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뉴스 266181-266190 / 291,197건

  • 최신순
  • 정확도순
  • 과거순
  • 상아제약, '녹십자상아'로 새출발

    ... 대회의실에서 임시주주총회를 열어 사명 변경을 결정할 예정이라고 24일 밝혔다. 지난 69년 설립된 상아제약은 2001년 녹십자[05250]의 일반의약품(OTC) 부문 자회사로 인수합병됐으며, 최근에는 녹십자의 혈액백 사업을 비롯해 바이오의약품, 진단시약 사업부문을 잇따라 인수한 바 있다. 회사 관계자는 "기존 OTC 전문기업이라는 한정된 이미지를 벗고 종합 제약회사로 거듭나기 위해 사명 변경을 결정했다"며 "매출 1천억원대의 상위 제약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울=연합뉴스) ...

    연합뉴스 | 2003.07.24 00:00

  • 지방大 대기업 취업률 '수도권 절반에 그쳐'

    ... 지방대 졸업자의 취업률은 수도권대학 취업률의 절반에도 못미쳐 수도권 및 지방대학간 격차가 심한 것으로 드러났다. 한국교육개발원(KEDI)이 24일 대전대에서 개최한 교육정책포럼에서 이만희 KEDI 고등교육연구팀장은 '지방대학의 위기진단과 구조조정 방안'이라는 주제 발표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이 팀장에 따르면 서울 인천 경기 등 수도권 소재 대학졸업자는 취업대상자 6만9천4백13명중 6천8백65명이 취직, 9.9%의 취업률을 보였다. 반면 지방대는 취업대상자 14만1천1백93명 ...

    한국경제 | 2003.07.24 00:00

  • 10대 회계법인중 6개 비감사 수입 더 많아

    ... 신우 등 6곳은 회계감사를 통해 벌어들인 매출보다 비감사 수입이 최고 2배 가까이 많았다. 국내 최대 회계법인인 삼일의 경우 지난해 매출 2천508억원 중 감사 부문은 896억원으로 전체 매출의 35.7%에 불과한 반면 경영 진단 등 비감사 수입은 1천613억원으로 64.3%를 차지했다. 2위와 3위인 안진과 영화회계법인 역시 비감사 수입 비중이 각각 53.85%와 51.94%에 달해 대기업 회계감사 업무를 독식하고 있는 대규모 회계법인일수록 비감사 수입 ...

    연합뉴스 | 2003.07.24 00:00

  • [관심종목 2題] 하나로통신 .. '5천억 증자' 촉각

    ... 1천1백22억원을 목표로 잡았다고 덧붙였다. 실적 호전 소식이 알려지면서 이날 주가는 5.05% 상승,2천9백10원으로 장을 마감했다. 동원증권 양종인 수석연구원은 그러나 "내달 5일 열리는 임시주주총회에서 LG그룹이 제시한 5천억원 유상증자안이 통과되느냐 여부가 주가 향방을 가름할 것"이라고 진단했다. 양 연구원은 하반기에도 실적이 개선돼 내년 1분기부터는 순이익도 흑자로 전환될 것으로 전망했다. 김철수 기자 kcsoo@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7.24 00:00

  • [이럴땐 이런 보험] TM상품 : 신한생명 '해피라이프 뉴키즈보험'

    ... 질환까지 보장하는 어린이 전문보험"이라고 소개했다. 요즘 경기침체로 보험가입 기피현상이 나타나고 있지만 이 상품은 월 1만3천건 가량 팔리면서 지난달엔 42억원의 수입보험료 실적을 올렸다. 이 상품은 소아암과 백혈병을 비롯 어린이가 암 진단을 받을 경우 일시에 4천만원의 치료비를 지급한다. 재해나 법정전염병으로 인해 장해를 입을 경우 2백만원부터 최고 1억원까지 보장한다. 어린이들이 인라인 스케이트나 킥보드를 즐기다 골절을 당할 경우 횟수에 제한없이 20만원의 치료자금을 ...

    한국경제 | 2003.07.24 00:00

  • "인터넷주가 버블 아니다" .. 이해진 N H N 사장 인터뷰

    ... 현재 PER(주가수익비율)는 20배 수준이지만 수익성이 NHN보다 떨어지는 야후재팬의 PER는 80배에 이른다는 것. 이 사장은 "최근 고점대비 주가가 20% 가까이 하락한 것은 주식시장의 기대치가 너무 높았기 때문"이라고 진단했다. 올해 실적 목표치를 매출액 1천3백억원,영업이익 5백억원으로 제시했던 그는 올 상반기 실적이 집계된 이후 올 매출액 1천7백억원,영업이익 6백억원으로 높여 잡았다. 상반기 중 국내 인터넷시장 동향과 하반기 일본시장의 기대치 ...

    한국경제 | 2003.07.24 00:00

  • UBS,"현금털어 美 국채 산다..주식비중은 유지"

    ... 해서웨이(Larry Hatheway)는 최근 자료에서 포트폴리어내 현금비중(1.5%)을 제로로 줄여 미국 국채로 옮긴다고 밝혔다.주식비중은 그대로 유지. 헤서웨이는 경제와 이익 증가 기대감이 주가를 계속해 지지해줄 것으로 진단했다. 그는 Fed의 "이례적 통화완화"란 표현에 의해 촉발된 채권시장 변동성이 4.15% 수준에서는 매수해볼만 한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 조정후 포트폴리오내 주식비중은 62.5%(기준치 55%)인 반면 채권은 ...

    한국경제 | 2003.07.24 00:00 | parkbw

  • 중고생 11.7% '난 인터넷 중독 상태'

    ... '자신이 인터넷에 중독됐다고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11.0%와 0.7%가 각각 '중독된 편이다'와 '매우 중독됐다'고 답했다. 반면 53.6%는 인터넷에 전혀 중독되지 않았다고 여기고 있으며 34.7%는 중독되지 않은 편이라고 스스로 진단했다. 다만 고등학생보다 중학생 사이에 인터넷 중독이 다소 심했는데 스스로를 인터넷에 중독됐다고 평가하는 응답자의 비중에서 중학생(13.8%)이 고등학생(9.5%)보다컸다. 한편 중고교생들은 게임(31.5%)-e메일(23.7...

    연합뉴스 | 2003.07.24 00:00

  • 동북아 물류허브 '머나먼 길' ‥ 물류비 年 10%씩 증가

    ... 속도로 증가한 탓에 교통혼잡으로 인한 수송비 부담이 증가했다"고 말했다. 지난 91년 12조8천억원 수준이었던 연간 수송비 부담은 매년 13.3%씩 증가해 2001년에는 44조9천억원에 달했다. 신동선 교통개발연구원 연구위원은 "홈쇼핑과 전자상거래 활성화로 '다빈도 소량운송'이 급증하고 있는데다 화물연대 파업 등으로 운임료 인상이 불가피해 수송비 하락은 상당기간 기대하기 힘들 것"으로 진단했다. 오상헌 기자 ohyeah@hankyung.com

    한국경제 | 2003.07.24 00:00

  • 샴쌍둥이가 싱가포르에 간 까닭은

    ... 힘겨운 실정이다. 보건복지부 관계자는 "샴쌍둥이와 같은 희귀질환을 매번 장애 분류기준에 넣어업데이트한다는 것은 장애 분류 코드가 몇백개를 양산할 수 밖에 없어 현실적으로무리가 있다"며 "샴쌍둥이와 같은 희귀질환의 경우 의사의 진단을 통해 장애인 복지법 등 법규에 맞춰 등록이 돼야 장애인으로 인정받을 수 있다"고 밝혔다. 싱가포르 보험업계에 따르면 사랑.지혜 자매는 외국인으로 분류돼 현지에서 분리수술을 받아도 장애지원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없으나, 국내에서 ...

    연합뉴스 | 2003.07.24 00:00