교 신촌 장례식장에 마련된다. 발인은 7일 엄수되며 강수지와 김국진 부부는 현재 장례절차를 밟고 있다. ...

    텐아시아 | 2022.05.04 15:31 | 서예진

  • thumbnail
    강수지, 부친상 당해… 지병으로 별세. 향년 84세

    [연예팀] 5월 4일 강수지 측근에 따르면 강수지 아버지 강용설 씨는 지난 1일 새벽 지병으로 세상을 떠났다고 밝혔다. 향년 84세. 빈소는 5일 서울 연세대학교 신촌 장례식장 특2호실에 차려진다. 5일 낮 1시부터 조문을 시작하며 발인은 7일로 예정되어 있다. 강수지는 남편 김국진과 함께 슬픔 속에서 장례 절차를 밟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bntnews | 2022.05.04 14: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